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면적 3분의1 잿더미

 

 

Newsroh=민지영기자 newsrohny@gmail.com

 

 

1 - Copy.png

 

 

미국 캘리포니아 로스앤젤레스 북쪽 인근에서 초대형 산불이 발생해 피해가 확산되고 있다.

 

5일(현지시간) 미 언론에 따르면 전날 저녁 LA 북서부 벤추라 카운티 인근에서 발화한 산불은 시속 70마일(112㎞)의 강풍(强風)을 타고 주변 지역으로 거세게 번지며 잇따라 세곳에서 대형 산불이 이어졌다.

 

두 번째 산불이 발생한 로스앤젤레스 카운티에선 1만1천에이커와 30채 이상의 주택 등이 소실됐다. 산버나디노카운티에서 발생한 세 번째 산불로 3명이 부상당했고 산타클라리타의 네 번째 산불은 트레일러 파크와 몇 개 학교 등 1천 에이커를 불태웠다.

 

이번 산불로 현재까지 4만5천 에이커가 소실(燒失)됐다. 이는 서울시의 3분의1에 해당되는 면적이다. 이 지역 주민 중 30%에 달하는 2만7천여 명이 대피한 가운데, 건물과 가옥 150여 채가 전소했다.

 

이날 아침 오자이밸리의 집에서 탈출한 캐트 존스(38)는 “사람들 모두가 뭘 해야 할지, 얼마나 상황이 나쁜지 알 수가 없다. 불이 빠르게 이동하고 있어 무슨 일이 벌어질지 모르겠다”고 답답해 했다.

 

산불로 이 지역을 통과하는 전력선이 파괴(破壞)돼 벤추라 카운티와 샌타바바라 카운티에서는 최소한 26만 가구가 전기가 끊어진 집에 머물고 있다. 정전사태는 화마(火魔)와 싸우는 1100명의 소방수들에게도 어려움을 주고 있다.

 

 

4.jpg

이상 BBC닷컴 캡처

 

 

산불로 인한 심각한 공기오염도 걱정거리다. 가세티 시장은 ‘3단계 스모그 경보’ 이상으로 악화됨에 따라 천식환자와 공기오염에 민감한 사람들은 실내에 머물러야 한다고 주의를 당부했다.

 

이번 산불은 지난 10월 와인 산지로 유명한 나파·소노마 밸리 등에서 발생해 40여 명의 사망자를 낸 북 캘리포니아 산불 이후 가장 큰 규모다.

 

 

글로벌웹진 NEWSROH www.newsroh.com

 

 

<꼬리뉴스>

 

美산불 역대 최악참사 1910년 소방관 78명 사망 (2013.7.2.)

 

http://newsroh.com/bbs/board.php?bo_table=m0604&wr_id=2670

  • |
  1. 1 - Copy.png (File Size:108.7KB/Download:13)
  2. 4.jpg (File Size:69.6KB/Download:14)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2662 미국 사상 첫 민주당계 여성시장 탄생 file 뉴스앤포스트 17.12.07.
2661 캐나다 대마초 구매 연령 19세로 밴쿠버중앙일.. 17.12.07.
» 미국 美LA인근 초대형산불…주민 2만7천명 대피 file 뉴스로_USA 17.12.06.
2659 미국 美이민국 업무지체 심각 뉴스로_USA 17.12.06.
2658 캐나다 65세 이상 노인 다섯 중 하나는 직장인 밴쿠버중앙일.. 17.12.06.
2657 캐나다 밴쿠버를 전기차 메카로 밴쿠버중앙일.. 17.12.06.
2656 캐나다 난폭 운전 적발시 3년 운전면허 정지 밴쿠버중앙일.. 17.12.06.
2655 캐나다 캘거리 시의회의 고민, “세수는 부족, 재산세 인상은 어렵고” CN드림 17.12.05.
2654 미국 비자신청자 신상털기, 내년부터 i뉴스넷 17.12.01.
2653 미국 플로리다 온라인 유권자 한달만에 8300명 등록 코리아위클리.. 17.12.01.
2652 미국 추수감사절 연휴에 오바마케어 등록 급증 코리아위클리.. 17.12.01.
2651 캐나다 加국민 중 대졸자는 몇 퍼센트? 밴쿠버중앙일.. 17.12.01.
2650 캐나다 캐나다 정부, 성소수자 차별 공식 사과 밴쿠버중앙일.. 17.12.01.
2649 캐나다 산타 퍼레이드 3일 정오 행진 밴쿠버중앙일.. 17.12.01.
2648 캐나다 밴쿠버 2베드룸 렌트비 얼마? 밴쿠버중앙일.. 17.11.30.
2647 캐나다 1번 고속도로 재개통 밴쿠버중앙일.. 17.11.30.
2646 캐나다 해수면 오르면 밴쿠버 어느 곳 물에 잠기나 밴쿠버중앙일.. 17.11.29.
2645 캐나다 헬스게이트에서 탈선한 화물열차 밴쿠버중앙일.. 17.11.29.
2644 캐나다 연방, 외국 치기공사 인증 신속 처리키로 밴쿠버중앙일.. 17.11.29.
2643 캐나다 캐나다 쇠고기 한국내 존재감 미미 밴쿠버중앙일.. 17.11.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