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1일 열린 공연에서 더콰이엇과 도끼는 시드니의 힙합 팬들을 열광케 했다. 래퍼 더콰이엇이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공개한 사진 속 더콰이엇과 도끼는 관객들과 함께 공연을 즐기는 모습이다. 어디서도 밀리지 않는 독보적 스웨그와 멋짐을 뽐낸 더콰이엇은 사진과 함께 “Thank you Sydney !!!”라는 글을 올렸다.

http://topdigital.com.au/node/5950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2205 호주 한국문화원, 올해 음식박람회서 한국 차-차 문화 소개 file 호주한국신문 18.06.28.
2204 호주 총영사관, QLD 주 한국전 참전 용사들 ‘위로’ 행사 마련 file 호주한국신문 18.06.28.
2203 뉴질랜드 한뉴 비지니스 카운실, 정기 미팅 가져 NZ코리아포.. 18.06.28.
2202 뉴질랜드 '즐길 수 있는 직업을 가져라',워홀러 대상 워크샵 및 취업박람회 열려 NZ코리아포.. 18.06.26.
2201 호주 시드니 곳곳 "대~한민국" 응원전 열기 한껏 톱뉴스 18.06.25.
2200 호주 [본사 방문] 산림청 공무원 톱 미디어 방문...산불 보도 현황 파악 톱뉴스 18.06.25.
2199 호주 호주한인차세대네트워크(KAYN)출범식 16일 열려 톱뉴스 18.06.25.
2198 뉴질랜드 강원국 작가 초청 강연회 동포들과 좋은 시간 가져. NZ코리아포.. 18.06.23.
2197 호주 기획- 벤디고 한인 커뮤니티 은행① file 호주한국신문 18.06.21.
2196 호주 총영사관, 올해는 QLD 한국전 참전용사와 함께 file 호주한국신문 18.06.21.
2195 호주 광복회 호주지회, 산하 ‘차세대네트워크’ 구성 file 호주한국신문 18.06.21.
2194 호주 윤상수 총영사, 독립유공자 후손 격려 file 호주한국신문 18.06.21.
2193 호주 <민주평통 아세안지역회의> 북미정상회담 후속 활동 잰걸음 톱뉴스 18.06.17.
2192 호주 ‘역사적 만남’ 북미 정상회담…… 차세대 호주 한인들의 반응은? 톱뉴스 18.06.17.
2191 호주 ‘부시 워킹’ 계획하세요? 톱뉴스 18.06.17.
2190 뉴질랜드 오클랜드 한인회, 임시총회 결과 '무효'선언 Now_NZ_News 18.06.14.
2189 호주 실종 6일 만에 구출된 한국인 워홀러 한주희씨 생존기 file 호주한국신문 18.06.14.
2188 호주 한국 이니스프리 직영매장 멜버른 진출 톱뉴스 18.06.11.
2187 호주 20대 한국 워홀러 여성, 실종 엿새만에 극적 구조 톱뉴스 18.06.11.
» 호주 [포토뉴스] 더콰이엇X도끼, 시드니를 열광시킨 스웨그 톱뉴스 18.06.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