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5가지 바이오 재료, 예방접종을 몽골 국내에서 생산 가능.jpg

 

몽골 유일의 백신과 바이오 재료 생산 공장이 10년간 문 닫았다가 드디어 오늘/2019.10.22./ 재개되었다. 국민의 전염병 예방, 보건을 목적으로 1932년에 최초의 바이오 재료 공장을 설립하여 예방접종, 바이오 재료를 국내에서 생산해 왔던 공장이 다시 문을 열게 된 것이다. 동 공장에서는 7년간의 연구 결과
홍역 백신 개발을 통하여 1955년에 질병 치료에 성공했으며, 1957년에 광견병 백신, 1960년에 일부 액체 치료제와 예방접종, 바이오 치료제를 개발, 생산해 왔다. 
2010년에 공장 건물과 기기 장비 등으로 이유로 공장이 문을 닫았다가 오늘 재개된 것이다. 공장이 재개됨으로써 시급하게 필요한 알부민, 면역 개선제, 항히스타민제, 광견병과 흑사병 예방접종, 간 바이러스 백신 등 25가지 의약품을 국내 생산이 가능해졌다. 
의약품의 국내 생산을 통하여 보건 분야의 예산 절약, 징병으로 인한 가정 경제 부담을 더는 등 여러 장점이 있다. 앞으로 공장을 안정적으로 유지하는 데 있어서 인력, 기기 장비, 투자에 보건부와 정부의 지원이 필요하다. 보건부 장관 D.Sarangerel는, “10년간 문 닫았다가 재개했지만 앞으로 관리를 소홀히 하지 않도록 할 것이며 품질이 좋고 안전한 제품을 국내에서 생산할 수 있게 되었다”고 
시중에 20만 투그릭에 팔리는 알부민이라는 의약품을 동 공장에서 생산할 경우 시중 가격보다 10~30배 저렴하게 공급할 수 있다. 
[news.mn 2019.10.22.]
몽골한국신문 편집인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3638 몽골 양육비 미지급 보호자에 대하여 출국 금지 조치안 상정 file 몽골한국신문 19.11.05.
3637 몽골 석가탄신일을 공휴일 지정 법안 상정 가결 file 몽골한국신문 19.11.05.
3636 몽골 울란바타르 시민들은 표준에 적합한 식수 공급 부족 file 몽골한국신문 19.11.05.
3635 몽골 울란바타르-날라이흐 구간에 천연가스 액화 연료 버스 운행 file 몽골한국신문 19.11.05.
3634 몽골 “투자 환경 안정성” 국회 심포지엄 개최 file 몽골한국신문 19.11.05.
3633 몽골 서울시에서 울란바타르시에 투자 지원 의사 밝혀 file 몽골한국신문 19.11.05.
3632 몽골 가축 도난 범죄 관련 처벌 강화 file 몽골한국신문 19.11.05.
» 몽골 25가지 바이오 재료, 예방접종을 몽골 국내에서 생산 가능 file 몽골한국신문 19.11.05.
3630 몽골 부가세를 5%로 낮추도록 제안서 올려 file 몽골한국신문 19.11.05.
3629 몽골 공무원 시험 응시자 5천 명 넘어 file 몽골한국신문 19.11.05.
3628 몽골 울란바타르시 영토에서의 토양 표층 채굴 금지 file 몽골한국신문 19.11.05.
3627 몽골 70만~100만 투그릭의 급여의 일자리에 청년들은 오지 않는다 file 몽골한국신문 19.11.05.
3626 몽골 Z.Bayanselenge를 구속 조처 file 몽골한국신문 19.10.23.
3625 몽골 개인 저축 예금이 2조 투그릭이 증가 file 몽골한국신문 19.10.23.
3624 몽골 Abe Shinzo: 국제통화기금의 2차 자금 지원 준비되어 있다 file 몽골한국신문 19.10.23.
3623 몽골 몽골에서의 코코스-화학 산업 개발에 협력 file 몽골한국신문 19.10.23.
3622 몽골 B.Lkhagvasuren: 외화 보유액이 40억 달러에 달하여 file 몽골한국신문 19.10.23.
3621 몽골 Ch.Khurelbaatar: FATF의 다음 회의에서는 회색 리스트를 벗어날 것 file 몽골한국신문 19.10.23.
3620 몽골 Zoovchovoo의 미래 file 몽골한국신문 19.10.23.
3619 몽골 암 조기 진단 검사 무료 지원을 위한 법적 환경 마련 file 몽골한국신문 19.10.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