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야별 8명 전문가들 생생한 취업 승진 정보 제공

‘취업 콘서트-구직 및 이직에 관심있는 동포들을 위한 세미나’

 

‘영어에 대한 두려움을 갖지 말고, 제대로 준비해서 될 때까지 도전하며, 자신에게 적합한 직위에서 시작해 단계적으로 올라가라.’

호주 직장에서 성공한 선배들은 취업을 앞둔 후배들에게 이렇게 공통된 조언을 했다.

23일 시드니 로즈의 더커넥션(The Connection)에서 열린 ‘2019 취업 콘서트-시드니동포의 호주에서 살아남기 프로젝트’는 8개 분야의 한인 전문가 8명의 취업과 승진을 위한 살아있는 정보를 제공했다.

시드니총영사관(총영사 홍상우)이 주최하고 월드옥타 시드니지회(회장 노현상)가 주관한 ‘구직 및 이직에 관심있는 동포들을 위한 세미나’는 8명 전문가의 강연에 이은 개별 세션을 통한 질의응답 시간으로 구성됐다.

이날 강연자로 시드니시티경찰서 범죄예방팀의 장형익(제임스) 경찰, 식당 락풀바 앤 그릴(Rockpool Bar & Gril)의 정찬혁(로이) 요리사, NRMA의 호길 이직과 연봉협상 전문가, 박희숙(크리스틴) 핀덱스 파트너 회계사, 유인상(리처드) 해피라이프코칭센터 코치, 케빈정 호주증권거래소(ASX) 정보통신망 전문가, 엘리자베스서 웨스트미드아동병원 내 어린이집(Childcare Centre) 원장, 김진한 법무법인H&H 파트너 변호사가 차례로 나섰다.

 

▶ “호주 요리사는 실력 없으면 성공 못해” = 이들 강연자들은 자신의 직업 경력을 소개한 뒤, 직접 경험에 근거한 취업 요건과 방법 등을 설명했다.

장형익 경찰은 “경찰이 되기 위해선 범죄 경력이 없어야 한다. 다른 사람을 위한 공감능력(empathy)이 중요하고 기본적인 운동 실력도 필요하다”고 밝혔다.

정찬혁 요리사는 “호주인들과 부딪치면서 영어를 배우고, 처음부터 내가 원하는 음식 분야를 확실히 정해서 취업할 것”을 당부하며 “승진시 한국 식당은 경력을, 호주 식당은 실력을 따진다. 호주에선 실력이 안되면 성공할 수 없다”고 조언했다.

호길 전문가는 “입사 지원이나 사내 타부서 지원을 많이 해보면 나의 현재 능력을 정확히 파악할 수 있고 면접 실력도 늘어 좋은 자리로 이직 가능성을 높여준다”면서 “자신의 이력과 능력을 과시할 필요도 있다”고 밝혔다.

 

▶ “과잉학력으로 직업 못 구하는 경우도 많아” = 박희숙 회계사는 “한국인으로서 목표를 향해 열심히 했기 때문에 성공할 수 있었다”면서 “긍정적으로 사람을 대하고, 할 수 있다는 자신감을 가져라. 좋은 대인관계를 유지하고 새로운 것을 배우고 시도하는 유연성과 도전정신을 가져라”고 부탁했다. 그는 또 “자기 분야의 전문가가 될 것과 단계적인(step by step) 목표 달성”을 강조했다.

유인상 코치는 직업 선택시 고려할 ‘재의탁’을 역설하며 “재미있고, 가치관이나 신념과 맞아 의미있고, 내가 잘할 수 있는 탁월성”을 언급했다.

케빈정 전문가는 “기술과 실력을 쌓아서 성공하는 것이 좋다”면서 “호주는 첫 관문을 넘기가 너무 힘들다. 계속 도전해서 성공하기 위한 끈기와 집념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엘리자베스서 원장은 “어린이 사랑하는 마음만 있으면 누구나 보육교사를 할 수 있다. 영어도 기본만 하면 된다”면서도 “상당한 체력을 요구하는 3D 업종 중 하나”라고 말했다.

김진한 변호사는 “변호사는 법학 공부도 중요하지만 결국 대인관계 능력(people skill)이 매우 중요하다”면서 “이민은 본인이 준비하고 계속 문을 두드리면 기회가 생긴다. 제대로 준비안되면 돈과 시간을 허비하며 마음 고생을 하게 된다”고 조언했다.

 

사진 설명 : 홍상우 시드니총영사와 노현상 월드옥타 회장 등이 취업 콘서트 세미나 강연자들과 기념 촬영을 했다.

권상진 기자 editor@topnews.com.au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2707 호주 A LITTLE BITE STUDIO 어린이 미술 전시회 file 호주한국신문 19.12.12.
2706 호주 ‘춘파한글장학회’ 2019년 장학금 수여... 올해로 28년째 file 호주한국신문 19.12.12.
2705 호주 NSW 암협회 ‘암검진에 대해 아시나요?’ 한국어 안내 file 호주한국신문 19.12.12.
2704 호주 춘파한글장학회 28년째 장학금 전달 톱뉴스 19.12.10.
2703 호주 “한국 신남방정책과 호주 인도-태평양전략 상호 협력 가능” 톱뉴스 19.12.10.
2702 호주 줄리 해리스, 한호예술재단 미술공모전 대상 수상 톱뉴스 19.12.10.
2701 호주 제14대 재호주 대한체육회 회장 당선자 신필립 file 호주한국신문 19.12.05.
2700 호주 운전 중 휴대전화 사용, 카메라 단속 시작됐다 file 호주한국신문 19.12.05.
2699 호주 What's on in Sydney this weekends? - 시드니에 호랑이가 나타났다! file 호주한국신문 19.12.05.
2698 호주 제 7회 한호예술재단 미술공모전 ‘KAAF Art Prize’ 개막 file 호주한국신문 19.12.05.
2697 호주 공사지역 도로상에 교통 안전장치 설치된다 file 호주한국신문 19.12.05.
» 호주 “취업, 잘 준비해서 될 때까지 도전해라” 톱뉴스 19.12.03.
2695 호주 ‘2019 글로벌 현장실습 조리사업단 프로그램’, 시드니서 푸드트럭 자선행사 열어 톱뉴스 19.12.03.
2694 호주 봉준호 감독의 ‘기생충’, 브리즈번 영화제도 석권 file 호주한국신문 19.11.28.
2693 호주 호주 한국어교육자협회 ‘2019 교사 워크숍’ 진행 호주한국신문 19.11.28.
2692 호주 “호주와 한국은 입맛이 다르네요” file 호주한국신문 19.11.28.
2691 호주 “관절염 관련 정보, 한국어로 확인 가능합니다” file 호주한국신문 19.11.28.
2690 호주 What's on in Sydney this weekends? file 호주한국신문 19.11.28.
2689 호주 총영사관, 12월 브리즈번 순회영사 공지 file 호주한국신문 19.11.28.
2688 호주 민주평통 19기 호주협의회 ‘출범’…임기 2년 147명 위촉장 전수 톱뉴스 19.11.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