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속 음식배달 서비스 소개

 

 

 

한국 사회는 끊임없이 눈앞에서 새로운 사회로 진화(進化) 발전해 나가고 있다. 여기서는 스마트폰이 많은 기능을 가진 기기가 아니라 신분증이고 지불 수단이다. 물론 러시아에서도 이와 비슷한 현상들이 드러나고 있기는 하다. 그러나 서비스 분야의 혁신적인 발전, 아주 작은 디테일까지도 완성도를 보여주는 앱들, 사용자의 최대 편의를 도모하기 위해 과정을 자동화하는 것은 한국이 가진 숨은 카드 패이다.

 

한국 최대의 음식 배달앱을 제공하는 한국계 스타트업 우와브라더스(Woowa Brothers)의 목표는 스마트폰용 특수 앱을 이용하여 개인과 최대 수의 요식업체(料食業體)를 직접적으로 연결해주는 것이다. 이 회사는 8년 만에 한국 가정집들과 사무실에 음식을 배달하는 최대 업체로 성장했다. 또한 이미 세쿼이아 캐피탈, 골드만 삭스, 힐하우스 캐피탈과 같은 대형 투자 전문회사들로부터 수천만 달러를 투자 받았다.

 

우와 브라더스는 한국내의 인기 앱인 ‘배달민족’을 개발한 기업이다. 스마트폰에 이 앱을 설치하면 곧바로 현재 구매자의 지리적 위치에서 가까운, 원하는 음식점을 찾아 연결해 준다. 구매자의 현재 위치가 자동 검색되기 때문에 구매자가 가까운 음식점을 찾거나 음식이 배달될 시간을 스스로 계산해 볼 필요가 없다. 배달원이 오는 동안에는 그 반대로 정확히 몇 분 후에 음식이 도착할 것인지를 알려 준다.

 

2018년 우와 브라더스는 경쟁 업체들을 놀라게 하는 첨단 서비스를 도입했다. 로봇을 서비스에 도입하기 시작한 것이다. 1년전 한국인의 삶에 로봇을 도입하기 위한 3단계 전략의 1차로 소형 로봇 델리가 탄생했다.

 

이 서비스를 도입하기 위해 우와 브라더스사는 한 건물에 시범 서비스를 시작했다. 건물 내 사무실에 있는 다른 회사 직원이 앱의 요리 사진을 보고 클릭을 한 후 인증을 하면 그 다음 일은 모두 로봇이 담당한다. 앱 개발자들에 따르면 이 로봇에 음식물 용기와 배달할 곳의 층수와 사무실 번호, 직원의 테이블까지 입력하면 로봇은 신속하게 품안에 음식과 음료를 담고 스스로 엘리베이터를 타고 복도와 사무실을 인식하여 음식을 배달한다. 로봇이 정보가 부족하다고 느끼면 직접 음성 신호를 내고 필요한 도움이 무엇인지를 설명한다.

 

 

다음 단계로 우와 브라더스 사는 아스팔트 도로를 이동하여 한 건물에서 다른 건물로 옮겨갈 수 있는 로봇을 개발할 생각이다. 그리고 최종적으로는 어떤 날씨에도 일할 수 있는 전천후 스마트 기계를 개발하여 도시 어느 곳이나 배달이 가능하도록 하는 것이 목표이다. 이를 위해서는 인공지능 기술의 개발이 필수적이다. 신속 음식배달을 전문으로 하는 기업이 정보기술과 로봇공학을 발전시키는 최첨단 혁신 기업 중의 하나가 된다는 것은 정말로 놀라운 일이다.

 

알렉산드르 아르타모노프 기자 | 러시아 발샤야 아시아 TV 온라인

 

 

글로벌웹진 NEWSROH www.newsroh.com

 

 

<꼬리뉴스>

 

한국정부 인공지능 국가전략 발표 (레그늄통신)

 

한국 정부가 인공지능 국가전략을 발표했다고 KBS가 한국 과학기술정보통신부 당국자들의 말을 인용하여 보도했다. 이 전략은 12월 17일 문재인 대통령주재한 국무회의에서 승인되었다.

 

한국 정부가 인공지능 개발에 사용되는 칩의 세계 시장에서 1위 주자가 되려는 목표를 세운 것은 알려진 사실이다. 이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이후 10년간 (2020-2029년) 한국 정부는 이 분야에 1조원(8억 5650만 달러)을 투자하고 인공지능 개발 스타트업 지원을 위한 벤처 펀드(5조원-약 42억 달러 이상)를 조성하기로 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에 따르면 한국은 디지털 기술 경쟁력 세계 3위를 확보하고 국민 생활수준을 OECD 회원국중 현재 30위에서 10위로 도약하기 위해 기 위해 전력하고 있다.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972 러시아 ‘한국, 러시아 펀드투자 최대 수익’ new 뉴스로_USA 11:16
971 러시아 남북 정상 러시아 2차대전 승전기념행사 초청 뉴스로_USA 20.01.17.
970 러시아 메드베데프 러총리, 정세균총리 취임 축하 뉴스로_USA 20.01.17.
969 러시아 에어서울 항공 블라디보스톡 취항 뉴스로_USA 20.01.13.
968 러시아 ‘한국, 독도방어훈련 실시’ 러 통신 뉴스로_USA 20.01.06.
967 러시아 北매체“남북관계 정체 한국 책임” file 뉴스로_USA 20.01.02.
966 러시아 러언론 ‘한일, 한중 정상회담 논란’ 뉴스로_USA 20.01.02.
965 러시아 푸틴, 2020년 한러 상호문화교류의 해 시행령 서명 뉴스로_USA 20.01.02.
» 러시아 ‘한국의 배달앱 우와’ 러TV 뉴스로_USA 19.12.24.
963 러시아 한국, 2019년 1-9월 극동지역 대외교역량에서 1위 뉴스로_USA 19.12.22.
962 러시아 톰스크 언론인들, 한국 방사성폐기물 저장실태 시찰 뉴스로_USA 19.12.20.
961 러시아 러시아 한국학 미래 위한 카잔 학술대회 file 뉴스로_USA 19.12.19.
960 러시아 민주평통 모스크바 협의회, “한반도 평화통일과 독도”강연회 file 모스크바매일.. 19.12.15.
959 러시아 블라디보스톡-한국 관광협력개발 논의 뉴스로_USA 19.12.15.
958 러시아 러태권도 선수들 한국에서 올림픽대비 훈련할까 뉴스로_USA 19.12.14.
957 러시아 상트페테르부르크 국립대 한글축제 개최 뉴스로_USA 19.12.14.
956 러시아 ‘대북제재로 러 유조선 한국에 무인상태로 버려져’ 뉴스로_USA 19.12.11.
955 러시아 모스크바에 온, 고려의 보물, 청자 file 모스크바매일.. 19.12.11.
954 러시아 한-러 극동교역량 전반기 145억달러 도달 뉴스로_USA 19.12.10.
953 러시아 2021년 러 아무르산 대두 韓수출 뉴스로_USA 19.12.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