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CRCMP가 공개한 살인 용의자들 모습

 

마니토바RCMP의 제인 맥라치(Jane MacLatchy) 총책임자는 7일 오전 10시에 BC주연쇄살인용의자들이 타고 온 차가 불탄 곳에서 8킬로미터 떨어진 덤불 속에서 두 명의 남성 시체를 발견했다고 발표했다.

 

마니토바RCMP는 지난 2일 이들의 자취를 확인할 수 있는 결정적인 증거물을 발견하고 이들이 넬슨 리버 물가 어딘가에 있을 것으로 추정하고 특별수색팀을 꾸려 집중 수색을 펼쳤고, 결국 이 증거물로부터 1킬로미터 떨어진 곳에서 시체를 찾게 됐다.

 

현재 RCMP는 이들 사망자가 그 동안 찾고 있었던 BC주의 10대 청소년들인 캠 맥리오드(McLeod)와 브라이어 스머겔스키(Schmergelsky) 등 2명으로 확신하지만 위니펙에서 부검을 통해 이들이 찾고 있던 두 사람인지 그리고 사인이 무엇인지 발표하겠다고 신중한 입장을 밝혔다.

 

결국 검시관에 의해 부검을 마쳐야 시체의 주인이 진짜 용의자들인지, 언제 사망을 했는지에 대한 정보가 나올 예정이다.

 

이들 10대 두 명은 지난 7월 BC주 북부에서 여행 중이던 호주인 미국인 커플 및 밴쿠버 거주 남성 등 세 명을 살해하고 달아난 혐의를 받고 전국적으로 경찰의 추적을 받아왔다. 

 

이들이 마지막 목격된 것은 지난 7월 22일 마니토바 북부 원시지역인 길람에서였다. 이에 마니토바 RCMP는 물론 캐나다군까지 항공 수색 지원을 하며 이들을 추적했다. 

 

밴쿠버 중앙일보 표영태 기자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4535 미국 연준, 10년 7개월 만에 기준 금리 0.25% 내려 코리아위클리.. 19.08.14.
4534 캐나다 승차공유업체 리프트, 연말까지 밴쿠버 서비스 개시 밴쿠버중앙일.. 19.08.14.
4533 캐나다 30세 이상 4명 중 한 명 누군가 간병중 밴쿠버중앙일.. 19.08.14.
4532 캐나다 BC주 자동차보험 전국 최고 비싸 밴쿠버중앙일.. 19.08.14.
4531 캐나다 NAFTA 재설계로 캐나다에 미화 10억 달러 이상의 손해 발생할 수 있어 file CN드림 19.08.14.
4530 캐나다 그린 라인 LRT 프로젝트 중단 없이 진행 file CN드림 19.08.14.
4529 캐나다 캘거리 시 긴축 정책, 시민들 고통분담은 이제 시작? file CN드림 19.08.14.
4528 캐나다 6월 건축허가 감소, 7월 신축주택 증가 밴쿠버중앙일.. 19.08.13.
4527 캐나다 "밴쿠버 취업이 손에 잡혀요" 밴쿠버중앙일.. 19.08.13.
4526 캐나다 밴쿠버 밤하늘에도 유성우 쇼가 펼쳐진다 밴쿠버중앙일.. 19.08.13.
4525 캐나다 캐나다 약값 얼마나 많이 떨어지려나 밴쿠버중앙일.. 19.08.10.
4524 캐나다 새 이민자가 정착하기 좋은 캐나다 도시 1위는? 밴쿠버중앙일.. 19.08.10.
4523 캐나다 이글블러프 간밤에 산불 2배로 확산 밴쿠버중앙일.. 19.08.10.
4522 캐나다 미국 비자 급하면 '긴급예약신청' 밴쿠버중앙일.. 19.08.09.
4521 캐나다 전국 824개 새 이민자 지원 프로젝트 선정 밴쿠버중앙일.. 19.08.09.
» 캐나다 마니토바에서 BC연쇄살인용의자 추정 시체 2구 발견 밴쿠버중앙일.. 19.08.09.
4519 캐나다 밴쿠버주택가격 하락에 주택거래 다시 활기 밴쿠버중앙일.. 19.08.08.
4518 캐나다 버나비 센트럴파크 피습 한인 노인 1년 만에 사망 밴쿠버중앙일.. 19.08.08.
4517 캐나다 한인문화의 날, "한인이라 자랑스럽다" 밴쿠버중앙일.. 19.08.08.
4516 캐나다 한국영화 100년사 기념 밴쿠버 한국영화제 밴쿠버중앙일.. 19.08.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