팬데믹 영향, ‘코비드19’ 관련 키워드 국내외 순위 휩쓸어

 

10.png

 

지난 9일(수) 구글이 2020년 검색어 순위를 발표했다. 국내외를 막론하고 다양한 영역에서 코비드19 관련 키워드가 다수 차지했다. 홍콩에서는 지난 12개월 동안 ‘코비드19’, ‘미국 대선’, ‘스탠리 호’ 등이 최대 이슈로 떠올랐다. 미국 대선 관련 키워드도 다수 상위 검색어를 차지해 미국 대선에 대한 홍콩인들의 관심을 확인할 수 있었다.

 

작년 순위와 달리 올해 홍콩 검색어 순위에서는 정치 관련 키워드가 상위에 많이 노출되지 않았다. 코비드19 팬데믹으로 그와 관련된 키워드들이 모든 카테고리에서 상위를 차지했기 때문이다. ‘코비드19’가 국내 키워드(4위), 국내 뉴스(1위), 글로벌 뉴스(2위)에 높은 순위를 차지했으며 그와 관련된 ‘마스크’, ‘공공 모임 제한’, ‘확진 사례’ 등이 국내 뉴스 2~4위를 모두 차지했다. 한편 정치 관련 키워드는 국내 뉴스 카테고리에서 ‘BNO 여권’과 ‘국가보안법’이 각각 4위와 5위를 차지했다.

 

코비드19에 대한 정부의 방침 또한 주목받았다. ‘대규모 무료 코비드19 검사(UCTP)’, ‘고용 지원 제도(ESS)’가 국내 뉴스 카테고리에서 각각 7위와 10위를 차지했다.

 

사회적 거리두기 조치로 사람들이 집에 머무는 시간이 길어지면서 온라인 쇼핑 플랫폼 ‘HKTV몰(HKTV Mall)’과 화상회의 소프트웨어 ‘줌(Zoom)’도 국내 검색어 카테고리에서 각각 2위와 6위를 차지했다.

 

올해 가장 많이 검색된 국내 인물은 98세 나이로 사망한 ‘카지노 황제’ 스탠리 호였으며, 정치평론가 스티븐 시우(Stephen Shiu), 캐리 람 행정장관, 미생물학자이자 정부 고문인 유엔 궉융(Yuen Kwok-yung)이 뒤를 이었다. 지난 2월, 코비드19 확산에 국경 폐쇄 요구 파업 시위를 이끈 병원직원연합의 위니 유(Winnie Yu)가 5위를 차지했다. 대만으로 도피하려다 중국 해안 경비대에 체포된 홍콩인 12명 중 한 명인 앤디 리(Andy Li)가 6위를 차지했다.

 

미국 대선에도 큰 관심이 쏠렸다. ‘미국 대선’이 국내 검색어와 글로벌 뉴스 카테고리에서 모두 1위를 차지했다. 해외 인물 카테고리에서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1위)’와 ‘조 바이든 대통령 당선인(4위)’이 모두 최다 검색어 리스트에 올랐다. 미국 대선 결과가 홍콩 정치적 향방에 미칠 영향에 대한 홍콩인들의 관심이 높음을 시사한다.

 

이 밖에도 ‘파크앤샵 추첨(ParknShop lucky draw)’, ‘홈 오너십 제도(Home Ownership Scheme 2020)’ 등 또한 최다 검색어로 떠올랐다.

 

글로벌 순위에서도 ‘코비드19’가 글로벌 검색어와 글로벌 뉴스에서 모두 1위를 차지했으며 ‘미국 대선’이 2위를 차지했다.

 

구글은 매년 한 해 동안 사용자들에게 가장 주목받은 검색어 순위 자료를 발표하고 있으며 사용자들의 관심사 및 중요 이슈와 트렌드를 파악하기 위한 주요 자료로 활용되고 있다. 전년도보다 검색량이 급증한 검색어를 집계하여 순위로 집계되며 국가별 순위는 IP 기준으로 집계되며, 모바일과 PC 검색량이 합산돼 집계된다.

 

ⓒ 위클리 홍콩(http://www.weeklyhk.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1. 10.png (File Size:536.2KB/Download:1)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1111 홍콩 홍콩 내 대학교, 글로벌 평판 하락…홍콩 시위 영향인가? file 위클리홍콩 20.12.29.
1110 홍콩 작년 1인당 쓰레기 배출량, 일일 1.47kg, 3.2% 줄어 file 위클리홍콩 20.12.29.
1109 홍콩 소비자위원회가 공개한 올해 ‘먹거리 파동’ file 위클리홍콩 20.12.29.
1108 홍콩 Covid-19로 달라진 우리의 일상, ‘2020 新풍속도’ file 위클리홍콩 20.12.29.
1107 홍콩 작년 빈곤율 21.4%, 11년래 최고…5명 중 1명 꼴 file 위클리홍콩 20.12.29.
1106 홍콩 홍콩 정부, 전염병 방역망 강화 file 위클리홍콩 20.12.29.
1105 홍콩 홍콩 주간 요약 뉴스(2020년 12월 5주차) file 위클리홍콩 20.12.29.
1104 홍콩 가사도우미 고용주 ‘저렴한 격리 호텔' 부족에 불만 file 위클리홍콩 20.12.22.
1103 홍콩 대학 졸업생, 평균 초봉 HKD1만6,077… 2년 연속 하락 file 위클리홍콩 20.12.22.
1102 홍콩 온라인 식료품 쇼핑 급증, 민원도 급증 file 위클리홍콩 20.12.22.
1101 홍콩 음료 단체 ‘병당 5센트' 재활용 제도 제안 file 위클리홍콩 20.12.22.
1100 홍콩 시중 판매 마스크, 대부분 여과 효율 우수 file 위클리홍콩 20.12.22.
1099 홍콩 주거 취약계층, 전년 대비 2.4% 증가 file 위클리홍콩 20.12.22.
1098 홍콩 홍콩 주간 요약 뉴스(2020년 12월 4주차) file 위클리홍콩 20.12.22.
» 홍콩 2020년 구글 검색어 순위...‘Covid-19’, ‘미국 대선’ file 위클리홍콩 20.12.15.
1096 홍콩 설문 결과 ‘중국 선전, 홍콩 대체 가능성 낮아’ file 위클리홍콩 20.12.15.
1095 홍콩 위기의 사립 고등교육기관, 신입생 모집정원 미달 file 위클리홍콩 20.12.15.
1094 홍콩 코비드19 4차 확산세에 홍콩 출국자 수 급증 file 위클리홍콩 20.12.15.
1093 홍콩 내년에도 부동산 회복 쉽지 않다 file 위클리홍콩 20.12.15.
1092 홍콩 홍콩 정부 자문 의료진 ‘대체로 선정된 백신 찬성해’ file 위클리홍콩 20.12.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