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OC 출전 금지선수등 500여명 참가

 

 

모스크바=김원일 칼럼니스트

 

 

러시아 체육부가 가까운 시일 내에 소치에서 동계 스포츠 경기 대회를 개최한다고 일간 이즈베스티야가 29일 보도했다.

 

이 대회에는 IOC가 징계 조치를 내린 선수들 뿐 아니라 여러 가지 이유로 평창동계올림픽 출전 허가를 받지 못한 선수 등 500여명이 참가할 것으로 전망된다. 이즈베스티야는 소치가 최고 수준의 국제 경기를 개최할 준비가 되어 있고 2014년 소치동계올림픽에 사용했던 모든 시설들이 우수한 상태로 보존되고 있다고 전했다.

 

앞서 파벨 콜로브코프 러시아 스포츠부 장관은 평창올림픽 대체 경기에 관한 세부 사항들을 적극적으로 연구 검토하고 있다고 말한 바 있다. 이즈베스티야는 이 대체경기를 통해 러시아 선수들은 긴 공백기에 빠지지 않고 계속적으로 연습할 수 있다면서 특별히 많은 선수들이 출전 금지를 당한 종목들에서는 이 경기가 갖는 의미가 매우 크고 중요하다고 덧붙였다.

 

IOC로부터 출전 금지를 당한 주요 선수로는 세르게이 우스튜고프, 빅토르 안, 안톤 시풀린, 알렉산드르 카시야노프, 파벨 쿨리즈니코프, 데니스 유스코프 등 자기 종목에서 거의 우승이 확실시 되는 후보 선수들이었다. IOC는 평창올림픽에 출전 금지된 선수들 개개인에 대해 논평할 수 없다고 발표했다. 또한 출전 금지당한 선수들에 대해 추가적인 조사를 시작할 수도 있다고도 말했다.

 

가장 심각한 타격을 입은 종목은 바이애슬론(출전 허가를 받은 선수는 4명이다), 스피트 스케이팅(4명), 크로스컨트리 스키(세르게이 우스튜고프, 알렉산드르 레흐코프, 예브게니 벨로프, 막심 빌레흐자닌, 알렉세이 페투호프, 니키타 크류코프, 율리야 체칼레바야 등 6명이 출전 금지), 쇼트 트랙(빅토르 안, 데니스 아이라페토프, 타티야나 보로둘리나 출전금지), 루지(예카테리나 이바노바, 빅토리야 뎀첸코) 등이다. 평창올림픽에 출전 허가를 받은 러시아 선수들은 총 169명, 전체 대표단 규모는 340명이다. 스타니슬라브 포즈드냐코프 러시아올림픽 위원회 제1부위원장에 따르면 모든 선수들은 올림픽 참가에 대한 최종 결정을 스스로 내렸다.

 

미하일 데그탸레프 러시아 하원 문화체육청소년 위원장은 이즈베스티야와의 회견에서 “러시아는 어떤 규모의 스포츠 경기도 치루어 낼 역량을 가지고 있으며, 소치는 특히 그렇다”고 말했다. 경기 수준이나 흥행 면에서도 다른 나라들에게 귀감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즈베스티야는 “가장 중요한 과제는 러시아 선수들을 정치적인 영향에서 보호하고 그들을 파괴하는 행위를 하지 말아야 하며 팬들에게 최강의 선수들이 참가한 경기를 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해야 한다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번 대회엔 다른 나라의 유명 선수들 초청과 우승자에 대한 보상 문제들은 추후 더 상세하게 논의하고 결정될 것으로 보인다.

 

소치 동계올림픽 시설 건축은 2007년 말 시작되어 2013년 완료되었다. 현재 소치에는 올림픽 프로그램에 포함된 모든 동계 스포츠 종목에 필요한 경기 시설이 완벽히 갖추어져 있다. 소치동계올림픽이 개최된 이후 4년이 지났지만 올림픽의 유산은 계속 발전하고 있다. 소치에서는 매년 수백 개의 동계올림픽 종목 관련 유명 대회들이 개최되고 있다. 또한 “포뮬러-1” 경기가 치루어지며, 2014년 소치 동계올림픽 개회식과 폐회식이 열렸던 ‘피시트’ 주경기장은 축구 경기장으로 개조되어 이번 여름 월드컵 경기가 열리게 된다.

 

 

글로벌웹진 NEWSROH www.newsroh.com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564 러시아 “한국이 지불한 北대표단 방남 비용” 러매체 new 뉴스로_USA 09:54
563 러시아 “北미소에 美몽둥이” 러미디어 뉴스로_USA 18.02.24.
562 러시아 “김여정때문에 빛바랜 펜스의 올림픽 방한” file 뉴스로_USA 18.02.19.
561 러시아 절치부심 러시아, 독기로 메달 도전 file 뉴스로_USA 18.02.13.
560 러시아 ‘평창, 정상들 소치의 3분의1 참석’ 러RBC통신 file 뉴스로_USA 18.02.13.
559 러시아 러, 북한이민노동자 추방 시작 file 뉴스로_USA 18.02.11.
558 러시아 ‘평창에서 미국과 북한 줄다리기’ 뉴스로_USA 18.02.11.
557 러시아 “고향집같다” 러아이스하키선수들 file 뉴스로_USA 18.02.09.
556 러시아 러선수들 패럴림픽도 개인참가 뉴스로_USA 18.02.09.
555 러시아 ‘日의 韓영토트집 미국때문’ 러 학자 file 뉴스로_USA 18.02.07.
554 러시아 “김정은위원장 만날수있다” 北주재 러시아대사 file 뉴스로_USA 18.02.06.
553 러시아 “북한 2018년 미사일 시험발사 않을 것” 러대사 file 뉴스로_USA 18.02.06.
552 러시아 러시아 평창에서 金5개 전망 file 뉴스로_USA 18.02.03.
551 러시아 푸틴, 평창올림픽 참가 러시아 선수들과 회동 file 뉴스로_USA 18.02.03.
» 러시아 러 소치에서 평창대체 경기 열린다 뉴스로_USA 18.02.03.
549 러시아 ’IOC징계 러선수들 득 될것’ 뉴스로_USA 18.02.02.
548 러시아 “韓정부 평창올림픽 정치적 이용 비난” 뉴스로_USA 18.01.28.
547 러시아 “이란핵협상 파기되면 난투극될 것” 라브로프 러 장관 file 뉴스로_USA 18.01.26.
546 러시아 “북핵 美대륙 위협은 시기상조” 러 전문가 뉴스로_USA 18.01.24.
545 러시아 “북한에 칼가는 미국” 러 매체 file 뉴스로_USA 18.01.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