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주 퀸슬랜드한인회(회장 현광훈)는 4만5천여 명의 한인이 거주하는 퀸슬랜드주에 처음으로 한인종합문화회관이 문을 열었다고 26일 밝혔다.

퀸슬랜드 주도인 브리즈번시 한인타운 인근에 들어선 회관은 200㎡(60평) 규모의 단층 건물로 시에서 임대해 사용한다.

회관에는 한인회, 경로회 등이 입주하며 각종 한인단체의 사랑방 역할을 하게 된다. 사물놀이·한복 예절 등 한인 2세와 현지인을 위한 한국문화 체험의 장으로도 활용된다.

현광훈 회장은 "연방·주·시 정부를 상대로 꾸준히 로비한 덕분에 저렴한 임대료로 사용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 한인사회 구심적 역할을 하게 되며 2층으로 증축하게 되면 한글학교도 입주시킬 것"이라고 밝혔다.

24일 열린 개관식에는 윤상수 한국총영사, 백승국 대양주한인총연합회 회장, 그레이엄 쿼크 브리즈번 시장과 1천여 명이 한인이 참석한 가운데 브리즈번 필굿 농악기팀 공연, 대형 비빔밥 비비기, 한국 전통놀이 체험 행사가 열렸다.

그레이엄 쿼크 시장은 "한인 커뮤니티는 브리즈번 지역사회의 중요한 구성원"이라며 "한인종합문화회관을 통해 호주의 다문화 사회가 더욱 발전하길 기대한다"고 격려했다.

http://topdigital.com.au/node/5447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2095 호주 호주, 유학생 크게 증가 톱뉴스 18.03.23.
2094 호주 호주 예배 사역팀 ‘모음(MoWM)’과 힐송에 그래미 어워드 상을 안겨준 ‘What a beautiful name’을 심층 분석한다! 톱뉴스 18.03.23.
2093 호주 올해 시드니 한민족축제, “체험 프로그램 강화하겠다” file 호주한국신문 18.03.15.
2092 호주 채스우드 소재 열린문 교회, 정상화 진행 중... file 호주한국신문 18.03.15.
2091 호주 “해외 입양아, 이민자들과 비슷한 경험 겪어” 톱뉴스 18.03.09.
2090 호주 테너 박지민 ‘라 트라비아타’ 안착 톱뉴스 18.03.09.
2089 호주 재호나라사랑총연합회, 마이클 리 박사 초청 톱뉴스 18.03.09.
2088 호주 재호광복장학회, 운영에 내실 기하겠다 톱뉴스 18.03.09.
2087 호주 KAAF 정기총회, ‘Art Prize’ 확대방안 논의 file 호주한국신문 18.03.08.
2086 호주 ‘재호 광복장학회’, 올해 활동 계획 점검 file 호주한국신문 18.03.08.
2085 호주 총영사관, 오늘 4월 QLD 두 도시서 순회영사 예정 호주한국신문 18.03.08.
2084 호주 ‘탄핵과 북핵’, 이후 한국의 현재와 미래는... file 호주한국신문 18.03.08.
2083 뉴질랜드 Auckland Art Gallery “미술과 오페라의 밤” 성황리 마쳐 NZ코리아포.. 18.03.08.
2082 뉴질랜드 [포토뉴스] 제 99주년 3.1절 기념행사 열려 NZ코리아포.. 18.03.02.
2081 호주 SBS 팝아시아 케빈 김!, 호주 최고의 신랑감 선정 톱뉴스 18.03.01.
2080 호주 마약원료 밀수 시도 혐의 한인 여성, 5월 21일 재판 톱뉴스 18.03.01.
» 호주 퀸슬랜드한인회, 한인종합문화회관 개관식 열어 톱뉴스 18.03.01.
2078 호주 “대한민국 독립 만세...” 시드니 동포들, 3.1절 의미 기려... file 호주한국신문 18.03.01.
2077 호주 북한 김정일-정은, 가짜 여권으로 서방국 비자 발급 시도 file 호주한국신문 18.03.01.
2076 호주 “호주 노동시장 내 ‘워홀러’들의 제도적 취약성, 개선해야...” file 호주한국신문 18.03.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