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홍콩대한민국총영사관과 KOTRA 홍콩무역관, 유니월드 회계법인의 협업으로 발간된 홍콩 진출 가이드북 <홍콩 비즈니스 나는 이렇게 한다>의 유용한 정보들을 시리즈별로 요약해서 소개하고자한다. 중국과 동남아 진출을 위한 관문에서 대만구의 중심핵으로서의 지위를 가지게 된 홍콩 시장에 더 많은 우리 기업이 도전할 수 있도록 홍콩의 전반적인 비즈니스 환경과 핵심적인 기업 운영에 대한 가이드를 제시하고 있다.”

 

홍콩비즈.png

 

해외직접 투자 - 국내 준비 절차

해외직접투자신고 제도

 

해외직접투자의 정의 (외국환 거래법 제 3조 및 시행령 제8조)
거주자가 외국법령에 따라 설립된 법인(설립 중 포함)의 경영에 참가하기 위하여 의결권이 있는 발행주식의 10%이상 지분을 취득㈜하거나, 그 법인에 대한 상환기간 1년 이상의 금전대여를 통하여 해당법인과 지속적인 경제관계를 맺기 위한 거래 또는 행위 
㈜ 지분이 10%미만이더라도 다음의 경우는 해외직접투자에 해당
     임원의 파견
     계약기간 1년 이상의 원자재 또는 제품의 매매계약체결
     기술 제공, 도입 또는 공동연구개발 계약 체결
     해외건설 및 산업설비공사를 수주하는 계약의 체결   
해외지점 또는 사무소를 설치, 확장, 운영하거나 법인형태가 아닌 기업의 설치, 운영㈜또는해외자원개발사업및사회간접자본개발사업을하기위하여자금을지급하는행위
㈜ 외국에서 법인이 아닌 식당, 세탁소, 슈퍼마켓 운영 등 개인기업을 영위하기 위한 투자도 해외직접투자에 해당

 

신고 및 보고의무(외국환거래법 제18조, 규정 제9-5조, 제9-9조)
해외직접투자를 하는 경우 신고 및 보고의무가 있으며, 위반 시에는 과태료나 거래정지 등의 행정처분을 받거나 징역 또는 벌금 등의 형사처벌을 받을 수 있으므로 반드시 사전에 신고해야 함. 

 

단계별 이행의무 

 

12.png

 

해외직접투자 신고 시 유의사항

 

신고 전 유의사항

투자 대상국 투자자요건 확인 및 사전절차 이행

현지법 상 신고에 필요한 투자자요건, 신고 전 필요절차 이행 등을 사전에 확인 (예: 투자허가, 취득, 합작투자 등)

- 국내법규

  해외자원개발사업, 해외건설업 등은 외국은행장 앞 신고와 별도로 사전에 주무부 장관에게 신고

- 거래외국환은행 지정(지정한 은행을 통해서만 거래 가능)

  주채무계열 소속기업체는 당해 기업의 주채권은행

  주채무계열 소속기업체가 아닌 경우 여신최다은행

  상기 내용에 해당하지 않는 경우 및 해외부동산 취득을 하고자 하는 자는 지정하고자 하는 은행

  (개인 및 개인사업자 포함)

   ※ 조세체납자, 신용관리 대상자 및 해외이주 수속중인 자는 해외투자를 할 수 없다.

 

신고 시 유의사항

- 신고 내용은 실제 투자할 내용과 일치해야 한다.

투자형태(지분투자 또는 대부투자), 투자주체(명의대여 및 차용㈜, 공동투자인 경우 연명신고 여부), 신고한 법인과 다른 법인의 지분취득 하는 경우 등에 유의

㈜ 명의를 차용하는 투자자뿐만 아니라 명의 대여자도 제재 대상

- 취득예정인 현지법인 주식 또는 지분의 액면가액과 취득가액이 상이한 경우 차액의 적정성을 확인하기 위해 전문평가기관 등의 평가서(의견서)를 제출

- 이미 설립한 현지법인이 증자 등(증액투자, 무상투자, 현물투자 모두 포함)을 하는 경우에도 신규신고에 준하여 외국환은행에 신고해야한다.

 

(다음호에서는 외국환 거래법 위반에 대한 주의사항을 알아보기로 한다)

 

출처 : 홍콩진출가이드북, 홍콩비즈니스 “나는 이렇게 한다”

 

ⓒ 위클리 홍콩(http://www.weeklyhk.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1. 12.png (File Size:37.0KB/Download:7)
  2. 홍콩비즈.png (File Size:76.8KB/Download:8)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 홍콩비즈니스 “나는 이렇게 한다”- 회사설립 및 운영 file

    “주홍콩대한민국총영사관과 KOTRA 홍콩무역관, 유니월드 회계법인의 협업으로 발간된 홍콩 진출 가이드북 <홍콩 비즈니스 나는 이렇게 한다>의 유용한 정보들을 시리즈별로 요약해서 소개하고자한다. 중국과 동남아 진출을 위한 관문에서 대만구의 중심핵으로서의 지위를...

    홍콩비즈니스 “나는 이렇게 한다”- 회사설립 및 운영
  • 김성호의 호주법 칼럼 - 죄질

      김성호의 호주법 칼럼 - 죄 질   한국을 등 뒤로 적도를 건너 남국 호주에 정착한 한국 사람들에게도 지난 몇 달간 싫건 좋건 조국의 소식을 피하기 어려웠을 것이다. 그것의 핵심이 검찰개혁이라는데 이견이나 반대의사를 표명할 사람도 없을 것이다. 1950년대 농경시...

  • 지성수 칼럼 - 시드니 스캔들 (제4화) file

      * '스캔들'의 어원은 원래 헬라어 ‘스칸달론’이다. 스칸달론은 ‘징검돌’ 혹은 ‘걸림돌’이라는 의미를 가지고 있다. 즉 같은 '돌'이 사람에 따라서 ‘징검돌’이 될 수도 있고 ‘걸림돌’이 될 수도 있다는 뜻이다.     (사진설명: 1980~90년대 시드니 한인촌은 서부 캠시 ...

    지성수 칼럼 - 시드니 스캔들 (제4화)
  • 촛불은 눈 부릅뜨고 조국 대한민국 지켜내야

    조국 사태는 ‘민족진영’과 ‘친일사대주의’ 적폐 세력과의 전쟁 (마이애미=코리아위클리) 김현철 기자 = 박근혜 친위 쿠데타 ‘내란음모’사건을 불기소로 뒤덮었던 윤석열 적폐검찰과 적폐법원이 잔인하게도 뇌종양, 뇌경색 등 중병을 앓고 있는 조국 전 법무장관 부인 정...

    촛불은 눈 부릅뜨고 조국 대한민국 지켜내야
  • [홍콩] 구석구석 홍콩여행 – Aberdeen(에버딘) file

      홍콩 섬의 남쪽 해안에 위치한 애버딘은 1841년 영국군이 처음으로 해변에 도착한 곳 중 하나였다. 영국 전쟁 및 식민지 장관 인 조지 해밀턴-고든 (George Hamilton-Gordon) 제 4차 애버딘 백작의 이름을 따서 명명되었다. 중국명으로는“향기로운 항구”를 의미한다. ...

    [홍콩] 구석구석 홍콩여행 – Aberdeen(에버딘)
  • 미국은 법치를 따르라 file

    안녕하십니까?   아침공기가 싸늘하고 하루가 다르게 나뭇잎 색감이 달라지는 요즘입니다. 감기조심 하십시요.   지난 10월 26일에는 유엔본부앞 월드처치 센터에서 한반도평화 시민사절단이 주관하는 한반도평화 국제회의(int'l conference for Korea Peace)가 열렸습니...

    미국은 법치를 따르라
  • 일본방해속 영화 ‘주전장’ 美대학순회 대성공! file

        엘에이 일본 총영사관에서 UCLA 교수님에게 전화를 걸어 영화 ‘주전장’ 상영회에 대해 항의했습니다. 또한 ‘주전장’ 상영을 주관한 다른 대학 교수님들은 ‘주전장’ 상영을 취소할 것을 종용하는 이메일을 받았습니다. 그러나 아무도 꿈쩍 하지 않았습니다.   (최신 ...

    일본방해속 영화 ‘주전장’ 美대학순회 대성공!
  • 신 자유주의 체제와 하나님 나라 file

    종교칼럼 (서울=코리아위클리) 최태선 목사(하늘밭교회) = 얼마전 서울대생 74%가 조국의 법무부 장관 임명에 반대한다는 기사를 보았다. 이 기사를 어떻게 이해해야 할까. 대부분의 사람들은 똘똘한 학생들이 반대하는 것에는 분명한 이유가 있을 거라는 생각을 한다. ...

    신 자유주의 체제와 하나님 나라
  • "이해가 됩니까?" 보다 "제가 설명을 잘 해드렸나요?"라 말하라

    좋은 용어의 선택은 성공을 불러오기도     (로스앤젤레스=코리아위클리) 홍병식(내셔널유니버시티 교수) = 우리가 무심코 흔히 사용하는 말이 듣는 상대의 기분을 상하게 합니다. 단 둘이 말하거나 연단에서 청중에게 연설을 하면서 자주 사용하는 언어 중에 “쉽게 말...

    "이해가 됩니까?" 보다 "제가 설명을 잘 해드렸나요?"라 말하라
  • 미국에서 수의사가 되려면?

    특정대학은 박사학위까지 7년 걸리는 프로그램도 있어 (워싱턴 디시=코리아위클리) 엔젤라 김(교육 칼럼니스트) = 미국에서 수의사가 되기 위해서는 어떻게 준비해야할까. 미국에는 미국 수의학 협회(American Veterinary Medical Association)에서 인가한 수의과 대학...

    미국에서 수의사가 되려면?
  • 김정은이 백마타고 백두영봉 오른 이유는?

    [시류청론] ‘새로운 길’ 모색 중인 듯… 트럼프, 마지막 기회 붙잡아야 (마이애미=코리아위클리) 김현철 기자 = <조선중앙통신>은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10월 15일 백두산에 첫눈이 내린 날을 택하여 백두령봉에 올라 위대한 사색의 순간들을 목격하며 또다시 세상이 놀...

    김정은이 백마타고 백두영봉 오른 이유는?
  • '꼴찌에게 보내는 갈채'를 되새기며

      '꼴찌에게 보내는 갈채'를 되새기며 한국 현대 문학계의 거장중 한명으로 평가받는 여류 문인으로 박완서 씨가 있다. 1970년 불혹의 나이에 문단에 등단해 2011년 1월 타계할 때 까지 40년간을 꾸준히 글을 쓰며, 소시민의 평범한 일상에 서사적 리듬과 입체적인 의미...

  • 시드니한인작가회 <산문광장> file

      최근에 만난 그대   김인숙 / 수필가, 시드니한인작가회 회원   몇 달 전부터 자주 그를 만나고 있다. 우린 금방 친구가 되었다. 사실은 내가 일방적으로 그에게 손을 내밀며 다가선 것이다. 우린 대화 아닌 대화를 어둠이 이슥하도록 나누는데, 대부분 나 혼자만 커...

    시드니한인작가회 <산문광장>
  • 지성수 컬럼: 시드니 스캔달- 제3화 file

    1999년 동티모르 분쟁 당시 유엔 결의에 의해 동티모르에 파견된 동티모르 국제군(INTERFET)의 모습. 동티모르 분쟁을 해결하기 위해 조직된 다국적 유엔 평화유지군에는 호주군 및 한국군(상록수부대)도 참가했었다.   웨스트 파푸아의 눈물   요즘 서 파푸아 뉴기니 ...

    지성수 컬럼: 시드니 스캔달- 제3화
  • 약학 전공은 인기가 높아가는 추세

    침착성과 근면 성실함 있다면 좋은 약사 될 수 있어 (워싱턴 디시=코리아위클리) 엔젤라 김(교육가) = 미국의 약국에 가면 삼 십분 기다리는 것은 기본이고 보통 약을 타러 온 다른 손님들 때문에 한 시간 이상 기다려야 하는 경우를 자주 본다. 그리고 약국의 작은 공...

    약학 전공은 인기가 높아가는 추세
  • 배우자의 병간호 뒤에 찾아온 고통 file

    감정의 무게가 온 몸을 옥죄지 않았을까 (올랜도=코리아위클리) 신현주(한의사) = 지난 주 오랫 동안 알고 지낸 유씨가 온몸이 다 아프다며 찾아 왔다. 유씨는 보름 전에 남편을 하늘나라에 보냈다. 남편 김씨는 여러 가지 암으로 그동안 투병생활을 했었다. 결국 혈액...

    배우자의 병간호 뒤에 찾아온 고통
  • 뉴욕의 남북화합 학술대회 file

    2019년 세계평화학술대회 남북정치인 등 손맞잡아 카터 전 대통령 축하메시지         “21 세기 최대 인류사적 사건”으로 정의해야 옳은 ‘조미관계개선’은 오늘도 우여곡절을 거치고 있다. ‘전략적 인내’로 8 년의 황금 같은 시간을 다 잃어버린 오바마와 달리 트럼프 ...

    뉴욕의 남북화합 학술대회
  • [홍콩] 기자의 눈 - 또 하나의 이웃, 홍콩의 코너빌딩(Corner Bldg.) file

      홍콩은 숲속이다. 빌딩나무들이 아름드리 쑥쑥 자라고 있는 빌딩들의 숲이다.   이 빌딩숲에서 타도시보다 유독 많이 볼 수 있는 것이 있다. 홍콩에서는 독특한 모양의 건물도 눈길을 끌지만 두 거리를 양쪽으로 당당하게 걸치고 있는 코너 건물들이 있다. 앞면만 보...

    [홍콩] 기자의 눈 - 또 하나의 이웃, 홍콩의 코너빌딩(Corner Bldg.)
  • 지소미아의 재개? 결코 일어나서는 안될 일 file

      Newsroh=이래경 칼럼니스트     오는 22-24 일간 이낙연 총리가 일왕 즉위식에 참여하는 방일기간에 한일무역 갈등을 봉합하는 대신 지소미아를 재개하자는 의견들이 일부에서 제시되고 있다. 결코 있어서는 아니 되는 일이다.   이는 당장의 어려움을 피하고자 미일군...

    지소미아의 재개? 결코 일어나서는 안될 일
  • ‘3무 축구’는 신의 한수? file

    '평양 월드컵 취재기' 막전막후<上>     Newsroh=로창현기자 newsroh@gmail.com           남북의 평양 월드컵 예선전이 무성한 뒷말을 낳고 있습니다. 무관중 무중계 무취재 등 ‘3무 축구’, 경기가 어떻게 진행되는지 알수 없어서 ‘깜깜이 축구’라는 말도 나왔고 영국 B...

    ‘3무 축구’는 신의 한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