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외동포재단 입양가족 대상 현지캠프

 

 

Newsroh=정현숙기자 newsroh@gmail.com

 

 

스웨덴, 노르웨이로 입양되었던 동포들과 그 자녀를 대상으로 재외동포재단(이사장 한우성)과 재스웨덴한국학교(이사장 신미성) 및 노르웨이한글학교(교장 김진경)가 공동으로 현지에서 한국어 집중캠프를 개최한다.

 

스웨덴지역 캠프에는 15~16일 입양동포 18가족 40여명이 참여하며, 노르웨이지역 캠프에는 6월 21~23일 입양동포 7가족 20여명이 참여한다. 이번 캠프는 입양동포 가족들에게 한국 언어와 문화에 대한 기초수업을 시행하며 한식 만들기, 전통 공예품 만들기, 전통 놀이 등 다양한 문화체험 기회를 제공할 계획이다.

 

지난해 현지캠프는 7월 프랑스 클레르몽페랑에서 입양동포 30명과 이들 자녀 30여명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이번 캠프는 입양된 후 한국과 관계가 단절됐던 입양동포와 그 자녀들이 한국 문화와 말을 배울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해 현지와 한국 간 架橋(가교) 역할을 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스웨덴, 덴마크, 노르웨이 입양동포들은 8월 9-17일 서울에서 개최되는 재외동포재단 주최 모국 초청캠프(2019 차세대동포 한국어 집중캠프)에 참여한다.

 

문의 : 재외동포재단 연구소통부 대리 윤기호, 064-786-0243.

 

 

글로벌웹진 NEWSROH www.newsroh.com

 

 

<꼬리뉴스>

 

 

사진. 프랑스 클레르몽페랑에서 7.6~8일 열린' 차세대 동포 한국어 집중 캠프'.jpg

 

 

佛입양동포자녀들 한국어 집중캠프 (2018.8.20.)

경인교대 경기캠퍼스 18일 개회식

 

http://www.newsroh.com/bbs/board.php?bo_table=m0604&wr_id=7971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962 영국 해외동포들 “세월호문건 파기책임자 처벌해야” file 뉴스로_USA 19.07.28.
961 프랑스 반크, 직지홍보대사 사이트 구축 file 뉴스로_USA 19.07.23.
960 영국 BBC, 버닝썬 마약 성범죄 실태 심층 취재 뉴스로_USA 19.07.11.
» 기타 스웨덴, 노르웨이에서 한국어 집중캠프 연다 file 뉴스로_USA 19.06.15.
958 기타 “남북미대화 재개 기대” 文대통령 핀란드 회견 file 뉴스로_USA 19.06.12.
957 프랑스 ‘佛여자월드컵 일본전범기 퇴치’ file 뉴스로_USA 19.06.08.
956 동유럽 “文대통령 헝가리 총리와 다뉴브참사 구조 논의” 러 통신 file 뉴스로_USA 19.06.06.
955 프랑스 알랭 드롱(83세) 최고 명예 팔므 도를 상 받아 눈물 쏟아 file 올리비에 19.05.21.
954 영국 해외서 울려퍼지는 ‘님을 위한 행진곡‘ file 뉴스로_USA 19.05.11.
953 영국 옥스퍼드등 유명 영어사전 한국사 왜곡 심각 file 뉴스로_USA 19.05.05.
952 프랑스 제18회 세계 한인 언론인대회, 고국서 네트워킹... 심포지엄 개최 프랑스존 19.04.25.
951 프랑스 낭트 한국의 봄 축제 프랑스존 19.04.25.
950 독일 4.27 평화손잡기 글로벌 참여 file 뉴스로_USA 19.04.24.
949 독일 해외서도 ‘세월호 특별수사단 설치’ 요구 file 뉴스로_USA 19.04.20.
948 프랑스 파리는 독립운동의 정신이 깃든 곳 프랑스존 19.04.18.
947 프랑스 파리 뉴욕도 4.27 평화 인간띠잇기 동참 file 뉴스로_USA 19.04.17.
946 프랑스 파리는 대한민국 임시정부의 출발점이었다 프랑스존 19.04.12.
945 프랑스 이젠, 파리 독립기념관 건립을 추진할 때 프랑스존 19.04.12.
944 프랑스 프랑스 명문 유,초중등 학교에 개설된 한국어 국제반 프랑스존 19.04.12.
943 프랑스 세드릭과 델핀 남매는 누구? 프랑스존 19.04.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