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314034705_9251.jpg

 

‘학교 교육과 교사 신뢰’는 아주 높은 편… 27개국 비교조사

 

영국 부모가 ‘자녀 학교 숙제나 공부에 도움 주는 시간이 세계에서 가장 짧은 편’이라는 연구결과가 최근 나왔다.
부모가 자녀와 함께 공부하는 시간이 영국은 주당 3.6시간으로 러시아 8시간, 베트남 10시간 그리고 인도는 12시간 이상과 큰 차이를 보였다. 
독일은 주당 5시간, 스페인은 4.8시간을 할애했다.
영국보다 적은 시간을 보인 국가는 단 2곳으로 핀란드 3.1 그리고 일본 2.6시간이었다. 
또한 영국 부모는 자녀학교 선택시 학업성취도나 학교 순위보다 통학편리성에 관심이 더 많아 집과 학교 거리가 가장 중요한 판단 기준인 것으로 나타났다.
행복한 환경이 자녀 성적이나 시험결과보다 더 중요한 것으로 영국 부모는 믿고 있다는 점도 밝혀졌다.
자녀가 학교수업을 못 따라가 뒤처질 걱정이나 염려를 하는 부모는 20%에 불과해 러시아 44%와 비교해서도 무척 낮은 편이었다.
교육자선단체 바키 재단Varkey Foundation은 4∼18세 자녀를 둔 29개국 부모 30,000명 이상을 대상으로 ‘자녀교육 관련 시간 금전 투자와 전반적 의견’을 설문조사했다. 
영국 부모의 제한적 투자는 공교육과 교사 능력에 대한 믿음이 있기 때문으로 해석할 수도 있다. 
3명중 2명 이상 부모는 공립학교 수준이 괜찮거나 상당히 좋은 편fairly or very good 이라고 답해 조사대상국 평균 45% 보다 만족도가 아주 높았다. 
또한 교사나 수업 만족도 평가에서 ‘적절 내지 아주 좋은 편’ 이라는 응 답자가 87%로 조사대상국 중 다섯 번째로 높게 나왔다.
그러나 학업 성적(성취도) 비교자료에서 영국은 상당 뒤처진 것으로 나타났다. 
OECD경제협력개발기구 35개국 중 읽기 분야 23위, 수학 성적 27위로 하위권이었다. 
바키 재단 포타 대표는 “고무적 결과다. 영국 교육투자예산이 줄고 있음에도 학부모의 공교육 신뢰도가 세계에서 가장 높은 편으로 나왔다. 반면 영국 부모가 자녀와 함께 공부하는 시간이 별로 없기에 걱정되기도 한다. 특히 인도 부모가 1일 1시간 이상 자녀 공부를 돕는 확률이 영국보다 무려 6배나 높다는 점은 진지하게 받아들여야 한다”고 말했다.

 

ⓒ 코리안위클리(http://www.koweekly.co.uk),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785 프랑스 도미니크 칸과 닮은 고은 시인의 추락 '추락하는 것은 날개가 없다' 프랑스존 18.03.27.
784 기타 2019 노벨화학상 추천을 위한 (사)한국 노벨재단 인증식 file 라인TV,Germany 18.03.24.
783 독일 당신이 계셔서 행복합니다-파독광부,간호사 감사행사에 초대합니다. file 라인TV,Germany 18.03.24.
» 영국 영국 부모, 자녀 공부 도움 ‘최저’ 코리안위클리 18.03.14.
781 독일 절실한 변화를 바라는 재독일대한체육회 file 라인TV,Germany 18.03.10.
780 독일 풍년~이 왔~네~~ 이런 일이~ 재독호남향우회 40주년 대보름 찬치에 file 라인TV,Germany 18.03.10.
779 독일 가끔 아침에 빵을 먹어요!! 국제 Literatur Fest에서 영화상연회 file 라인TV,Germany 18.03.10.
778 독일 한판 벌리자!! 평창과 함께 뒤셀도르프 카니발 file 라인TV,Germany 18.03.10.
777 프랑스 반크 佛語 3.1 독립선언서 알린다 file 뉴스로_USA 18.03.09.
776 영국 병원 서비스 불만족  코리안위클리 18.03.07.
775 영국 영국 당뇨환자 20년만에 2배 코리안위클리 18.03.02.
774 독일 유럽동포들 “세월호 진상규명 함께 하겠다” file 뉴스로_USA 18.03.02.
773 기타 세월호유족들 유럽서 사고규명 file 뉴스로_USA 18.02.26.
772 영국 영국, 교통정체 세계 10위 ‘오명’  코리안위클리 18.02.22.
771 영국 Aldi 수퍼마켓 고객만족도 1위 코리안위클리 18.02.14.
770 프랑스 파리, 설상가상... 침수 이어 폭설까지 프랑스존 18.02.08.
769 프랑스 나이를 거꾸로 먹는 설날 떡국잔치 프랑스존 18.02.08.
768 영국 하프텀 유럽행 항공권 바가지 코리안위클리 18.02.07.
767 프랑스 이장석 회장 대통령상, 함미연 전교장 국무총리상 수상 프랑스존 18.02.01.
766 프랑스 프랑스 한인청소년들, 꿈과 희망을 이야기 하자 프랑스존 18.02.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