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hoto by RODNAE Productions from Pexels

퀘벡 주정부가 지난 9월 1일 부터 주 전역에서 백신여권 제도를 시행하면서 백신 접종을 받지 않은 사람들은 특정 비필수 서비스들을 이용하지 못하게 되었다. 하지만 백신여권이 공식적으로 시행되면서 일부 업주들의 반응은 엇갈리고 있다.

 

몬트리올 서쪽 Dollard-des-Ormeaux 지역에서 Jukebox Burgers에서는 직원들은 QR코드를 스캔하고 본인이 맞는지를 확인하기 위해 사진이 포함된 신분증도 같이 요구하고 있다. 상황에 따라 약 1분 정도 소요되는 이 과정에서 일부 고객들은 조급해하기도 했다.

 

마크 에몬드(Marc Emond) 사장은 소수 고객은 마스크를 착용 규칙도 지키지 않으려고 했다고 지적했다. 그는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은 고객들로 인해 식당에서 여러 안 좋은 경험이 몇 번 있었다며 백신 여권을 이용할 때에는 이런 상황을 미리 막기 위해 식당 웹사이트에 규칙 관련 공고를 냈고, 이로 인해 일부 부정적인 피드백이 발생하기도 했다.

 

다른 식당들은 다른 방식을 취하기로 했다.

 

Côte-des-Neiges 지역에 있는 Le Petit Vibe 식당은 인스타그램에 “인권 및 자유”라는 명목으로 고객들에게 식당을 닫고 테이크아웃과 배달만 제공하겠다는 글을 올렸다.

 

식당을 운영하는 윌슨 루우(Willson Luu) 사장은 “식당을 닫기가 어려우며 손님을 잃고 있고 오늘 우리는 고객을 외면해야 했다”라고 전했다. 그는 이번 결정에 대한 반응은 대체로 긍정적이었지만, 이것이 퀘벡주가 진행 중인 코로나19 백신여권 여정의 시작일 뿐이라는 것을 알고 있다고 말했다.

 

루우 사장은 자신은 백신 접종 거부자가 아니며 이미 2차 백신까지 접종했지만, 백신을 맞을지 말지를 결정하는 것은 개인의 자유를 빼앗는 것이며, 이러한 규제를 강제로 시행하는 것은 공정하지 않다고 밝혔다. 그는 퀘벡주가 추가 확진자와 대유행을 막고 락다운과 같은 더 강한 조치를 취할 가능성을 낮추기 위한 것임을 이해하지만, 인간의 자유와 선택권을 빼앗는 데는 동의하지 않는다고 강조했다.

몬트리올 한카타임즈

  • |
  1. pexels-rodnae-productions-7564228-696x1044.jpg (File Size:63.5KB/Download:3)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7203 캐나다 써리 뉴튼 지역서 경찰 피격 사건 file 밴쿠버중앙일.. 21.09.14.
7202 캐나다 넬리 신 후보 3당 각축전 속 박빙 리드...밴쿠버 한인의 결집 여부가 중요 file 밴쿠버중앙일.. 21.09.14.
7201 미국 올랜도 공항 2분기 승객 6.5배 증가... 관광업계 희색 file 코리아위클리.. 21.09.13.
7200 미국 플로리다주 학생 마스크 면제 의사 진단서 남발로 '시끌' file 코리아위클리.. 21.09.13.
7199 미국 한여름에 내쫓기는 사람들... 세입자 퇴거 유예 조처 끝나 file 코리아위클리.. 21.09.13.
7198 미국 플로리다 새 코로나 환자-입원자 하향 추세 file 코리아위클리.. 21.09.13.
7197 미국 볼루시아 카운티 식당 주인, 바이든 지지자 출입 금지 file 코리아위클리.. 21.09.13.
7196 미국 코로나 백신 부스터샷, 우선 화이자 접종자에게만 file 코리아위클리.. 21.09.13.
7195 미국 작년 증오범죄 12년만에 최고... 인종혐오 범죄, 전체의 62% file 코리아위클리.. 21.09.13.
7194 캐나다 한국 전통도자기의 우수성을 알리는 정기 전시회...도취 file 밴쿠버중앙일.. 21.09.11.
7193 캐나다 밴쿠버 차세대무역스쿨...미래 장보고를 위한 의미 있는 준비 file 밴쿠버중앙일.. 21.09.11.
7192 캐나다 BC 코로나19로 인한 사망자 위험 수준 file 밴쿠버중앙일.. 21.09.11.
7191 캐나다 9만 명 필수 인력과 유학생 영주권 신청 중 취업 자격 유지 file 밴쿠버중앙일.. 21.09.10.
7190 캐나다 캐나다한국학교연합회 학술대회, 뜨거운 여름을 더 뜨거운 학구열로! file 밴쿠버중앙일.. 21.09.10.
7189 캐나다 주한 캐나다 대사관 백신 접종 완료 여행자 입국 안내 file 밴쿠버중앙일.. 21.09.10.
» 캐나다 백신여권에 대한 몬트리올 지역 업체들의 엇갈린 반응 file Hancatimes 21.09.10.
7187 캐나다 퀘벡주, 학생들의 정신건강 및 학업 성취도를 위한 계획 발표 file Hancatimes 21.09.10.
7186 캐나다 몬트리올, 폭력 예방을 위해 일하는 지역사회 단체에 500만 달러 지원 발표 file Hancatimes 21.09.10.
7185 캐나다 1일부터 퀘벡주 ‘백신여권’관련 이모저모 file Hancatimes 21.09.10.
7184 캐나다 몬트리올 응급실, 수용인원 초과 file Hancatimes 21.09.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