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대상_800.jpg

 

9 26 온라인 비엔나청소년음악콩쿠르 전체대상 노지윤, 이아라

 

하반기 11 14 부산 경성대 콘서트홀, 11 21 대구 어린이회관 꾀꼬리극장에서 개최

 

9 26 시작된 온라인 비엔나청소년음악콩쿠르가 10 10 막을 내렸다.

 

온라인으로 개최된 이번 대회에는 서울, 대전, 대구, 부산 등의 대도시는 물론 제주, 전주, 청주, 문경, 거창 등의 중소 도시와 미국, 중국, 태국  해외 참가자들이 눈에 띄게 늘어났다.

 

피아노부문 노지윤(Bangkok Patana School 5학년), 관현악부문 이아라(산성초등학교 6학년)양이 전체대상을 수상했고, 유소연(홈스쿨링 초등학교 1학년), 최위재(명지초등학교 2학년), Xiao han Sun(홈스쿨링 초등학교 3학년), 강민경(하귀일초등학교 4학년), 우수민(성저초등학교5학년), 박상하(옥톤초등학교 6학년)군이 피아노 초등부 학년대상을, 권하은(경북예술고등학교 1학년) 양이 피아노 고등부 대상을 받았다.

 

이와 함께 강유진(양덕여자중학교 3학년), 김민승(중앙초등학교 1학년)군이 관현악대상, 이우진(안평초등학교 3학년)군이 성악대상의 영광을 안았다.

 

대회 심사위원으로 참가한 피아니스트 윤보라, 바이올리니스트 정민애 교수는 오스트리아 빈에서, 피아니스트 박지은, 첼리스트 이일세, 소프라노 김정아 교수는 국내에서 심사를 맡았다.

 

윤보라교수는 총평을 통해 지구촌 곳곳에서 사회적 거리두기가 시행되고. 연주회도 제한적으로 열리고 있지만, 여느 때보다 많은 학생들이 참가해 열정을 나누었다며 새로운 플랫폼을 통해 음악을 공유하고 열정을 보여줄  있다는 것은 누군가 에게는 힘이 되고 격려가 되는 것이라고 대회의 의미를 부여했다.

 

고무적인 현상은 많은 참가자들의 곡이 겹치지 않고 바흐부터 현대작곡가는 물론, 많이 알려지지 않은 북유럽 작곡가의 곡까지 연주되면서 자신만의 개성을 다양하게 보여주었고 평가했다. 이러한 결과는 뒤에서 수고 하고 새로운  연구에 힘쓰는 선생님들의 노력덕분이라며 감사의 뜻을 전했다.

 

참가자들의 수준도 취미로 하는 학생부터 전공생까지 다양했는데, 한국학생들은 테크니컬하거나 리드미컬한 곡들을 많이 선호했고, 그에 맞게 기술적인 부분은 향상되는데 반해 음악의 이해, 화성의 이해가 부족하다고 생각했다며 곡의 해석과 이해가  채워져야  부분이라고 지적 했다.

 

바이올리니스트 정민애 교수는 초등부의 학생들의 연주가 돋보였는데 기본기를 다져야 하는친구도 있지만, 대부분의 참가자들이 꼼꼼히 연습해서 반주와 함께 무난하게 연주했고, 중고등부의 몇몇 학생들은 기본적인 테크닉 뿐만 아니라 자신의 음악성을 충분히 보여 주는 개성적인 연주를 들려 주었다고 평가했다.

 

특히 음악을 연주할  중요한 것은 테크닉만이 아닌 자신만의 감성을  표현하는 것이라는점을 강조했다.

 

첼리스트 이일세 교수는 코로나 사태에도 학생들의 연습량이나 기량은 높은 수준을 보여주었고 기초 부분을 좀더 세밀하게 다듬고 경직된 몸을 유연하게 하는 연습을 많이 한다면 기량은훨씬  빠른 속도로   있다는 의견을 피력 했다.

 

소프라노 김정아 교수는 참가자들의 경연 태도와 자세가 눈이 띄게 좋아졌고 평균 실력 또한향상되었다는 소감을 밝혔다.

 

오스트리아음악협회 정마들렌 대회운영위원은 온라인대회는 시공간의 제한이 없어 지구촌어디서나 참가가 가능해 국내  아니라 해외 참가자들도 늘어나고 있다며, 앞으로 필요한 부분을 보완하고 공정한 경연을 통해 전통을 이어가는 대회로 성장해 나갈 것이라는 계획을 이야기 했다.

 

또한 심사위원들의 평가서가 참가자들의 개인 능력 향상에 도움이  것으로 기대하고 있어, 입시나 국제대회 준비중인 학생들에게도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비엔나청소년음악콩쿠르는 코로나 대유행이 시작되면서 2월부터 예정되었던 오프라인에서대회를 개최하지 못하고 온라인 대회만 개최해 왔다.

 

다음 대회는 오프라인 대회로 11 14 부산 경성대 콘서트홀, 11 21 대구 어린이회관꾀꼬리 극장에서 열리며, 일정과 역대 수상자, 동영상, 심사위원 등의 자세한 내용은 비엔나청소년음악콩쿠르 홈페이지 www.vienna.or.kr 에서 확인할  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667 김성곤 전 의원, 재외동포재단 이사장 내정 file i뉴스넷 20.10.15.
» 10월 10일 발표, 온라인 비엔나청소년음악콩쿠르 전체대상 노지윤, 이아라 file 쿠쿠쿠 20.10.12.
665 구미 외국주민 한국말이야기대회 file 뉴스로_USA 20.08.06.
664 75년 분단역사 춤으로 승화 file 뉴스로_USA 20.07.28.
663 한국 농축산부, 해외 한식당에 한국적 이미지 물품지원 file 코리아위클리.. 20.07.14.
662 “미국이 인권말할 자격있나?” [1] file 뉴스로_USA 20.06.05.
661 콜로세움 허물고 레고랜드 세운다면? file 뉴스로_USA 20.06.05.
660 “日 외교청서는 거짓” 서경덕, 日정부에 독도파일 전송 file 뉴스로_USA 20.05.30.
659 국사편찬위에 ‘전두환 기념식수’ 있다 file 뉴스로_USA 20.05.19.
658 반크, 美CIA와 WHO 한국영토 오류 발견 file 뉴스로_USA 20.05.18.
657 ‘전두환 글씨’ 남극 세종기지에도 있다 file 뉴스로_USA 20.05.18.
656 평화를 키우고, 문화로 함께 성장하는 ACC file 세언협 20.05.15.
655 화훼농가 돕는 ‘부케 챌린지’ file 뉴스로_USA 20.05.10.
654 ‘한국, 규칙준수와 위생으로 코로나19 이겼다’ file 뉴스로_USA 20.05.10.
653 코로나19 시대에 한국에서 열린 온라인 비엔나청소년음악콩쿠르 최종 결과 file 쿠쿠쿠 20.05.05.
652 ‘윤봉길 영상’ 소유진-서경덕 국내외 홍보 file 뉴스로_USA 20.05.02.
651 반크, 넷플릭스에 동해 오류시정운동 file 뉴스로_USA 20.04.25.
650 국립대전현충원 ‘전두환 금송’ 제거해라 file 뉴스로_USA 20.04.23.
649 “코로나19로 어려운 고려인 민족학교 돕자” file 뉴스로_USA 20.04.19.
648 코로나19 여파로 비엔나청소년음악콩쿠르 온라인으로 전환 file 쿠쿠쿠 20.04.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