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72f802f25b9b53349cadf7072d879b_1593107708_3438.jpg
 

뉴질랜드 한인교민 골퍼, 정다래(15세) 선수가 2020년 뉴질랜드 골프 국가대표, 남녀 선수 명단(10명)에 이름을 올렸다. 

 

정다래 선수는 웰링턴, Chilton St James School 11학년에 재학 중인 여학생이다. 이미 2년전부터 뉴질랜드 주니어 국가대표팀에 발탁되어서 각종 국제 주니어 대회에 참가하면서 이름을 알리기 시작했다.

 

2019년 뉴질랜드에서 열린 Annika Invitational Australasia 대회에서 좋은 성적을 낸 계기로 닉팔도가 주최하는 Major Champions Invitational(미국, 플로리다)대회에 아니카 소렌스탐 개인 초청으로 2019, 2020년 연속으로 아니키 팀으로 출전하면서 2019년 대회에서 개인전 3위, 팀이 우승을 하면서 주목을 받기 시작했다. 또한 2019년 퀸스타운에 위치한 밀브룩 골프장에서 NZ Age group Championship대회에서 우승의 기회를 잡았다. 이 대회에서 둘째 라운드를 보기없이 7언더파, 3 라운드 합계 10언더파로 우승을 하며 첫 뉴질랜드 메이저 내셔널 타이틀을 거머쥐었다. 작년 국내 대회는 South Island U19 대회 우승을 시작으로 NZ U19, Charles tour Carrus 오픈을 우승하면서 NZ order of merit 랭킹 1위로 마감을 했다.

 

 fa72f802f25b9b53349cadf7072d879b_1593107727_574.jpg

정다래 선수는 “먼저 국가 대표가 되기까지 많은 응원과 지원을 해준 부모님과 코치들에게 감사드린다”며 “지금까지 노력한 것이 좋은 결과로 나타나 기쁘고 국가대표 선발의 계기로 주어진 기회들을 놓치지 않고 최선을 다해서 좋은 선수가 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또한 “올해는 코로나 때문에 국제대회 출전이 불투명 해졌지만 7월부터 국내 대회가 열릴 예정으로 감을 잃지 않도록 훈련에 매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정다래 부모 정민호, 신수현 씨는 “올해 다래가 국가대표에 선발이 되어 부모로서 많이 기쁘다”며 “많은 응원과 힘을 보내준 교민들과 코치들에게 감사하다”고 이야기했다. 또한 “연습을 하루도 거르지 않고 묵묵히 자신의 목표를 향해 걸어가는 모습이 대견하기도 하다. 승부욕이 강한 아이라 앞으로 큰 무대에서 좋은 성적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정다래 선수의 코치 Matthew Lane (미국 PGA tour 프로 코치)는 “국가대표에 이름을 올려 축하한다. 지난 몇 년 동안 정다래 선수와 코칭을 하면서 그녀가 최고의 선수가 될 것을 예감했다. 무엇보다도 정다래는 진실된 성실함으로 연습과 경기를 한다. 앞으로 최고의 선수로 발전하기를 기대하며 다시 한번 축하한다”고 밝혔다.

 

정다래 선수는 뉴질랜드 한인 여자 교민 골퍼이다. 리디아 고 선수 이후 처음으로 뉴질랜드 여자 국가대표에 이름을 올렸다. 15세의 어린 나이 이지만 강한 승부욕과 특유의 성실함으로 연습에 매진하고 있는 한인 소녀 골퍼에게 큰 응원을 보낸다.

 

 

 

김수동 기자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2890 뉴질랜드 “미래의 나의 꿈은?” new NZ코리아포.. 20.07.09.
2889 뉴질랜드 한국전쟁 70주년, 웰링턴 국립전쟁기념공원에서 기념식 개최 NZ코리아포.. 20.07.02.
2888 뉴질랜드 뉴질랜드 대한체육회, 교민을 위한 체육회로 새로운 출범 기대 NZ코리아포.. 20.06.28.
2887 뉴질랜드 "다시는 전쟁이 없기를", 625전쟁 70주년 NZ코리아포.. 20.06.26.
» 뉴질랜드 정다래, 2020 뉴질랜드 골프 국가대표 선발 NZ코리아포.. 20.06.26.
2885 뉴질랜드 6.25 전쟁70주년, 참전용사께 감사편지 쓰기 공모전 시상식 NZ코리아포.. 20.06.25.
2884 뉴질랜드 주뉴질랜드대한민국대사관, 한국전 참전용사에게 마스크 지원 NZ코리아포.. 20.05.27.
2883 호주 3차 한인 유학생, 워킹홀리데이 비자 소지자를 위한 무료나눔 행사 file 퍼스인사이드 20.05.26.
2882 호주 2차 퍼스 워킹홀리데이 비자소지자 및 유학생을 위한 2차 생필품 무료나눔 행사 취재기 퍼스인사이드 20.05.13.
2881 뉴질랜드 4월 28일(월)부터 실시간 화상 수업으로 한국어 교육 실시 일요시사 20.05.11.
2880 뉴질랜드 고국에 가고 싶어요! <한국행 5월 출발 "특별기" 수요 조사> 일요시사 20.05.11.
2879 호주 퍼스 워킹홀리데이 비자소지자 및 유학생을 위한 1차 생필품 무료나눔 행사 file 퍼스인사이드 20.04.28.
2878 호주 격리 기간 지키지 않고 외출한 서호주 남성, 경찰에 체포돼 퍼스인사이드 20.04.21.
2877 호주 서호주 내 지역간 이동제한 길어질 전망 file 퍼스인사이드 20.04.21.
2876 호주 호주 한인 동포사회 비상대책위원회, 유학생 및 워홀러 대상 ‘따뜻한 점심’ 제공 톱뉴스 20.04.15.
2875 호주 전염병 사태 속 양생의 비결, 철저한 위생 및 면역력 강화 톱뉴스 20.04.15.
2874 호주 호주한인의사회, 동포들 위한 Covid-19관련 의료 서비스 전달사항 당부 톱뉴스 20.04.15.
2873 호주 시드니 한인회, 코로나19확산 속 ‘대구경북지역돕기 모금’ 성료 톱뉴스 20.04.15.
2872 뉴질랜드 뉴질랜드 한인회 총연합회장 인사말 일요시사 20.04.15.
2871 뉴질랜드 발이 묶인 남섬 교민들,임시 항공편으로 귀국 일요시사 20.04.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