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교육원).jpg

시드니한국교육원과 NSW 한국어교사협의회는 지난해 HSC 시험의 한국어 과목에서 우수한 성적을 기록한 학생들을 시상, 격려했다. 사진은 시상식 후 한 자리에 모인 학생과 교사들. 사진 : 시드니한국교육원

 

한국교육원-한국어교사협의회, 4개 과목별 12명 학생 대상

 

한국어 관련 기관 및 단체가 2021학년도 NSW 주 대학입학 수능시험인 HSC(Higher School Certificate))에서 한국어를 선택, 우수한 성적을 거둔 학생들을 선정, 시상했다.

시드니한국교육원(원장 권진)과 NSW 한국어교사협의회(KOLTA NSW, 회장 소피 최)는 지난 2월 18일(금) 시드니한국교육원에서 시상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한국교육원과 KOLTA NSW는 매년 2월, 전년도 FSC 시험의 한국어 과목에서 높은 성적을 보인 학생들을 선정, 이들을 격려해 왔다.

HSC 시험에서 한국어 과목은 지난 1992년 처음 도입되었으며, △한국계 학생을 위한 2개 과목(Korean in Context, Korean and Literature)과 △비한국계 학생을 위한 2개 과목(Korean Beginners, Korean Continuers) 등 4개 과목이 개설되어 있다.

이날 양 기관 및 단체는 각 과목에서 1-3등을 차지한 12명의 학생에게 시상과 부상을 전달, 격려했으며 한국어 학습과 관련된 각자의 느낌을 발표하는 시간도 가졌다.

권 진 시드니 교육원장은 학생들이 한국어를 배울 수 있도록 열과 성을 다해 주신 교사들과 한국어 공부에 많은 노력을 기울인 학생들에게 축하와 감사의 인사를 전한 뒤 “앞으로도 한국에 대해 보다 많은 것을 배우고 체험하며 더욱 풍성한 인생의 주인공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정규과정에서 한국어 공부를 희망하는 학생들은 △재학하고 있는 학교에 개설된 한국어 과정을 선택하거나, 학교에 한국어 과정이 없는 경우 △주 정부 중등언어학교(SCL : Secondary College of Languages) 또는 △주 정부 원격학교(NSL:NSW School of Languages)에서도 한국어를 공부할 수 있다.

2021년도 HSC 시험 한국어 성적 우수자는 다음과 같다.

 

■ 한국계용 한국어

▲ Korean in Context

Jeongchan Ahn / Homebush Boys High School

Joanne Yi / SCL-Chatswood Centre

Gayoung Park / SCL-Chatswood Centre

 

▲ Korean and Literature

Sarah Park / SCL-Strathfield Centre

Seunghee Moon / SCL-Strathfield Centre

Yebin Jun / SCL-Strathfield Centre

 

■ 비한국계용 한국어

▲ Korean Beginners

Andrew Suhaili / Baulkham Hills High School

Sophie Lian / Baulkham Hills High School

Jane Huang / NSW School of Languages

 

▲ Korean Continuers

Rene Tay / Burwood Girls High School

Lok Wun Serenus Law / NSW School of Languages

Elizabeth Chung / NSW School of Languages

 

김지환 기자 herald@koreanherald.com.au

 

  • |
  1. 종합(교육원).jpg (File Size:104.5KB/Download:17)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3023 호주 시드니총영사관 투표소 등서 20대 대선 재외선거인 투표 시작돼 file 호주한국신문 22.02.24.
» 호주 NSW 주 HSC 시험 한국어 성적 우수자 시상 file 호주한국신문 22.02.24.
3021 호주 대양주-NZ 한인회총연합회, 통가 거주 동포에 구호물품 전달 file 호주한국신문 22.02.24.
3020 호주 한인사회의 ‘Korean Friendship Garden’ 추진, 이번에는 ‘희망적’ file 호주한국신문 22.02.17.
3019 호주 오지라퍼의 세상사 참견- 11 호주한국신문 22.02.17.
3018 호주 팬데믹으로 중단됐던 한국문화 이벤트, 2년여 만에 열려 file 호주한국신문 22.02.17.
3017 호주 “어떤 연유로든 돌아가신 고인의 삶은 존중받아야 합니다” file 호주한국신문 22.02.17.
3016 호주 가언과 진언과 사이- 13 file 호주한국신문 22.02.10.
3015 호주 민주평통 호주협의회, 해외 ‘우수협의회’로 의장 단체 표창 수상 file 호주한국신문 22.02.10.
3014 호주 주목받는 한국문학 도서들, 시드니에서 만난다 file 호주한국신문 22.02.03.
3013 호주 오지라퍼의 세상사 참견- 10 호주한국신문 22.02.03.
3012 호주 시드니 도심 거리를 장식한 한국 전통 오방색의 스트리트 배너 file 호주한국신문 22.02.03.
3011 호주 가언과 진언과 사이- 12 file 호주한국신문 22.01.27.
3010 호주 한국관광공사 시드니 지사, ‘Win a trip to Korea!’ 이벤트 마련 file 호주한국신문 22.01.27.
3009 호주 한반도 비무장지대 속의 ‘경계’, 예술적 상상으로 남과 북의 미래를 그리다 file 호주한국신문 22.01.27.
3008 호주 “오늘은 우리 모두 하나이며 행복한 호주인임을 확인하는 날입니다” file 호주한국신문 22.01.27.
3007 호주 대한민국 제20대 대선 재외선거인 등록, 약 23만 명 file 호주한국신문 22.01.20.
3006 호주 호주-한국을 넘어 세계 시장 넓혀가는 ‘레이보우앤네이쳐’ 이병구 대표 file 호주한국신문 21.12.23.
3005 호주 가언과 진언과 사이- 11 file 호주한국신문 21.12.23.
3004 호주 올해로 창립 40년 맞는 CASS, 다문화 자원봉사자 노고 격려 file 호주한국신문 21.12.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