민주당 테드 류, 그레고리 믹스, 피터 웰치 추가서명

로 카나 의원 발의한 종전선언 법안에 현재까지 25명 서명

 

 

Newsroh=정현숙기자 newsroh@gmail.com

 

 

11.jpg

 

 

지난 2월 26일 한국전쟁 종전요구 결의안(H.Res. 152: Calling for a formal end of the Korean war.)이 미 하원에서 발의된 이래, 법안에 署名(서명)한 의원들이 늘고 있다고 미주한인네트워크 JNC TV가 보도했다.

 

최근 민주당 캘리포니아주의 테드 류 (Ted Lieu) 하원의원, 뉴욕주의 그레고리 믹스 (Gregory Meeks) 하원의원, 버몬트주의 피터 웰치(Peter Welch) 하원의원, 이렇게 세 명의 하원의원이 추가로 이 법안에 서명했으며, 현재까지 총 25명의 의원이 서명한 것으로 알려졌다.

 

https://www.govtrack.us/congress/bills/116/hres152/details

 

 

gregory_meeks.jpg

 

 

특히 그레고리 믹스 의원(위 사진)의 경우, 지난 3월 13일과 14일 코리아 피스 네트워크 회원들이 워싱턴 DC에서 의원로비 활동을 펼치던 중 믹스 의원실을 방문한 것이 큰 역할을 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교착 상태에 있는 북미 관계를 풀어가기 위한 코리아 피스 네트워크 회원들의 노력이 소중한 結實(결실)을 본 것이다.

 

또한 지난 4월 3일 오전 9시에는 조지아 한반도평화캠페인(GA KPC) 팀이 데이비드 퍼듀(David Perdue) 연방상원의원실을 방문하여 지역총괄 비서(State Director)인 벤 프라이 (Ben Fry) 씨를 만났다.

 

조지아 한반도평화캠페인 팀은 리비아 방식이 아닌 단계적 비핵화를 지지해달라고 요청하면서, 랍우달, 그레이스 맹 하원 의원 등이 발의한 이산가족 법안 지지와 로 카나 의원의 종전선언 법안 지지를 호소했다. 또한 130여명의 서명과 함께 조지아주의 다섯 개 단체의 서명을 첨부한 공개편지도 전달했다.

 

한반도 평화와 북미대화를 위해 계속되는 미주지역 한인들의 미 상 하 의원 방문 설득 운동으로 더 많은 의원들이 법안 서명에 동참하고 있는 것은 매우 고무적인 일로 평가되고 있다. 이러한 노력을 통해 앞으로 북미관계가 계속 진전될 수 있기를 희망한다.

 

 

글로벌웹진 NEWSROH www.newsroh.com

 

 

<꼬리뉴스>

 

 

샌더스 “미국, 북한과의 외교적 노력 계속해야” (2019.4.7.)

“평화협정은 미국과 한반도 안전 위한 최상의 길”

 

http://newsroh.com/bbs/board.php?bo_table=m0604&wr_id=8711

 

  • |
  1. 11.jpg (File Size:123.3KB/Download:4)
  2. gregory_meeks.jpg (File Size:42.7KB/Download:3)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4145 미국 마이애미-올랜도 간 고속철, 더 이상 설왕설래는 없다 코리아위클리.. 19.04.13.
4144 캐나다 26% 캐나다인 운전 중 문자메시지 확인 밴쿠버중앙일.. 19.04.13.
4143 캐나다 참댄스-전용극장 둥지, 매월 정기 공연 밴쿠버중앙일.. 19.04.13.
4142 캐나다 13일 정부수립 100주년 기념행사 밴쿠버중앙일.. 19.04.13.
4141 미국 유럽국가들 여행에 특별 인증 필요 코리아위클리.. 19.04.12.
4140 미국 트럼프 “건강보험 개편 2020년 대선 이후로…” 코리아위클리.. 19.04.12.
4139 미국 3월 미국 일자리 수 증가… 실업률은 3.8% 제자리 코리아위클리.. 19.04.12.
4138 미국 연방 대법, ‘고통 없이 사형당할 사형수 권리’ 거부 코리아위클리.. 19.04.12.
4137 미국 마이애미 동물원, 미국 ‘최고 동물원’ 2위 올라 코리아위클리.. 19.04.12.
4136 미국 악어 짝짓기 시즌 도래, 사고 위험도 높아져 코리아위클리.. 19.04.12.
4135 캐나다 캐나다 창호에 새로운 이정표를 세우는 한인기업 윈스피아 밴쿠버중앙일.. 19.04.12.
4134 캐나다 써리 내년 7월까지 시경찰 도입 예정 밴쿠버중앙일.. 19.04.12.
4133 캐나다 총영사배 태권도대회 자원봉사자 모집 밴쿠버중앙일.. 19.04.12.
4132 캐나다 변전소 고장으로 밴쿠버 1만 가구 정전 밴쿠버중앙일.. 19.04.11.
4131 캐나다 BC주 보육시설 접근 상대적 용이 밴쿠버중앙일.. 19.04.11.
4130 캐나다 메이플시럽 연간 4억 6백만 달러 수출 밴쿠버중앙일.. 19.04.11.
» 미국 “종전선언 하원 법안서명 늘어” KPN 기여 file 뉴스로_USA 19.04.10.
4128 캐나다 2월 주택 건설 허가액도 크게 감소 밴쿠버중앙일.. 19.04.10.
4127 캐나다 살모넬라 전국 감역 확산 주의보 밴쿠버중앙일.. 19.04.10.
4126 캐나다 1월 시민권을 취득한 한인 영주권자 423명 밴쿠버중앙일.. 19.04.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