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립적인 전문가 통해 공사 전 검토 실시

 

news_img1_1565652028.jpg

 

캘거리 시의회에서 그린 라인 LRT 프로젝트를 중단하지 않고 진행하기로 결정했다. 시의원 에반 울리는 이 대형 공사를 시작하기 전 논란이 이어지고 있는 다운타운 노선이 확정되어야 한다면서, 프로젝트 전체 중단을 발의한 바 있다. 
하지만 시의회에서는 이를 부결시키고 대신 투표를 통해 셰인 키팅 시의원이 위원회의 권고를 받아 발의한 11 단계 수정 계획을 통과시켰다. 이 계획에 의하면 시의 행정팀은 다운타운 노선 검토를 진행하고, 49억 노선의 공사 시작 전 계획을 살피기 위한 독립적인 전문가들도 고용하게 된다.


또한 2026년으로 예정된 그린라인 완공 계획은 그대로 진행되나, 다운타운 노선에 대한 검토가 이뤄지기 전에는 그린 라인의 어느 구간 공사도 시작하지 않게 되며, 다운타운 노선은 16Ave. N부터 다운타운 벨트라인 지역까지, 빅토리아 파크부터 도시 SE 셰퍼드 역까지 2개의 계약으로 나누어 진행된다.
이 밖에서도 시에서는 엔지니어들이 보우 강 아래를 통과하는 노선을 만드는 것은 비용이 너무 크고 복잡하다고 결론내림에 따라 강 위는 다리를 통해 통과하고 다운타운 터널로 진입하는 계획을 제안하고 나섰으며, 키팅은 터널의 길이와 깊이 등 계획은 분명 제 3자에 대해 재검토되어야 할 것이라고 강조하기도 했다.
이 외에 11개 계획에는 Ward 3 조티 곤덱 시의원의 의견대로 다운타운 노선이 2020년 1월까지 확정되지 않는다면 북쪽의 North Pointe까지 이어지는 LRT역의 실행 가능성을 검토하는 것도 포함됐다. 
그러나 곤덱은 여기에 “남북전쟁을 벌일 필요는 없다”면서, “우리는 남쪽 구간이 먼저 진행되어야 한다고 결론 내렸으나, 동시에 다운타운 노선에 어떤 지연이 생긴다면 북쪽에는 무엇이 진행될 수 있는지 살피자는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캘거리 교통부 매니저 마이클 톰슨은 시의회에 노선에 논란이 있는 것은 알고 있으나, 공사 지연은 한 달에 약 400만불의 손해를 가져온다고 주장하며, 80%의 남쪽 구간은 공사 준비가 끝났고 다운타운 노선 계획은 2020년 1월까지 완료될 수 있다고 주장했다. 또한 그는 프로젝트에 추가 조건이 붙었지만, 공사는 예정대로 진행될 수 있을 것으로 자신한다고 밝혔다. (박연희 기자)

  • |
  1. 7.jpg (File Size:22.5KB/Download:2)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4545 미국 ‘동맹국 속 뒤집어 놓는 트럼프’ 러 신문 뉴스로_USA 19.08.15.
4544 캐나다 코퀴틀람 유색인 가정에 날라든 인종차별 편지 밴쿠버중앙일.. 19.08.15.
4543 캐나다 9월부터 새 보험료율 적용되는데... 밴쿠버중앙일.. 19.08.15.
4542 캐나다 트랜스링크 2층 대중교통버스 10월부터 운행 개시 밴쿠버중앙일.. 19.08.15.
4541 미국 플로리다 '최고 병원'에 올랜도 어드벤트헬스 코리아위클리.. 19.08.14.
4540 미국 운전중 문자 메시지, '1차 교통위반' 행위로 엄격해져 코리아위클리.. 19.08.14.
4539 미국 플로리다 북동부 해안서 연이은 상어공격 발생 코리아위클리.. 19.08.14.
4538 미국 자고나면 일어나는 총기사고... '주장'만 있고 '실행'은 없다 코리아위클리.. 19.08.14.
4537 미국 7월 고용지지수 전달과 동일,,, 서비스 업종 강세 코리아위클리.. 19.08.14.
4536 미국 미국 대형 은행 '캐피틀원' 대규모 해킹 코리아위클리.. 19.08.14.
4535 미국 연준, 10년 7개월 만에 기준 금리 0.25% 내려 코리아위클리.. 19.08.14.
4534 캐나다 승차공유업체 리프트, 연말까지 밴쿠버 서비스 개시 밴쿠버중앙일.. 19.08.14.
4533 캐나다 30세 이상 4명 중 한 명 누군가 간병중 밴쿠버중앙일.. 19.08.14.
4532 캐나다 BC주 자동차보험 전국 최고 비싸 밴쿠버중앙일.. 19.08.14.
4531 캐나다 NAFTA 재설계로 캐나다에 미화 10억 달러 이상의 손해 발생할 수 있어 file CN드림 19.08.14.
» 캐나다 그린 라인 LRT 프로젝트 중단 없이 진행 file CN드림 19.08.14.
4529 캐나다 캘거리 시 긴축 정책, 시민들 고통분담은 이제 시작? file CN드림 19.08.14.
4528 캐나다 6월 건축허가 감소, 7월 신축주택 증가 밴쿠버중앙일.. 19.08.13.
4527 캐나다 "밴쿠버 취업이 손에 잡혀요" 밴쿠버중앙일.. 19.08.13.
4526 캐나다 밴쿠버 밤하늘에도 유성우 쇼가 펼쳐진다 밴쿠버중앙일.. 19.08.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