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기문 전총장 유엔 소장품 기증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금속활자로 인쇄된 책 '백운화상초록불조직지심체요절(직지)' 영인본이 한인이민사박물관에 영구 보존 전시된다.

 

이 영인본은 2016년 반기문 전 유엔사무총장이 유엔에서 소장하던 것으로 이민사박물관에 기증하기로 한 것을 그 동안 뉴욕총영사관이 보관해 왔다.

 

뉴욕총영사관은 이민사박물관 개관으로 지난 3일 박효성 뉴욕총영사가 김민선 뉴욕한인회장에게 '직지' 기증서를 전달했다.

 

211948829.jpg

 

<사진 뉴욕한인회 제공>

 

 

글로벌웹진 NEWSROH www.newsroh.com

 

 

 

  • |
  1. 211948829.jpg (File Size:72.7KB/Download:4)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