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KAAF 0).jpg

올해부터 우승 상금 2만 달러로 인상된 한호예술재단(KAAF)의 ‘KAAF Art Prize’ 우승의 영광은 중견작가 클레어 토저(Claire Tozer)의 ‘Mangroves’에 돌아갔다. 시상 후 나란히 포즈를 취한 박덕근 KAAF 이사장(왼쪽)과 클레어 토저씨.

 

잉크 이용한 트로잉 기법... “단순하면서도 섬세한 텍스처” 높이 평가

한호예술재단, 올해부터 ‘KAAF Art Prize’ 우승 상금 2만 달러 인상

 

올해로 6회를 맞는 한호예술재단(Korea-Australia Arts Foundation. 이사장 박덕근, 이하 ‘KAAF’)의 ‘KAAF Art Prize’ 우승은 호주 중견작가 클레어 토저(Claire Tozer)의 ‘Mangroves’에게 돌아갔다.

KAAF는 지난 주 금요일(30일) 주시드니한국문화원(원장 박소정)에서 올해 KAAF 미술공모전 시상식을 갖고 우승자 및 2등상 수상자들을 축하했다. 이 날은 특히 ‘KAAF Art Prize’를 후원하는 한국문화원의 월례 이벤트인 ‘한국문화가 있는 날’이어서 의미를 더했다.

KAAF가 주최(한국문화원 후원)하는 미술공모전은 호주 내 미술작가들의 창작활동을 지원하고 한-호 미술 교류 활성화를 위해 매년 개최되며 올해로 6회를 맞는다.

동포 화백 이호임씨를 중심으로 한인 미술작가들이 참여한 KAAF는 지난 2013년 재단이 설립되어 그해부터 공모전을 개최해 왔으며 신진-중견 작가를 망라한 예술인들의 참여와 비중있는 심사위원진의 구성(시드니 모닝 헤럴드 미술 칼럼니스트 존 맥도널드, 시드니대학교 미술대학 올리버 스미스 전임강사, 전 서울대 미대교수 서용선 작가)으로 호주 미술계에서 유력한 미술 공모전으로 자리를 잡았다.

 

종합(KAAF 2).JPG

종이에 잉크를 이용, 복잡한 선과 드로잉 기법으로 표현한 토저 작가의 우승작 ‘Mangroves’.

 

우승 상금을 2만 달러로 인상한 올해 공모전의 우승 주인공이 된 중견작가 토저씨는 종이에 잉크를 이용, 드로잉 기법으로 표현한 ‘Mangroves’를 출품, 심사위원들로부터 가장 높은 점수를 받았다. 그래픽 아티스트로 예술 활동을 시작한 작가는 복잡한 선과 드로잉 기법으로 호주의 자연 풍경을 화폭에 담아 왔다. 그녀의 출품작에 대해 심사위원들은 “단순하면서도 섬세한 텍스처와 톤 조절로 풍경의 느낌을 잘 표현했다”고 평가했다.

아울러 올해 우수상(Highly Commended, 상금 $2,000)은 노장의 저력을 느끼게 한 앤드류 놋(Andrew Nott) 작가의 <Untitled Triptych>가 차지했다. 그이 작품은 분명하게 서로 다른 세 개의 화폭이 묘하게 조화를 이루며 추상미술의 공간감각을 잘 표현한 작품이라는 평가를 받았다.

또 올해 신설된 심사위원 격려상(Judges’ Commendation)에는 앤 아로라(Ann Arora)씨의 <Convergence>와 조너던 김(Jonathan Kim)씨의 <Jogakbo I>이 선정됐다.

 

종합(KAAF 1).jpg

시상 후 수상자들과 KAAF 관계자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올해 ‘KAAF Art Prize’ 시상 및 이날부터 시작되는 전시회 개막식에는 KAAF 박덕근 이사장, 이호임 KAAF 회장, 윤상수 주시드니총영사, 심사위원들 및 출품 작가 등 180여명이 참석했다.

올해 공모전에서 최종 결선을 통과한 60개 작품은 2019년 1월25일까지 한국문화원 갤러리에서 전시된다.

전시 관련 사항은 다음과 같다.

-전시명 : 한호예술재단미술공모전(KAAF Art Prize 2018)

-전시 기간 : 2018년 11월30일-2019년 1월25일(월-금, 오전 10시-오후 6시)

-장소 : 주시드니한국문화원 갤러리

-문의 : 02 8267 3400

 

  • |
  1. 종합(KAAF 0).jpg (File Size:87.6KB/Download:1)
  2. 종합(KAAF 1).jpg (File Size:131.5KB/Download:1)
  3. 종합(KAAF 2).JPG (File Size:113.8KB/Download:1)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2397 뉴질랜드 와이카토한인회, 송년의 밤과 크리스마스 퍼레이드 참가 NZ코리아포.. 08:14
2396 호주 한국언론진흥재단 대표단 호주 방문  ​ 톱뉴스 18.12.13.
2395 호주 ‘부모 임시 거주 스폰서 비자’ 길 열렸다 톱뉴스 18.12.13.
2394 호주 ‘굿네이버스 호주’, 연말 문화행사 마련 file 호주한국신문 18.12.13.
2393 호주 총영사관, 내년도 순회영사 활동 횟수 늘려 file 호주한국신문 18.12.13.
2392 호주 은퇴 앞둔 한국인 60%, “해외에서 살고 싶다” file 호주한국신문 18.12.13.
2391 호주 재호한인상공인연합회 이•취임식 개최 톱뉴스 18.12.09.
2390 호주 제 6회 한호예술재단 미술 공모전 개최 톱뉴스 18.12.09.
» 호주 중견작가 토저씨의 ‘Mangroves’, 올해 KAAF 우승작 ‘영예’ file 호주한국신문 18.12.06.
2388 호주 한인동포 정치 후원 모임 ‘LFK’, 출범 선포 file 호주한국신문 18.12.06.
2387 호주 호주 광복회, 한인 청소년 대상 ‘독립선언서 낭독대회’ 계획 file 호주한국신문 18.12.06.
2386 호주 ‘호주한인공익재단’, 커뮤니티 단체에 7천 달러 지원 file 호주한국신문 18.12.06.
2385 호주 “한인 커뮤니티 위해 보다 큰 일 할 수도 있다...” file 호주한국신문 18.12.06.
2384 호주 재호한인상공인연합회 제19대 회장단 출범 file 호주한국신문 18.12.06.
2383 뉴질랜드 2018 산타퍼레이드에서 한국 전통문화 알려... NZ코리아포.. 18.12.04.
2382 뉴질랜드 문대통령, 뉴질랜드 동포간담회...재외 동포들이 자랑스러워 하는 당당나라 만들겠다 NZ코리아포.. 18.12.04.
2381 뉴질랜드 무지개 시니어 합창단과 어린이 남십자성 예술단 합동 공연 가져. NZ코리아포.. 18.12.04.
2380 호주 시드니총영사관, 한국전 참전용사 위로 감사 행사 열어   톱뉴스 18.12.03.
2379 호주 “호, 호, 호” 산타 만나러 오세요! 톱뉴스 18.12.03.
2378 호주 발리나인, “한국인 제때 추방됐다면 발생하지 않았다(?)” 톱뉴스 18.12.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