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위 10명  4천599채 등록
2세 영아도 임대사업자…10대 임대사업자는 179명

한국 내의 주택 임대사업자 중 가장 많은 주택을 등록한 사람은 부산에 사는 67살의 건설업자로 무려 604채를 소유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 국회가 공개한 '임대사업자 주택등록 현황' 자료에 따르면 올해 7월 기준 임대사업자 중 최다 주택 등록자는 부산의 60대 A씨로 혼자서 임대주택 604채를 갖고 있었다.

이어 서울의 40대 B씨가 임대주택 545채를 등록했고, 광주의 60대 C씨가 임대주택 531채를 등록한 것으로 파악됐다.

이들을 포함한 상위 보유자 10명의 주택 수를 합치면 4천599채로, 1인당 평균 460채였다.

이들 상위 보유자 10명 가운데 절반은 40대이고, 지방에 주소를 둔 경우가 많았다.

가장 나이가 적은 임대사업자는 각각 주택 1건씩을 등록한 인천과 경기도의 2세 영아였다.

최소연령 임대사업자 10명 중 6명이 서울에, 3명은 경기도에 각각 살고 있었다.

또한, 지난 5년간 전체 임대사업자 가운데 20대가 차지하는 비율이 크게 늘었다.

20대 임대사업자는 지난 2014년 748명에서 올해 7월 현재 6천937명으로 9배 이상으로 증가했다.

특히 정부가 임대사업자 등록을 권장한 작년부터 올해 7월 사이 무려 2천260명이나 늘었다.

10대 임대사업자 또한 꾸준히 증가해 올해 7월 현재 179명이 임대사업자로 등록했다.

©TOP Digital

http://www.topdigital.com.au/node/6576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2323 호주 한국의 임대주택 692만채…614만명이 보유 톱뉴스 18.10.11.
» 호주 한국의 60대 건설업자, 임대 주택 604채 소유   톱뉴스 18.10.11.
2321 호주 서부호주주, 유학생 대상 주정부 비자 마련 톱뉴스 18.10.05.
2320 호주 스마트폰으로 찍은 ‘폴라로이드’, 시드니오페라하우스서 상영 톱뉴스 18.10.05.
2319 호주 ‘더 커진 하나, 한반도의 빛이 되다’••• 2018 세계한인회장대회 톱뉴스 18.10.05.
2318 호주 한국영화 ‘폴라로이드’, ‘SmartFone Flick Fest’에 초청 file 호주한국신문 18.10.04.
2317 호주 캠시 소재 ‘남&남 부동산’, ‘스트라타 관리업무’ 개시 file 호주한국신문 18.10.04.
2316 호주 전 세계 한인사회 리더들, ‘한반도 평화’ 위한 역할 논의 file 호주한국신문 18.10.04.
2315 뉴질랜드 ACG 고등학생 ‘우리말 사랑하기’, KCR라디오 자원봉사 및 연수 NZ코리아포.. 18.10.03.
2314 뉴질랜드 재뉴대한체육회, 제99회 전국체전 참가 선수단 발대식 거행 일요시사 18.10.02.
2313 뉴질랜드 2018년 뉴질랜드 한국어 겨루기 한마당 - 제6회 뉴질랜드 한국어 말하기 대회 성료 - 일요시사 18.10.02.
2312 뉴질랜드 오클랜드에서 피어나는 나랏말씀 - 오클랜드 한국학교 이야기 일요시사 18.09.29.
2311 뉴질랜드 프랭클린풍물패, 한가위 맞아 두루리에서 한마당 정기 공연 펼쳐 일요시사 18.09.29.
2310 호주 광복회 호주지회, “9.19 평화공동선언 내용 지지” 밝혀 file 호주한국신문 18.09.27.
2309 호주 한국교육원, ‘한국어’ 교육과정 학생 대상의 ‘문화경연’ 개최 file 호주한국신문 18.09.27.
2308 호주 전통가락부터 케이팝리듬까지! ‘2018한국어문화공연’ 25일 열려 톱뉴스 18.09.27.
2307 호주 영화 '암수살인' 개봉 전 위기…호주에 무사 상륙할까 톱뉴스 18.09.27.
2306 뉴질랜드 제6회 뉴질랜드 한국어 말하기 대회 200명 참석한 가운데 마쳐.. NZ코리아포.. 18.09.26.
2305 호주 세계한인언론인협회, 국제심포지엄 열어 톱뉴스 18.09.22.
2304 호주 대한체육회, 오남호 NHTTA탁구총감독 공로패 수여 톱뉴스 18.09.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