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가 바로 한국문화유산 홍보대사’

 

 

Newsroh=클로에 기자 newsroh@gmail.com

 

 

한국문화유산홍보대사 직지.jpg

 

 

사이버외교사절단 반크가 직지 홍보대사 양성 사이트 ‘우리가 바로 한국문화유산 홍보대사’ 를 구축했다.

 

직지 홍보대사 사이트는 전국 초・중・고등학생들과 해외 한국학교의 한인 청소년들을 글로벌 직지 홍보 대사로 양성하기 위한 것이다.

 

사이트에서는 반크가 전 세계에 직지를 세계에 알리는 활동을 처음 시작한 2008년부터 2019년 현재까지 지난 11년 동안 세계 곳곳에 직지를 알리며, 특히 구텐베르크 성서가 현존하는 세계 최고의 금속활자본으로 잘못 서술된 내용을 바로잡는 비법과 직지를 세계 교과서에 등재시킨 홍보 비결을 생생히 소개하고 있다.

 

반크는 2008년부터 한국의 청소년, 청년들을 글로벌 한국문화유산 홍보대사로 양성하고 있다. 반크의 한국홍보대사들은 2018년 세계 교과서와 백과사전, 세계사책을 발행하는 영국의 유명 출판사인 돌링 킨더슬리(DorlingKindersley, DK)에 직지를 등재시키키는 등 전 세계 교과서, 박물관, 도서관, 백과사전, 교육사이트에 '직지' 를 등재시키는 성과를 이루었다.

 

이 사이트는 반크가 전세계에 직지를 홍보한 모든 방법과 동영상 교육 콘텐츠, 그리고 반크 회원들이 전세계 외국인들을 대상으로 일대일로 직지를 홍보한 실천적인 글로벌 직지 홍보 과정이 체계적으로 소개되어 있다. 또한 모바일로도 쉽게 접속이 가능하도록 설계되었다.

 

반크는 평범한 한국의 모든 청소년, 청년, 나아가 전세계 한인동포 누구나 이 사이트를 통해 최고의 직지 홍보대사로 변화될수 있도록 8개의 메뉴로 이 사이트를 구성했다. 세부 내용은 ▲ 우리의 꿈 직지 ▲ 우리 문화 보물 직지 ▲ 세계 역사가 된 직지 ▲ 외국 교과서에 직지 바로 알리기 ▲ 직지 세계인에게 알리기 ▲ 역사를 바꾼 직지 청년 ▲ 직지의 가치 ▲ 청주고인쇄박물관과 반크 등이다

 

특히 ▲ 역사를 바꾼 직지 청년에서는 반크에서 직지 홍보대사로 활동한 청소년과 청년들이 직접 공개하는 직지 홍보비결을 통해 대한민국 청소년, 청년, 한인 청소년들이 의지와 열정이 있으면 누구나 직지 홍보대사가 될수 있음을 알려주고 있다. ▲ 세계 역사가 된 직지는 반크를 통해 직지를 등재시킨 외국 교과서, 도서관, 백과사전의 사례를 보여준다.

 

반크는 이 사이트가 초·중·고교에서 학교 현장에서 직지 교육 교재로 사용할 수 있도록 전국 시·도교육청 교사 연수를 통해 홍보 및 보급할 계획이며 특히 중1학년 자유학기제에 참여하는 50만명의 청소년들이 이 사이트를 통해 누구나 청소년 직지 홍보대사로 활동할수 있기를 기대하고 있다.

 

반크 박기태 단장은 “이 사이트를 통해 11년동안 묵묵히 국제사회에 직지를 알린 반크 직지 홍보대사들의 노력을 거름삼아 대한민국 모든 청소년들과 청년들이 직지 홍보대사가 되어 21세기 대한민국이 문화대국으로 변화되길 바란다”고 기대했다.

 

 

한국문화유산홍보대사 사이트.jpg

 

 

 

* 우리가 바로 한국문화유산 홍보대사

 

http://jikji.prkorea.com

 

 

 

글로벌웹진 NEWSROH www.newsroh.com

 

 

<꼬리뉴스>

 

반크, 프랑스에 ‘직지’알리기 프로젝트 (2019.7.14.)

프랑스청년 클라라 앞장

 

http://www.newsroh.com/bbs/board.php?bo_table=cpkt&wr_id=82

 

  • |
  1. 한국문화유산홍보대사 직지.jpg (File Size:33.8KB/Download:6)
  2. 한국문화유산홍보대사 사이트.jpg (File Size:171.0KB/Download:5)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964 영국 광복절 1,400회 수요시위연대 전세계 열려 file 뉴스로_USA 19.08.20.
963 스페인 “스페인축구 日전범기 없애라” 서경덕 항의메일 file 뉴스로_USA 19.08.01.
962 영국 해외동포들 “세월호문건 파기책임자 처벌해야” file 뉴스로_USA 19.07.28.
» 프랑스 반크, 직지홍보대사 사이트 구축 file 뉴스로_USA 19.07.23.
960 영국 BBC, 버닝썬 마약 성범죄 실태 심층 취재 뉴스로_USA 19.07.11.
959 기타 스웨덴, 노르웨이에서 한국어 집중캠프 연다 file 뉴스로_USA 19.06.15.
958 기타 “남북미대화 재개 기대” 文대통령 핀란드 회견 file 뉴스로_USA 19.06.12.
957 프랑스 ‘佛여자월드컵 일본전범기 퇴치’ file 뉴스로_USA 19.06.08.
956 동유럽 “文대통령 헝가리 총리와 다뉴브참사 구조 논의” 러 통신 file 뉴스로_USA 19.06.06.
955 프랑스 알랭 드롱(83세) 최고 명예 팔므 도를 상 받아 눈물 쏟아 file 올리비에 19.05.21.
954 영국 해외서 울려퍼지는 ‘님을 위한 행진곡‘ file 뉴스로_USA 19.05.11.
953 영국 옥스퍼드등 유명 영어사전 한국사 왜곡 심각 file 뉴스로_USA 19.05.05.
952 프랑스 제18회 세계 한인 언론인대회, 고국서 네트워킹... 심포지엄 개최 프랑스존 19.04.25.
951 프랑스 낭트 한국의 봄 축제 프랑스존 19.04.25.
950 독일 4.27 평화손잡기 글로벌 참여 file 뉴스로_USA 19.04.24.
949 독일 해외서도 ‘세월호 특별수사단 설치’ 요구 file 뉴스로_USA 19.04.20.
948 프랑스 파리는 독립운동의 정신이 깃든 곳 프랑스존 19.04.18.
947 프랑스 파리 뉴욕도 4.27 평화 인간띠잇기 동참 file 뉴스로_USA 19.04.17.
946 프랑스 파리는 대한민국 임시정부의 출발점이었다 프랑스존 19.04.12.
945 프랑스 이젠, 파리 독립기념관 건립을 추진할 때 프랑스존 19.04.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