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경덕교수 ‘독도지식’ 카드뉴스

 

 

Newsroh=민병옥기자 newsroh@naver.com

 

 

독도새주소-2.jpg

 

 

‘독도 새 주소를 알고 계시나요?’

 

전 국민을 대상으로 '독도 지식 캠페인'을 꾸준히 펼쳐 온 성신여대 서경덕 교수가 방송인 송은이-김숙과 함께 '독도의 새주소'에 관한 카드뉴스를 각자의 SNS에 공개했다.

 

'독도 지식 캠페인'은 대한민국 국민이라면 독도에 관한 기초적인 지식을 좀 더 쉽게 알수 있도록 한장짜리 카드뉴스로 제작하여 SNS상에 널리 전파하는 '전국민 독도교육 운동'이다.

 

이번 일을 기획한 서 교수는 "최근 KBS 예능 '옥탑방의 문제아들'에서 독도의 새주소를 묻는 문제가 나와 포털사이트 檢索語(검색어)로도 등장하는 등 큰 화제가 됐다"고 전했다.

 

또한 그는 "하지만 생각외로 독도의 새주소를 알고 있는 네티즌들이 많지 않다는 것을 알게 되어 캠페인의 다섯번째 주제를 '독도의 새주소'로 선정하게 됐다"고 덧붙였다.

 

이번 카드뉴스에는 독도의 새주소(도로명 주소)가 '경상북도 울릉군 울릉읍'까지는 공통으로 사용되며, 동도는 '독도이사부길' 그리고 서도는 '독도안용복길'을 사용한다고 알려준다.

 

이에 대해 송은이와 김숙은 "'옥탑방의 문제아들'에 직접 출연하면서 저희들도 처음 알게 됐는데, 이런 의미있는 캠페인에 또 동참함으로써 많은 네티즌들에게 독도의 새주소를 알리게 되어 뿌듯하다"고 말했다.

 

 

독도새주소-1.jpg

 

 

특히 서 교수는 "독도의 대외적인 홍보도 중요하지만 우리 스스로가 독도에 대해 잘 아는 것이 제일 중요하다. 스마트폰을 통해 누구나 다 쉽게 독도 지식을 습득할 수 있는 캠페인을 앞으로도 꾸준히 펼쳐나갈 계획이다"고 전했다.

 

한편 서 교수는 경북도와 함께 외국인들 및 SNS 인플루언서들을 選拔(선발)하여 독도를 국내외로 홍보하는 '독도 SNS 홍보단'을 꾸려 28일부터 30일까지 울릉도 및 독도 일대를 탐방할 예정이다.

 

 

글로벌웹진 NEWSROH www.newsroh.com

 

 

<꼬리뉴스>

 

서경덕, 외국인들과 ‘독도 SNS 홍보단’ 프로젝트 (2019.6.15.)

 

http://www.newsroh.com/bbs/board.php?bo_table=m0604&wr_id=8923

 

  • |
  1. 독도새주소-2.jpg (File Size:82.0KB/Download:4)
  2. 독도새주소-1.jpg (File Size:127.3KB/Download:4)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533 서울국제도서전 성료 file 뉴스로_USA 19.07.14.
532 안창수화백 양산 쌍벽류아트홀 초청전 file 뉴스로_USA 19.07.13.
531 광주세계수영선수권, SNS로 알린다 file 뉴스로_USA 19.07.11.
530 강명구 평화협정촉구 국민대행진 file 뉴스로_USA 19.07.11.
529 “군함도 세계유산 철회 바람직” file 뉴스로_USA 19.07.07.
528 구글, 창덕궁이 일본식 이름 쇼토쿠? file 뉴스로_USA 19.07.04.
527 멕시코, 쿠바 한인후손 직업연수 file 뉴스로_USA 19.07.03.
» 송은이-김숙 ‘독도 새 주소 캠페인’ file 뉴스로_USA 19.06.29.
525 4차산업혁명 선두주자가 되려는 한국 뉴스로_USA 19.06.28.
524 러작가 사벨리예프 서울국제도서전 눈길 file 뉴스로_USA 19.06.21.
523 故 김영옥대령 선행 표지석 설치 file 뉴스로_USA 19.06.19.
522 서경덕, 외국인들과 ‘독도 SNS 홍보단’ 프로젝트 file 뉴스로_USA 19.06.15.
521 안성기-박중훈 ‘유해발굴감식단’ 재능기부 file 뉴스로_USA 19.06.14.
520 “日전범기 금지법 시급” 서경덕교수 file 뉴스로_USA 19.06.13.
519 ‘가습기살균제 피해구제특별법' 토론회 뉴스로_USA 19.06.10.
518 “기레기? 통일기러기 되라!” file 뉴스로_USA 19.05.31.
517 현충원 6월부터 ‘셀프 참배’ 프로그램 file 뉴스로_USA 19.05.31.
516 노래극단 희망새 ‘北콘서트2’ 시선집중 file 뉴스로_USA 19.05.28.
515 배우 소이현 ‘의병 역사’ 알린다 file 뉴스로_USA 19.05.28.
514 제18차 세계한상대회장 고상구회장 선출 file 뉴스로_USA 19.05.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