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안보위원회, 차강사르 명절 행사 기념 여부 미결정.jpg

 

국가안보위위원회 회의 소집 여부가 아직 확실하지 않았다. 국가 긴급위원회 어제 /2020.02.10./ 회의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예방을 목적으로 차강사르 명절을 널리 기념하여 행사하지 않도록 하는 보건부 제안을 지지하였다. 따라서 해당 내용을 몽골 대통령에게 올리도록 안건을 논의 중이지만 아직 미결 상태이다. 국민은 차강사르 관련 국가안보위원회 결정을 기다리고 있으며 일부 어른들은 차강사르를 가족끼리만 기념할 의사를 표하였다. 
현재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자가 43099명이며 사망자 수는 1018명에 달하였다. 특히, 프랑스, 독일, 대한민국, 말레이시아, 싱가포르, 스페인, 미국, 태국, 중국을 방문하지 않았음에도 불구하고 감염자가 발생하고 있다. 
또한, 몽골의 경우 최근 홉스굴 아이막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 의심자가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news.mn 2020.02.11.]
몽골한국신문 편집인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4110 일본 ‘도쿄올림픽’ 좌초위기! 日경제 덮친 `퍼펙트스톰` 예상이 현실로… 호주브레이크.. 20.02.20.
4109 일본 日열도 발칵, 승선 의사 고백…“크루즈선 상황 비참했고 두려웠다.” 호주브레이크.. 20.02.19.
4108 몽골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한 “어요톨고이” 구리 수출 지연 file 몽골한국신문 20.02.19.
4107 몽골 차강사르 명절 취소, 하지만 공휴일은 유효 file 몽골한국신문 20.02.19.
4106 몽골 “비전-2050” 정책안을 9개 정당에 전달 file 몽골한국신문 20.02.19.
4105 몽골 대통령 비서실장 Z.Enkhbold 사직서 제출 file 몽골한국신문 20.02.19.
4104 몽골 중국 접경 통과소 전면 폐쇄 file 몽골한국신문 20.02.19.
4103 몽골 선거관리위원회: 선거 출마자 자격증 6월 2일에 배포 file 몽골한국신문 20.02.19.
4102 몽골 철도 통행량 활성화에 따른 교차로 통행량 증가 file 몽골한국신문 20.02.19.
4101 몽골 헙드 아이막에서 23명 격리 조치 file 몽골한국신문 20.02.19.
4100 몽골 자밍우드 통과소, 의심환자 격리 조치 file 몽골한국신문 20.02.19.
4099 몽골 대통령이 차강사르 명절 널리 하지 않도록 통제령 내려 file 몽골한국신문 20.02.19.
4098 몽골 몽골 정부, 내일부터 비상대기체제 돌입 file 몽골한국신문 20.02.19.
4097 캄보디아 캄보디아, 크루즈선서 확진자 나왔다! "탑승자 하선 금지" 조치 호주브레이크.. 20.02.17.
4096 일본 일본, ‘대유행’ 서막인가? 열도 전역이 뚫렸다 호주브레이크.. 20.02.16.
4095 일본 日本, 철없는 ‘알몸축제’ 강행! 관광객은 전부 마스크 응수… 호주브레이크.. 20.02.16.
4094 몽골 몽골을 거치는 배스 배관 조사 평가 중 file 몽골한국신문 20.02.14.
4093 몽골 다음 달 2일까지 전기 버스 시험 운행 중 file 몽골한국신문 20.02.14.
» 몽골 국가안보위원회, 차강사르 명절 행사 기념 여부 미결정 file 몽골한국신문 20.02.14.
4091 몽골 인력 개발 지원의 해로 지정 file 몽골한국신문 20.02.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