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roh=장호준 칼럼니스트

 

 

‘팔복’이라는 것이 복음서에 나옵니다.

마태 복음서와 누가 복음서에 나오지만 마태는 ‘하늘나라’를 이야기 하고 누가는 ‘하나님 나라’를 외치며 "가난한 사람들아, 너희는 복이 있다. 하느님 나라가 너희의 것이다.“라고 합니다.

 

그렇습니다. '하나님 나라'는 여러분들의 것입니다.

그 '하나님 나라'에서는 지금 배고픈 자들이 배부르게 될 것이고, 지금 울고 있는 이들이 웃게 될 것입니다. 역으로, 지금 배고픈 자들이 배부르게 되는 곳, 지금 울고 있는 자들이 웃게 되는 곳이 곧 하나님의 뜻이 이루어지는 '하나님 나라'인 것입니다.

 

마찬가지로, 그 '하나님 나라'에서는 지금 배고픈 자들을 굶기며 자기 배만 떵떵 두드리는 자들이 배고프게 될 것이며, 지금 가슴을 저미며 눈물을 흘리는 자들을 내 쫓고 저들끼리만 희희낙락하고 있는 자들이 피눈물을 쏟게 될 것이며 역으로 지금 굶는 자들을 못 본체 외면하며 자신들끼리 만 배를 두드리던 자들이 배고픔의 고통을 알게 되는 곳, 지금 이웃의 아픔은 외면 한 채 자신들끼리만 키득거리며 웃던 자들이 피눈물을 쏟게 되는 곳이 곧 '하나님 나라'라는 것입니다.

 

지금 쪽박을 차고 있는 항일 독립 운동가들의 후손이 대박을 맞게 되는 곳이 '하나님 나라'이며, 지금 대박을 차고 있는 친일 매국노들의 후손들이 쪽박을 차게 되는 곳이 '하나님 나라'이고, 지금 독재정권의 억압으로 피눈물을 쏟고 있는 국민들이 웃게 되는 곳이 '하나님 나라'이며 지금 시민들을 학살하고도 저들끼리 키득대는 전두환 일당들이 피눈물을 쏟게 되는 곳이 '하나님 나라'라는 것입니다.

 

그리고 그 '하나님 나라'는 이전에 악을 행했던 자들이 거짓 예언자들과 협잡을 했던 것처럼 그리고 이전에 불의를 행했던 자들이 의로운 예언자들을 그리 핍박 했던 것처럼,

그러나 지금도 거짓 예언자들이 악한 짓을 하는 것처럼, 그러나 지금도 선한 예언자들이 박해를 당하는 것처럼 계속되는 오늘 속에서 어제보다는 더 좋은 오늘로 그리고 오늘보다는 더 아름다운 내일로 하루 하루 자라가며 우는 자들이 웃는 세상으로, 배고픈 자들이 배부를 수 있는 세상으로, 악한 자들이 벌을 받는 세상으로, 불의한 자들이 심판을 받을 수 있는 세상으로 만들어져 가고 있으며 또한 우리가 만들어 가야 한다는 것을 누가는 말하고 있는 것입니다.

'하나님 나라'는 바로 우리들의 것이기 때문입니다.

 

하나님께서 사랑하시는 여러분,

 

우리 조국 대한민국이 이승만 때보다, 박정희 때나 전두환 때 아니 박근혜 때 보다 조금은 더 '하나님 나라'에 가까이 갔고 또한 가고 있다고 믿습니다.

더하여 대한민국 뿐 아니라 우리가 살아가는 세상이 어제보다는 한 걸음 더 하나님 뜻이 이루어지는 세상, 배고픈 자들이 먹을 수 있는, 우는 자가 웃을 수 있는 세상, 이웃을 굶주리게 하며 세상을 울게 하는 자들이 하나님의 공의로운 심판 앞에서 벌을 받게 하는 세상이 곧 우리 모두의 ‘하나님 나라’인 것입니다.

 

2020년,

함께 우리의 '하나님 나라'를 만들어 가는 여러분들이 되시기를 간절히 빕니다.

 

 

safe_image.jpg

 

글로벌웹진 NEWSROH 칼럼 ‘장호준의 Awesome Club’

 

http://www.newsroh.com/bbs/board.php?bo_table=jhjac

 

 

 

 

 

 

 

  • |
  1. safe_image.jpg (File Size:33.0KB/Download:3)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 이승만의 두 얼굴 file

    이승만, ‘내국적은 일본’     Newsroh=로창현 칼럼니스트     지난 주 페북에 이승만이 일제 강점기 미국에 입국할 때 국적으로 일본으로 표기했다는 2013년 뉴스로(NEWSROH) 보도를 소개했습니다. 반응이 정말 뜨거웠습니다. ‘공유하기’만 300회에 달했으니까요.   거의...

    이승만의 두 얼굴
  • "여자라구요? 그래서요?"

    부실한 업체 떠맡아 대기업으로 키운 한 여성 사업가 이야기     (로스앤젤레스=코리아위클리) 홍병식(내셔널유니버시티 교수) = 거트루드 보일 (Gertrude Boyle)여사는 13세 되었을 때 독일의 나치정권을 탈출하여 부모를 따라 미국으로 이주했습니다. 그 때가 1930년...

    "여자라구요? 그래서요?"
  • 명확하고 조리 있게 글을 쓰는 능력 길러야

    [교육칼럼] 서류는 구속력 있고 책임 따라   (워싱턴디시=코리아위클리) 엔젤라 김(교육가) = 지난 주 칼럼을 통하여서 대학에서 정규 과목들 외에 신경 써서 습득해야 졸업 후 성공을 위해 유리한 기술들 중에 대화 기술에 대하여 말씀 드린 바 있다. 이번 주에 말씀 ...

    명확하고 조리 있게 글을 쓰는 능력 길러야
  • 지성수 칼럼 - 시드니 스캔들 (제13화) file

      * '스캔들'의 어원은 원래 헬라어 ‘스칸달론’이다. 스칸달론은 ‘징검돌’ 혹은 ‘걸림돌’이라는 의미를 가지고 있다. 즉 같은 '돌'이 사람에 따라서 ‘징검돌’이 될 수도 있고 ‘걸림돌’이 될 수도 있다는 뜻이다.   호주 스타일   어느 날 한인복지회를 시작했던 이 선생...

    지성수 칼럼 - 시드니 스캔들 (제13화)
  • 시드니한인작가회 산문광장 - 날 데리러 오거든 file

      날 데리러 오거든   이항아 / 수필가, 시드니한인작가회 회원   까똑~ 새벽녘에 노모를 모시고사는 한국의 남동생으로 부터 카톡이 전송되었다. 시간대로 보면 일상적 안부는 아님에 틀림이 없다. 휴대폰 미리 보기에 “어머니가 어제 그만 뒤로 넘어지셔서…”로 시작되...

    시드니한인작가회 산문광장 - 날 데리러 오거든
  • 수입에 맞게 값싼 옷감을 구입한 한 나라 수상 이야기

    청렴한 공무원의 정직은 누구에게나 귀감 (로스앤젤레스=코리아위클리) 홍병식(내셔널유니버시티 교수) = 인도가 영국으로부터 독립한 후 제 2대 수상이었던 쉬리 랄 바하두어 샤쉬트리는 청렴하고 정직한 지도자로 그의 명성이 높았습니다. 한 번은 대형 직물공장에 시...

    수입에 맞게 값싼 옷감을 구입한 한 나라 수상 이야기
  • 신 야만인을 배출하는 한국 교육, file

    개나리 피는 순서대로 망한다는 대학   . 남성과 여성 간엔 '사회적 성' 곧 젠더로서가 아닌 동물 생물학적 생리적 차원에서 근본적인 차이가 있다고 믿고 있습니까? 만약 차이를 인정하는 사람들이라면 극단 여성운동가(래디칼 페미니스트)들이 여성은 사회적으로 심어...

    신 야만인을 배출하는 한국 교육,
  • 오만한 해리스, 주한대사 아닌 총독으로 처신

    [시류청론] 문 정부, 열일 제치고 북의 신뢰회복에 적극 나서야 (마이애미=코리아위클리) 김현철 기자 = 해리 해리스 주한 미국대사의 한국 정부를 우습게 보는 오만한 자세가 취임 1년 6개월 이상 이어지고 있다. 그는 북한에 대한 개별관광 등 한국 정부의 독자적 남...

    오만한 해리스, 주한대사 아닌 총독으로 처신
  • 마틴 루터 킹 데이의 나의 꿈 file

      Newsroh=장기풍 칼럼니스트     지난 1월 15일은 미국의 위대한 비폭력 혁명가 마틴 루터 킹(사진)의 탄생일이었습니다. 올해는 1월 21일 마틴 루터 킹 기념일을 거행했습니다. 그분이 1963년 8월8일 워싱턴 DC 민권대행진 때 링컨기념관 앞에서 행한 역사적인 연설을 ...

    마틴 루터 킹 데이의 나의 꿈
  • 중국문화-구정 전통의상 file

      이 중국의 전통은 북과 남부의 왕조(420-589 AD)로 거슬러 올라간다. 송나라(960-1279 AD)에서는 새해 첫날 친구들을 방문했을 때 모두 새 옷을 선보였다. 공화당 시대(1912-1949)에는 젊은이들이 어른들에게 경의를 표하기 위해 아름다운 새 옷이 필요했다. 새해 전...

    중국문화-구정 전통의상
  • “후보없는 선거는 없다” file

    “후보없는 선거는 없다”   재외국민 비례대표 선출은 시대적 과제 2019년 9월 25일 외교부에서 발표한 ‘국가별 재외동포 현황’에 따르면 외국에 체류하거나 거주하는 재외 동포는 749만 3587명이다. 750만 재외 동포 시대가 수치로 입증된 셈이다.   2019년 6월 30일 발...

    “후보없는 선거는 없다”
  • 지성수 칼럼 - 시드니 스캔들 (제12화) file

      * '스캔들'의 어원은 원래 헬라어 ‘스칸달론’이다. 스칸달론은 ‘징검돌’ 혹은 ‘걸림돌’이라는 의미를 가지고 있다. 즉 같은 '돌'이 사람에 따라서 ‘징검돌’이 될 수도 있고 ‘걸림돌’이 될 수도 있다는 뜻이다.   반갑지 않는 새 해   시드니 하버의 송구영신 불꽃놀이...

    지성수 칼럼 - 시드니 스캔들 (제12화)
  • 김성호의 호주법 칼럼 - "incandescent with rage"

      "incandescent with rage"   2020. Twenty Twenty! 펜끝과 혀끝에서 솔솔 굴러가듯 부담 없는 신년이다. 19로 시작하는 출생년도를 가진 20세기 사람이 만 21세 성년이 되는 해이다. 불행히도 Planet Earth는 2020의 출발을 호주의 불바다(bushfire rage) 참사로 장식...

  • 시민 주인 정당은 시대의 사명 file

    희망하는<시민중심 정당> 창당     작년 12월 27일 선거법 개혁의 대의명분은 어디로 간데 없이 거의 1년을 당리당략으로 국회를 개점휴업한 채 분열하고 밀고 당긴 끝에 준연동형비례대표제라는 이름으로 선거법이 개정되었다. 그나마 전국득표율이 3%를 넘어서면 비례...

    시민 주인 정당은 시대의 사명
  • 중동평화 위한 최선책, 주둔미군 전원 철수뿐

    [시류청론] 이란 2인자 암살한 미국, 보복 공격 계속 당할 듯 (마이애미=코리아위클리) 김현철 기자 = 1월 2일 이란군 총사령관 암살로 이란군이 보복 공격한 이라크 아인 알아사드 미 공군기지는 미 최첨단 MIM-104 페트리엇 방공망이 배치돼 있으며 1500여 명의 미군...

    중동평화 위한 최선책, 주둔미군 전원 철수뿐
  • 벤자민 프랭클린의 '13 미덕'

    고난을 극복한 최고의 모범     (로스앤젤레스=코리아위클리) 홍병식(내셔널유니버시티 교수) = 미국의 독립 선언문에 서명한 건국공신의 한명인 벤자민 프랭클린은 고난의 밑 바닥으로부터 경이로운 성공을 이룩한 최고의 모범인물입니다. 그는 1706년에 17 자녀 중 15...

    벤자민 프랭클린의 '13 미덕'
  • 대학에서 인간 관계 기술을 연습하라

    [교육칼럼] 졸업 후 직장 생활에서 매우 중요 (워싱턴 디시=코리아위클리) 엔젤라 김(교육 칼럼니스트) = 대학에서 대인 관계의 기술을 직접적으로 가르쳐 주지 않는다는 것은 안타까운 사실이다. 물론 사회학, 심리학, 교육학 등 간접적으로 인간 관계의 기술을 배울 ...

    대학에서 인간 관계 기술을 연습하라
  • 하나님 나라는 누구의 것인가 file

    Newsroh=장호준 칼럼니스트     ‘팔복’이라는 것이 복음서에 나옵니다. 마태 복음서와 누가 복음서에 나오지만 마태는 ‘하늘나라’를 이야기 하고 누가는 ‘하나님 나라’를 외치며 "가난한 사람들아, 너희는 복이 있다. 하느님 나라가 너희의 것이다.“라고 합니다.   그렇...

    하나님 나라는 누구의 것인가
  • [구석구석 홍콩여행] 팍 나이 해변 (Pak Nai in Yuen Long)-자연... file

      Pak Nai(중국어: 白泥)는 딥 베이(Yep Bay)를 마주한 홍콩 윈롱(Yuen Long) 지역에 있는 습지이다. 대부분이 진흙땅이 산맥에 둘러싸여 있다.   Pak Nai는 지리적으로 상부 팍라이(上白泥)와 하부 팍라이(下白泥)로 나누어져 해안선을 따라 이루어져 있다. 글자 그대...

    [구석구석 홍콩여행] 팍 나이 해변 (Pak Nai in Yuen Long)-자연습지와 굴 양식장
  • 아픔과 슬픔끼리

    아픔과 슬픔끼리 호월   한 슬픔이 다른 슬픔에게 손을 내밉니다 한 아픔이 다른 아픔의 어깨에 머리를 기댑니다 슬픔과 아픔이 만나 서로 버텨 주고 있습니다. 둘 다 버려진 운명에 서로 위로하며 살아가고 있습니다 버려진 폐품도 함께 있으면 외롭지 않습니다. 외진 ...

    아픔과 슬픔끼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