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차 생필품 무료나눔의 열화와 같은 성원에 힘입어 제 2차 생필품 무료나눔이 지난 53일 같은 장소인 오파트너스와  TK회계법인에서 진행되었다 200개의 생필품이 준비되었으며 1차 행사와는 달리 사전에 등록한 분들에 한하여 수령시간을 분배해 사람들이 몰리지 않도록 진행되었다.

10시부터 시작된 생필품 수령은 12시까지 진행되었고 미처 수령하지 못해 남은 몇몇 생필품 꾸러미는 개별 연락을 통해 전해졌다.

 

오파트너스 양성일 회계사는 참가하신 모든 분들이 코로나19에 따른 지침을 준수하며 무료나눔 스태프들의 안내에 적극 동참해준것에대한 감사의 말을 전했다.

좋은 취지의 행사를 진행하면서도 코로나19방역 수칙을 혹시나 어기는 부분이 있을지 모른다는 생각에 고민이 많았지만다행히 모든 분들이 사전안내를 잘 따르 주셔서 생필품 무료나눔행사가 잘 진행된것 같습니다.”

 

 오파트너스 박미정 법무사는 나눔행사에 참가한 개개인이 진심을 다해 감사를 표현하고 일부는 스태프들을 위해 커피 및 작은 선물을 준비한것에 크게 감동했다고 전했다.

코로나19로 인해 정말로 어려운분들이 많은텐데 시간을 내셔서 멀리까지 와주신 모든분들께 감사를 드립니다또한 좋은일을 격려하기 위해 커피와 작은 요깃거리를 챙겨주신분들의 정성에 정말 다시한번 감사의 말을 드립니다.”

 

Tan & Tan Lawyer 정원화 변호사는 퍼스 곳곳에서 진행되는 한인들의 자발적인 무료나눔을 통해 한국인의 정과 선한취지를 느낄수있어 뿌듯하다고 밝혔다.

누군가를 돕고자 했던 좋은의도가 선한영향력으로 확대되어 퍼스의 많은 한인분들이 무료나눔을 진행하고 계십니다이자리를 빌어 나눔을 진행하시거나 좋은일을 진행하시는 모든 한인여러분께 감사의 말을 전하고 싶고 퍼스지역사회에 우리한인들이 좋은 본보기로 남는것 같아 너무나 뿌듯합니다.”

 

TK 회계법인의 이혜영 회계사는 이번일을 통해 더욱더 한국인으로서  더 큰 자긍심을 느꼇다고 밝혔다.

코로나19방역으로 전 세계가 한국을 주목하는 가운데 퍼스 곳곳에서 진행되는 선한행동들을 보고 다른 나라의 친구들이 너무나 부러워하는걸 지켜봤습니다이들중 일부는 무료나눔에 참여를 문의도 했었고요어려울때 서로를 돕고 뭉치는 모습을 보며 다시 한번 대한민국국민들이 정말 대단하다고 느꼇습니다.

 

 한편 제 2차 생필품 나눔행사는 서호주 코로나19방역 규칙을 준수하며 개개인의 위생장갑 및 마스크를 착용후 진행되었다

 3차 나눔은 생필품이 아닌 무료 반찬나눔으로 진행되며 2020 5 17일 오전 10시 마루방(Shop 1/297 William St, Northbridge WA)에서 사전에 등록한 200명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2884 뉴질랜드 주뉴질랜드대한민국대사관, 한국전 참전용사에게 마스크 지원 NZ코리아포.. 20.05.27.
2883 호주 3차 한인 유학생, 워킹홀리데이 비자 소지자를 위한 무료나눔 행사 file 퍼스인사이드 20.05.26.
» 호주 2차 퍼스 워킹홀리데이 비자소지자 및 유학생을 위한 2차 생필품 무료나눔 행사 취재기 퍼스인사이드 20.05.13.
2881 뉴질랜드 4월 28일(월)부터 실시간 화상 수업으로 한국어 교육 실시 일요시사 20.05.11.
2880 뉴질랜드 고국에 가고 싶어요! <한국행 5월 출발 "특별기" 수요 조사> 일요시사 20.05.11.
2879 호주 퍼스 워킹홀리데이 비자소지자 및 유학생을 위한 1차 생필품 무료나눔 행사 file 퍼스인사이드 20.04.28.
2878 호주 격리 기간 지키지 않고 외출한 서호주 남성, 경찰에 체포돼 퍼스인사이드 20.04.21.
2877 호주 서호주 내 지역간 이동제한 길어질 전망 file 퍼스인사이드 20.04.21.
2876 호주 호주 한인 동포사회 비상대책위원회, 유학생 및 워홀러 대상 ‘따뜻한 점심’ 제공 톱뉴스 20.04.15.
2875 호주 전염병 사태 속 양생의 비결, 철저한 위생 및 면역력 강화 톱뉴스 20.04.15.
2874 호주 호주한인의사회, 동포들 위한 Covid-19관련 의료 서비스 전달사항 당부 톱뉴스 20.04.15.
2873 호주 시드니 한인회, 코로나19확산 속 ‘대구경북지역돕기 모금’ 성료 톱뉴스 20.04.15.
2872 뉴질랜드 뉴질랜드 한인회 총연합회장 인사말 일요시사 20.04.15.
2871 뉴질랜드 발이 묶인 남섬 교민들,임시 항공편으로 귀국 일요시사 20.04.15.
2870 뉴질랜드 한인 유학생등 262여명,1차 전세기로 귀국길 일요시사 20.04.15.
2869 뉴질랜드 COVID-19 4월 9일 1pm 새로운 확진자29명, 총누적 확진자 1239명 일요시사 20.04.09.
2868 뉴질랜드 한인 유학생등 262여명,1차 전세기로 귀국길 일요시사 20.04.09.
2867 뉴질랜드 뉴질랜드 COVID 19-4월 2일 1pm 현재 총 감염자 수 797명 일요시사 20.04.09.
2866 뉴질랜드 4월 11일(토요일) 오클랜드 출발 귀국 전세기 예약접수중 일요시사 20.04.09.
2865 뉴질랜드 뉴질랜드 Lock Down 첫 날 - 주요 정보들 일요시사 20.04.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