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군 전사자 유해 147구 봉환 훈장수여

참전용사 감사와 유엔참전국 우호 강화

22개국 유엔참전국 정상 메시지 상영 등

 

국가보훈처(처장 박삼득)는 6․25 참전유공자들의 희생과 헌신을 국민과 함께 기억하고, 유엔참전국의 공헌에 감사하는 ‘6․25전쟁 70주년 행사’를 오는 25일(목) 오후 8시 20분, 서울공항에서 개최한다.

이번 행사는 6․25전쟁 당시 나라를 지키기 위해 헌신한 이들에 대한 경의를 담아 ‘영웅에게, Salute to the Heroes’라는 주제로 진행되며, 6·25참전유공자 및 유족, 정부 인사 등 3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코로나19 방역대책을 철저히 수립하여 진행된다.

 

식전에는 美 DPAA(전쟁포로 및 실종자 확인국)에서 확인되어 70년 만에 조국의 품으로 귀환하는 국군 전사자 유해 147구를 최고의 예우로 맞이함으로써 국가의 책무와 든든한 보훈의 가치를 구현할 예정이다.

 

이번 행사는 배우 최수종과 국방홍보원 정동미 대위의 사회로 진행되며 국민의례, 헌화․분향, 참전기장 수여, 유엔참전국 정상메시지 상영, 평화의 패 수여, 무공훈장 서훈 및 감사메달 수여, 기념사, 헌정 군가, ’6․25의 노래‘ 제창 등의 순으로 진행된다.

 

먼저, 개식은 공중급유기 동체에 6․25의 그날, 희생의 기억과 70년 만에 조국의 품으로 돌아오는 호국영웅들의 유해 귀환 여정 등으로 구성된다.

 

 

이어 신원이 확인된 국군 유해 7구와 미국으로 송환되는 미군 유해 6구가 윤도현이 부르는 ’늙은 군인의 노래‘가 흐르는 가운데 입장한다.

 

헌화․분향 후 13구(국군 7, 미군 6)의 유해에 수여되는 참전기장은 국가보훈처장, 보훈단체장, 국방부장관, 유엔군사령관 및 주한미국대사 등이 대표로 수여한다.

 

이어서 유해의 귀환 여정과 신원이 확인된 유가족들의 인터뷰 영상이 상영되고, 배우 유승호가 장진호 참전용사 이야기를 낭독한다.

 

특히, 이번 6․25 70주년을 맞이하여, 캐나다 등 22개국의 유엔참전국 정상들이 최초로 보내온 우정과 평화의 메시지를 상영한다.

 

6․25전쟁 당시 공적을 70년 만에 확인하여 생존 참전용사 2명, 유족 12명 등 총 14분에게 무공훈장도 수여한다. 본 행사 시에는 생존 참전용사 1명과 유족 2명에게 화랑 무공훈장을 수여하고, 8만 4천여 생존 6․25참전유공자에 대한 감사의 마음을 담은 ’감사메달(은화형)‘을 참전유공자 대표에게 수여한다.

 

마지막 순서로 각군 대표와 참전용사가 함께하는 헌정 군가에 이어 ‘6․25의 노래’를 제창하며, 국군 유해 147구와 미군 유해 6구를 봉송 차량에 운구하면서 행사가 마무리된다.

 

밴쿠버 중앙일보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5468 캐나다 해외거주 가족이 재외동포여도 마스크 보낼 수 있다 밴쿠버중앙일.. 20.06.25.
» 캐나다 6.25전쟁 70주년 행사 서울공항서 개최 밴쿠버중앙일.. 20.06.25.
5466 캐나다 주캐나다대사관 국방무관부 연구행정직원 모집 중 밴쿠버중앙일.. 20.06.25.
5465 캐나다 "자살한다는 여성 질질 끌고, 꼭 발로 머리 밟아야 했니?" 밴쿠버중앙일.. 20.06.24.
5464 캐나다 밴쿠버시 야외 수영장 7월부터 개장 밴쿠버중앙일.. 20.06.24.
5463 캐나다 [22일 실시간 코로나19 업데이트] 퀘벡주 사망자 단 한 명도 나오지 않아 밴쿠버중앙일.. 20.06.24.
5462 캐나다 全국가·지역 해외여행에 대한 특별여행주의보 재발령 밴쿠버중앙일.. 20.06.23.
5461 캐나다 BC 렌트보조금 8월말까지 연장 지원 밴쿠버중앙일.. 20.06.23.
5460 캐나다 캐나다도 한국식 코로나추적 앱 런칭 밴쿠버중앙일.. 20.06.23.
5459 캐나다 트뤼도 캐나다총리 “정부 지원금 부정 수급 용납 못해” file CN드림 20.06.22.
5458 캐나다 해외여행 못가니 국내 여행이라도 - 6월 첫 주 캐나다 국내 여행 예약 30% 증가 CN드림 20.06.22.
5457 캐나다 캐나다 앨버타주 비상사태 3개월 만인 지난 6월 15일부로 종료 file CN드림 20.06.22.
5456 캐나다 한국, 2020년 1분기 캐나다 직접투자 전년대비 134.6% 밴쿠버중앙일.. 20.06.20.
5455 캐나다 버나비 총격사건 목격자를 찾습니다. 밴쿠버중앙일.. 20.06.20.
5454 캐나다 써리 병원 앞에 부상입고 던져진 30대 여성 사망 밴쿠버중앙일.. 20.06.20.
5453 캐나다 7월 1일부터 한국 사증스티커 대신 사증발급확인서로 밴쿠버중앙일.. 20.06.19.
5452 캐나다 캐나다, 한국전쟁 70주년 추모식 시작 밴쿠버중앙일.. 20.06.19.
5451 캐나다 183일 이상 계속 한국 거주하면 재외국민 자격 상실 밴쿠버중앙일.. 20.06.19.
5450 미국 세미놀 학부모 80%이상, 새 학년 기존 캠퍼스 수업 원해 코리아위클리.. 20.06.18.
5449 미국 디즈니월드 7월 11일 개장... 예약 시스탬 변화로 수용 인원 조절 file 코리아위클리.. 20.06.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