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주리 사형수 “고통 없이 사형 당하고 싶다” 요청 거부

(올랜도=코리아위클리) 박윤숙 기자 = 미주리주의 한 사형수가 고통 없이 사형당하기를 원한다고 요청한 것을 연방 대법원이 이 4일 거부했다.

이 같은 요청은 살인 등 혐의로 지난 1996년 미주리주에서 사형 선고를 받은 러셀 버클루이다. 미주리주에는 사형 방식에 독극물 주사와 가스 흡입 방식이 있는데, 버클루 는 독극물 주사 대신 가스 흡입 방식으로 자신의 사형이 집행되기를 원한다고 요청했다.

선천성 혈관종이란 병을 앓고 있는 버클루는 독극물이 몸 안에 들어가면 종양이 얼굴과 머리, 목 등에서 터지면서 극심한 고통이 올 것이라고 주장했다. 버클루는 수정헌법 8조에 근거해서 독극물 주사를 막아달라고 요청했는데, 이 조항은 잔혹하고 이례적인 처벌을 금지하고 있다.

하지만 대법원은 이 요청을 거부했다. 대법원의 다수 의견은 이 소송이 일단 사형 집행을 늦춰보려는 법적 전술이라고 지적했다. 법원은 버클루 가 다른 사형 방식이 고통을 줄일 수 있다는 점을 증명해야 했는데, 그러지 못했다고 설명했다.

대법원의 다수 의견을 쓴 닐 고서치 대법관은 수정헌법 8조가 고통 없는 사형을 보장한 것은 아니라고 버클루의 주장을 반박했다. 그러면서 버클루 가 20년 이상 사형수로 있으면서 계속 소송을 내서 사형 집행을 피했다고 설명했다.

이번 판결은 의견이 크게 갈린 것으로 전해졌다.보수 성향 대법관 5명은 모두 다수 의견에, 그리고 진보 성향 대번관 4명은 모두 소수 의견을 냈다. 소수 의견을 낸 소니아 소토마요르 대법관은 다수 의견을 낸 판사들이 사형을 연기하려는 법적 절차만 고려하지 말고 개개 사례를 경계와 관심을 가지고 검토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최근에도 사형수와 관련해서 연방 대법원에서 판결이 나왔다.

지난 2월에는 앨라배마주 사형수가 사형장에 이슬람 성직자가 동행하는 것을 허용해 달라고 요청했는데, 너무 늦었다면서 이를 거부했다. 또 지난주에는 사형장에 불교 승려 동행을 요구하다가 거절당한 한 텍사스주 사형수의 사형 집행을 연방 대법원이 잠시 중단시킨 바 있다.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4145 미국 마이애미-올랜도 간 고속철, 더 이상 설왕설래는 없다 코리아위클리.. 19.04.13.
4144 캐나다 26% 캐나다인 운전 중 문자메시지 확인 밴쿠버중앙일.. 19.04.13.
4143 캐나다 참댄스-전용극장 둥지, 매월 정기 공연 밴쿠버중앙일.. 19.04.13.
4142 캐나다 13일 정부수립 100주년 기념행사 밴쿠버중앙일.. 19.04.13.
4141 미국 유럽국가들 여행에 특별 인증 필요 코리아위클리.. 19.04.12.
4140 미국 트럼프 “건강보험 개편 2020년 대선 이후로…” 코리아위클리.. 19.04.12.
4139 미국 3월 미국 일자리 수 증가… 실업률은 3.8% 제자리 코리아위클리.. 19.04.12.
» 미국 연방 대법, ‘고통 없이 사형당할 사형수 권리’ 거부 코리아위클리.. 19.04.12.
4137 미국 마이애미 동물원, 미국 ‘최고 동물원’ 2위 올라 코리아위클리.. 19.04.12.
4136 미국 악어 짝짓기 시즌 도래, 사고 위험도 높아져 코리아위클리.. 19.04.12.
4135 캐나다 캐나다 창호에 새로운 이정표를 세우는 한인기업 윈스피아 밴쿠버중앙일.. 19.04.12.
4134 캐나다 써리 내년 7월까지 시경찰 도입 예정 밴쿠버중앙일.. 19.04.12.
4133 캐나다 총영사배 태권도대회 자원봉사자 모집 밴쿠버중앙일.. 19.04.12.
4132 캐나다 변전소 고장으로 밴쿠버 1만 가구 정전 밴쿠버중앙일.. 19.04.11.
4131 캐나다 BC주 보육시설 접근 상대적 용이 밴쿠버중앙일.. 19.04.11.
4130 캐나다 메이플시럽 연간 4억 6백만 달러 수출 밴쿠버중앙일.. 19.04.11.
4129 미국 “종전선언 하원 법안서명 늘어” KPN 기여 file 뉴스로_USA 19.04.10.
4128 캐나다 2월 주택 건설 허가액도 크게 감소 밴쿠버중앙일.. 19.04.10.
4127 캐나다 살모넬라 전국 감역 확산 주의보 밴쿠버중앙일.. 19.04.10.
4126 캐나다 1월 시민권을 취득한 한인 영주권자 423명 밴쿠버중앙일.. 19.04.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