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roh=로창현 칼럼니스트 newsroh@gmail.com

 

 

사본 -10.jpg

 

 

며칠전 뉴욕 맨하탄 한복판에서 김원웅 광복회장이 도쿄올림픽에서 일본전범기를 반대하는 ‘3보1배(三步一拜)’ 시위를 했습니다. 이후 행사를 주도한 단톡방에서 한 평화활동가가 “욱일기 반대 시위로 3보1배는 바람직하지 않은 표현방법”이라는 의견을 제기했습니다. 삼보일배는 민초가 권력자에게 엎드려 상고를 하는 방법인데 광복회 회장이 미국과 유엔의 경제 정치 중심가에서 엎드리는 행사를 하는건 문제가 있다면서요. 즉각 많은 분들로부터 아래와 같은 반응이 나왔습니다. 독자 여러분은 어찌 생각하시나요.

 

 

“동감합니다. 그런데, viewing point를 바꾸어보시면 이해될 수도 있어요. 우리의 죄를 하늘에게, 하느님께, 우리의 자신에게 잘못했다는 표현의 perfomance로 생각하면 됩니다. 그냥 행위예술로 보아주시면 좋을 듯합니다. 또한 덕분에 언론의 조명도 받았구요.”

 

 

사본 -9.jpg

 

 

“안녕하세요. 삼보일배는 일본놈들을 막아내지 못한 나의 잘못을 참회하며 또다시 왜놈들이 우리 강토에 마수를 뻗치면 내 목숨부터 바쳐서 몰아내겠다는 의지의 표현입니다. 조국을 지키지 못한 잘못을 누구 탓하지 않고 나부터 허리굽혀 이마를 돌덩어리 차디찬 땅바닥에 부딛치는 피눈물입니다. 한걸음 한걸음 육신의 고통을 참아가며 전의를 불태우는 내 마음속에 분출하는 용암같이 뜨거운 조국수호의 약속입니다. 의견 주셔서 감사드립니다.”

 

 

“동의합니다. 뜻있는 행위예술로서 언론 매체의 조명을 받았다고 우리 스스로 만족할 수 있겠지만 미국인 사회 (간접적으로 국제사회)에 호소 내지 항의하는 정치시위로서는 오해의 소지가 많다고 봅니다. 보통 미국인들이 멀리서 이 시위를 본다면 아마도 '일본인들(한국인들과 구별 못함)이 2차 세계대전때 선제 기습공격한 것은 백배 사죄하지만 욱일기로 상징하는 새 일본은 도쿄 올림픽에서 세계평화를 위해서 나갈것이니 많이 참가, 참관, 지원해 달라.' 정도로 이해했을 가능성이 있습니다. 미국인들의 정서로는 기존 질서(국제올림픽 결정)에 반대 내지 철회를 요구하는 항의시위에서 대표자가 몇 백번 땅에 엎드려 비는 모습은 도저히 이해하지 못할 것입니다.”

 

 

사본 -7.jpg

 

 

“삼보일배는 세 걸음 걷고 한 번 절하는 행위를 반복하는 불교의 수행법. 삼보에 귀의함과 아울러 탐ㆍ진ㆍ치(貪ㆍ瞋ㆍ癡)의 삼독(三毒), 즉 탐욕과 노여움과 어리석음을 끊고자 함이라. 불교 신자가 삼보(三寶)께 올리는 큰절을 오체투지(五體投地) 라고도 함. 삼보란 佛寶,法寶, 僧寶를 이름. 불보는 佛陀, 법보는 불타의 敎法, 승보는 교법대로 수행하는 사람. 오체투지와 삼보일배는 절대악이나 성벽과 같은 인습, 권력의 부당함, 기득권의 폭력에 맞서는 가장 거룩하고도 평화로운 행위임.”

 

 

“제가 문제를 제기한 것은 우리반도의 국제 지정학적 중요성으로 세계 최강대국 경제 1.2.3등(미중일) 무력 대국 1.2.3등(미중러)에 애워싸인 우리의 운명은 지금까지 쉽지 않았고 앞으로도 쉽지 않을 것입니다. 그렇다면 이 중요성을 인지하자 못하고 준비를 않한 민초들이 잘못을 참회하자니 이것은 약자와 피해자의 잘못이라는 제국주의 사상이요 간악한 자유방임주의 사상이니 하늘과 땅이 통탄할 일이 아닙니까? 약육강식의 동물사이도 아닌데 인간의 탈을 쓰고 권력자 강자 지배자 세계 패권자들의 논리로 우리를 더 추하고 비굴하고 빈약하게 만드는 프레임을 수용하는 자세에 분노를 느껴 이이제기를 한 것입니다. 우리의 지정학적 위치가 중요한 만큼 우리들은 남에 의지해 살려고 발버둥 칠 수록 남의 힘에 끌려다닌 과거를 잊지 말아야 합니다. 우리의 의지와 힘을 모아 우리의 중요한 지정학적 위치를 지혜롭게 사용해서 우리 스스로가 강대국이 되어야 합니다. 우리의 참회가 필요한 것이 아니고 강자 패권자들이 반성해야 합니다. 그들의 무력 돈 앞에 무릅꿇고 세상을 보는 것이 아니고 더 당당하게 지혜롭게 우리의 욱일기 도쿄올림픽 게양에 반대하자는 것입니다. 왜 욱일기 전범기를 찢고 밟고 태우지 못하셨습니까? 뉴욕의 대로에서 욱일기 전범기와 독일 스와스티커를 찢고 밟고 불태웠다면 더 효과있는 퍼포먼스요 당당한 자주선언이었을 것입니다. 미국의 차가운 아스팔트에서 배를 까는 3보1배 이의제기는 계속할 것입니다.”

 

 

사본 -4.jpg

 

 

“오체투지와 삼보일배는 절대악이나 성벽과 같은 인습, 권력의 부당함, 기득권의 폭력에 맞서는 가장 거룩하고도 평화로운 저항행위입니다.”

 

 

“의미는 잘 알고 있는데 우리민족의 철학에 무지하고 가치를 두지 않는 미국땅이라 저는 우리의 뜻이 전달되었을까? 하는 회의랍니다. 이미 한행사를 비판하는 것이 아니고 앞으로 욱일기 반대운동 혹은 지소미아 연장 반대을 효율적으로 하는 방법 고민 차원에서 저의 의견제시입니다. 우리의 정제되고 견결한 마음을 이해 못하는 자들에게는 그 수준으로 이해되는 표현방법이 나와야 된다는 생각입니다. 다들 수고 많이 하신 것에 대해 깊이 감사의 마음을 올립니다.”

 

 

사본 -6.jpg

<이상 사진 구자환 감독 유투브 캡처>

 

 

글로벌웹진 NEWSROH 칼럼 ‘로창현의 뉴욕편지’

 

http://newsroh.com/bbs/board.php?bo_table=cno

 

 

  • |
  1. 사본 -10.jpg (File Size:94.7KB/Download:12)
  2. 사본 -4.jpg (File Size:99.9KB/Download:8)
  3. 사본 -6.jpg (File Size:85.6KB/Download:11)
  4. 사본 -7.jpg (File Size:84.6KB/Download:13)
  5. 사본 -9.jpg (File Size:77.1KB/Download:9)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 뉴욕의 한국어교육과 K열풍 file

      Newsroh=이오비 칼럼니스트     2007년 한국어 정규과목 채택 추진회로 출발하여 미국 초, 중, 고등학교에 한국어 반 개설 추진과 한국어 교육에 앞장선 비영리재단, 미주한국어재단( Korean Langquage Foundation)이 지난 16일 뉴욕한인회에서 미래한국어교사 자격증 ...

    뉴욕의 한국어교육과 K열풍
  • 시드니 한인 작가회 산문 광장 file

    권영규 / 수필가, 시드니한인작가회 회장   문화유산 계승의 힘   공자 왈, ‘70세에는 마음이 내키는 대로 행동해도 법도에 어긋남이 없다.’ 라고 했다. 그래서 나이 70을 일명 종심(從心)의 나이라고도 한다. 내가 이 나이에 퍼펫쇼(puppet show)를 하겠다고 용기를 내...

    시드니 한인 작가회 산문 광장
  • 지성수 칼럼 - 시드니 스캔들 (제5화) file

    용산 참사를 다룬 다큐멘터리 영화 ‘두개의 문’의 감독들과 함께 찍은 사진(Supplied)   * '스캔들'의 어원은 원래 헬라어 ‘스칸달론’이다. 스칸달론은 ‘징검돌’ 혹은 ‘걸림돌’이라는 의미를 가지고 있다. 즉 같은 '돌'이 사람에 따라서 ‘징검돌’이 될 수도 있고 ‘걸림...

    지성수 칼럼 - 시드니 스캔들 (제5화)
  • 북 공군력 과시로 공중훈련 취소한 트럼프

    [시류청론] 미국 언론 “방위비 50억 요구는 ‘갈취’” (마이애미=코리아위클리) 김현철 기자 = 트럼프 대통령이 재가한 한미합동공중훈련(Vigilant Ace, 비질런트 에이스)이 시작되기 하루 전인 11월 17일, 한미 국방장관은 방콕에서 열린 아세안 확대국방장관회의 현장에...

    북 공군력 과시로 공중훈련 취소한 트럼프
  • [구석구석 홍콩여행] 신비의 섬- 텅 핑 쟈우(東 平洲) file

    ▲ 텅 핑쟈우 섬의 전경      Tung Ping Chau(東 平洲)는 홍콩에 속한 섬이다. Ping Chau(平洲)로 알려져 있다. 퉁(중국어 : 東, 동쪽을 의미)은 홍콩의 다른 섬인 펑 차우(Peng Chau)와 혼동을 피하기 위해 이름 앞에 東자를 붙였다. 행정적으로 이 섬은 신계지 타이포 ...

    [구석구석 홍콩여행] 신비의 섬- 텅 핑 쟈우(東 平洲)
  • 단호히 결단해야 한다 file

    미 군 철 수!     Newsroh=황룡 칼럼니스트         우리는 1905년 미국과 일본 사이의 가쓰라 태프트 밀약으로 일제의 식민지를 겪게 되었다. 1945년 모스크바 3상회의를 통해 미영중소 4국이 신탁통치(信託統治)를 결정했고 그후 6.25 전쟁을 겪고 오늘까지 한반도는 ...

    단호히 결단해야 한다
  • 강바람 도박장 file

    강바람 도박장   Newsroh=황길재 칼럼니스트         오후 8시, 오클라호마시티에 있는 Associated Wholesale Grocers에 도착했다. 입구에 기다리는 트럭이 많았다. 98번 도어를 배정받아 닥에 대고 기다렸다. 하차는 금방 끝났는데 서류 받으러 오라는 얘기가 없다. 사...

    강바람 도박장
  • 그리스도인 박찬주

    그리스도인 박찬주 [호산나 칼럼] (서울=코리아위클리) 최태선 목사(하늘밭교회) = 박찬주의 공관병은 그들의 노예였다. 물론 공관병이라는 보직 자체가 애초에 군인의 일과는 거의 관련이 없는 노예의 일을 하는 자리였다. 그런 일은 박찬주가 기자회견에서 말한 대로 ...

    그리스도인 박찬주
  • 단상의 목회자, 섣부른 정치발언 삼가야

    [시류청론] '하나님 말씀' 전하는 목회자가 왜곡.편향된 '가짜뉴스' 전하다니! (마이애미=코리아위클리) 김현철 기자 = 친일.친미 단체로 알려진 '뉴라이트'(대표 김진홍 목사) 계열의 김 아무개 명예교수(연세대)가 오랜 세월 동안 여름방학 때면 3개월씩 미국 동포사...

    단상의 목회자, 섣부른 정치발언 삼가야
  • 아이가 산타의 존재를 묻는다면? file

    산타의 일을 도운 어느 소년의 이야기 (로스앤젤레스=코리아위클리) = 홍병식(내셔널유니버시티 교수) = 한 50대 후반의 미국인이 쓴 글을 입수했습니다. 산타의 존재에 관한 적절한 글이라고 생각되어 여기에 소개를 합니다. 내가 여덟살이 되었을 때로 기억합니다. 크...

    아이가 산타의 존재를 묻는다면?
  • 대학 입학 준비에 일찌기 관심 쏟아라 file

    [교육칼럼] 시험성적, 과외활동, 봉사활동 등은 단시간에 이뤄지지 않아     (워싱턴 디시=코리아위클리) 엔젤라 김(교육가) = 미국의 학교에서는 시험을 보기 며칠 전에 선생님들이 review sheet이라는 것을 학생들에게 나누어 준다. 시험 공부를 할 때 중점적으로 공부...

    대학 입학 준비에 일찌기 관심 쏟아라
  • 정부 보조 수혜자 영주권 및 비자 금지 조치 어디까지 왔나? file

    [이민법 상담] '공적 부담'에 대한 이민국의 기존 입장 (올랜도=코리아위클리) 위일선 변호사(본보 법륭분야 편집자문) = 최근에 이민법 분야에서 뜨거운 이슈 중 하나가 정부 보조 수혜자에 대한 영주권 및 이민 비자 발급의 제한이다. 이민법에 퍼블릭 차지 (Public C...

    정부 보조 수혜자 영주권 및 비자 금지 조치 어디까지 왔나?
  • 뉴욕의 ‘삼보일배 시위’ 그 후 file

      Newsroh=로창현 칼럼니스트 newsroh@gmail.com         며칠전 뉴욕 맨하탄 한복판에서 김원웅 광복회장이 도쿄올림픽에서 일본전범기를 반대하는 ‘3보1배(三步一拜)’ 시위를 했습니다. 이후 행사를 주도한 단톡방에서 한 평화활동가가 “욱일기 반대 시위로 3보1배는 ...

    뉴욕의 ‘삼보일배 시위’ 그 후
  • 뉴욕의 베테란스데이 퍼레이드 file

      Newsroh=이오비 칼럼니스트         올해로 100주년을 맞은 베테란스 데이(Veterans Day)는 한국말로 재향 군인, 참전 용사를 뜻하는 단어로 그들의 국가를 위한 서비스에 감사하는 날이기도 하다. 퇴역군인의 뜻을 가진 베테란(veteran)은 "늙은"의 의미를 가진 라틴...

    뉴욕의 베테란스데이 퍼레이드
  • 김성호의 호주법 칼럼

      H U M A N   Human Being 과 Being Human 의 차이가 무엇일까? 전자는 간단한 명사로 ‘인간’, ‘사람’ 을 뜻하고 후자는 ‘인간다운 것’ 을 의미한다. 호주 정치가중 최고의 인기를 누렸다 호언장담할 수 있는 Bob Hawke 23대 연방총리가 금년 5월에 서거했다. 명석한 두...

  • 지성수 칼럼 - 대사관의 차이 file

      * 금주 지성수 칼럼(#1369호, 15/11/2019)은 작가의 요청에 따라 ‘시드니 스캔들(제5화 - 검사와의 악연)’ 연재 대신 아래 내용으로 대체합니다. [편집자 주]   친구인 박세진 교수는 아내가 아델라이드 한인회장이 되는 바람에 할 수 없이 실무자가 없는 그곳 한인회...

    지성수 칼럼 - 대사관의 차이
  • 홍콩비즈니스 “나는 이렇게 한다” - 회사설립 및 운영(2) file

    “주홍콩대한민국총영사관과 KOTRA 홍콩무역관, 유니월드 회계법인의 협업으로 발간된 홍콩 진출 가이드북 <홍콩 비즈니스 나는 이렇게 한다>의 유용한 정보들을 시리즈별로 요약해서 소개하고자한다. 중국과 동남아 진출을 위한 관문에서 대만구의 중심핵으로서의 지위를...

    홍콩비즈니스 “나는 이렇게 한다” - 회사설립 및 운영(2)
  • 홍콩 아울렛 매장 : OUTLET AND FACTORY SHOPS file

    홍콩에는 유명 브랜드 및 디자이너 상점에서 소규모 상점 및 포장을 위해 생산되는 현지 상품을 판매하는 작은 상점 및 공장형 매장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쇼핑장소들이 많다.   잘 알려진 브랜드를 주로 판매하는 공장 창고형 소매점이지만 명품 디자이너 브랜드부터 저...

    홍콩 아울렛 매장 :  OUTLET AND FACTORY SHOPS
  • 모스크바한국학교 MOKOS 페스티벌 file

    2019 종합학예발표회     Newsroh=김원일 칼럼니스트         유럽 유일의 교육부 인가학교인 모스크바한국학교에서 2019 MOKOS 페스티벌이 개최되었습니다.   모코스 페스티발은 학생들이 지난 1년간 학교에서 배우고 익힌 내용을 발표하는 종합학예발표회입니다. 이번 ...

    모스크바한국학교 MOKOS 페스티벌
  • 지성수 칼럼- 외로움과 고독의 차이 file

      * 금주 지성수 칼럼(#1368호, 8/11/2019)은 작가의 요청에 따라 ‘시드니 스캔들(제5화 - 검사와의 악연)’ 연재 대신 아래 내용으로 대체합니다. [편집자 주]   지난 주 한인회에서 주최하는 페스티발에 가서 오래 만에 여러 사람을 만났다. 내년에는 나는 호주에 없겠...

    지성수 칼럼- 외로움과 고독의 차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