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gif
chron.com 화면 캡쳐


휴스턴 실종 한인, 변사체로 발견

id_type
실종 1주일만에 시신으로…타살 가능성 배제 못해


휴스턴 시내 버팔로 바유에서 한인으로 추정되는 30대 남성의 시신이 발견됐다.
경찰 조사 결과 숨진 남성은 리처드 롱 김 씨. 올해 나이 31세다. 김 씨는 지난해 12월 27일 실종신고가 접수된 상태였다.

텍사스 에쿠서치(EquuSearch) 실종자 보고서에 따르면 실종 당일 김 씨는 시내 사무실 인근에서 점심식사를 한 후 신용카드 결제를 했던 것으로 드러났다.

마지막 행적은 전화 문자다. 미 법무연구소의 실종자 정보에는 그가 실종된 날 오후 5시 17분 아내에게 문자 메시지를 남긴 것으로 나타났다.

시신이 발견된 건 그로부터 일주일 후. 지난 3일 오전 10시경 휴스턴 다운타운 북쪽 지역 버팔로 습지에 떠있는 그의 시신을 보행자가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해리스 카운티 법의학 연구소는 현재 김 씨의 사망원인을 조사중이다. 휴스턴 경찰은 범죄에 의한 타살 가능성을 열어놓고 수사하고 있다.

김씨는 이날 사무실이 있는 휴스턴 1300 메인스트릿 인근에서 목격된 뒤 행방을 찾지 못해 가족들이 경찰에 실종 신고를 한 것으로 알려졌다.
 

최윤주 기자 choi@koreatimestx.com


Copyright ⓒ 텍사스 한국일보 http://koreatimestx.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1. 1.gif (File Size:194.6KB/Download:6)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 미국 휴스턴 실종 한인, 변사체로 발견 file i뉴스넷 20.01.10.
4864 미국 올 하반기부터 여권에 출생지 표기 가능 file i뉴스넷 20.01.10.
4863 미국 19세 남자, DART 기차에 치여 사망 i뉴스넷 20.01.10.
4862 미국 텍사스 복권, 500만달러까지 지역센터에서 수령 가능 i뉴스넷 20.01.10.
4861 미국 2020 달라스 한인회 슬로건 “새로운 시작” file i뉴스넷 20.01.10.
4860 미국 달라스 한인회, 사업예산 54만달러 책정 file i뉴스넷 20.01.10.
4859 미국 민주평통 유석찬 회장, ‘국민훈장 목련장’ 수상 file i뉴스넷 20.01.10.
4858 미국 간호사협회, 간호인재 양성에 가교역할 file i뉴스넷 20.01.10.
4857 미국 코펠 ISD 5학년생, 독감으로 사망 file i뉴스넷 20.01.10.
4856 캐나다 2020년 첫 연방EE 초청자 3400명 밴쿠버중앙일.. 20.01.10.
4855 캐나다 호주 산불 진압 위해 캐나다 인력 추가 파견 밴쿠버중앙일.. 20.01.10.
4854 캐나다 노스밴, 캐나다 최다 인구유입 도시로 기록 밴쿠버중앙일.. 20.01.10.
4853 캐나다 캐나다군 이라크내 작전 전면 중단 밴쿠버중앙일.. 20.01.10.
4852 캐나다 유가상승 바람 탄 캐나다. 2020년 경제전망 밴쿠버중앙일.. 20.01.09.
4851 캐나다 경기도교사 캐나다 역량강화 연수 밴쿠버중앙일.. 20.01.09.
4850 캐나다 캐나다 학생비자연장 만료 30일전에 하면 유리 밴쿠버중앙일.. 20.01.09.
4849 캐나다 2020년 총격 사건 이번에는 버나비다! 밴쿠버중앙일.. 20.01.08.
4848 캐나다 개학 동시 대학들 성범죄 예방 캠페인 밴쿠버중앙일.. 20.01.08.
4847 캐나다 써리 범죄 예방은 시민의 적극적 참여로 밴쿠버중앙일.. 20.01.08.
4846 캐나다 피스아치 국경서 이란계 여행객들 단체로 발 묶여 밴쿠버중앙일.. 20.01.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