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00-758783364_Q1NTUpiz_59d26f4c20e9893e

2015-2020년 1월과 5월 사이 주간 사망자 추이 그래프

 

코로나19 사망 포함해도 너무 많아

치료 지연 등과 같은 이유가 작용

 

코로나19로 인한 직접 사망자를 감안 하더라도 예년과 다른게 코로나19 대유행 기간 중에 BC주 등 많은 주의 사망자 수가 크게 증가했다.

 

연방통계청은 2019년 1월부터 올 5월까지 사망 통계 통해 BC주에서 3월 중순 이후 6주간 사망자 수가 386명으로 지난 5년 간 같은 기간 동안 사망자 수보다 크게 많았다고 발표했다. 사실 BC주의 코로나19로 인한 사망자 수는 23일 현재 총 190명이다.

 

연방통계청은 코로나19 대유행 기간 중에 바이러스 자체에 의한 사망자 수도 증가했지만, 치료 지체를 포함한 간접적인 이유로 예년보다 사망자가 증가했다고 해석했다.

 

 

이를 밝히기 위해 연방통계청은 이전의 같은 기간과 비교해 일정 시점의 사망자 수가 코로나19로 인한 사망자 수보다 얼마나 크게 증가했는지를 비교해 보았다.

 

이를 통해 예년의 4월과 5월 사망자 수와 코로나19로 인한 사망자 수를 합한 수보다 더 많은 사망자가 발생한 주들로 BC주, 알버타주, 온타리오주, 그리고 퀘벡주를 꼽았다.

 

이들 주에서는 세계보건기구(WHO)가 대유행을 선언한 3월 11일 이후 정상 범위 이상의 사망자가 나타났고, 주로 85세 이상 노령층에 집중됐다.

 

BC주는 해당 기간인 6주 동안 99명이 코로나19로 사망을 했는데, 이 기간 중 사망자 총 수는 99명을 감안하더라도 비정상적으로 사망자가 증가했다는 뜻이다. 그러나 5월 들어서부터는 코로나19로 인한 사망자 수가 감소하는 동시에 전체 사망자 수도 예년과 같은 수준으로 낮아지는 모습을 보였다.

 

밴쿠버 중앙일보 표영태 기자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5598 캐나다 해외문화홍보원 제12기 대한민국 바로알림단 모집 밴쿠버중앙일.. 20.08.01.
5597 캐나다 알래스카 저주에 빠진 캐나다 서부 주들 밴쿠버중앙일.. 20.08.01.
5596 캐나다 BC주 정부 2040년까지 100% 전기차 판매 구체화 밴쿠버중앙일.. 20.08.01.
5595 캐나다 전국 노동자 평균 주급 여전히 상승세 밴쿠버중앙일.. 20.07.31.
5594 캐나다 코로나19 대유행 속 주택가격 지수 상승 밴쿠버중앙일.. 20.07.31.
5593 캐나다 버나비 사우스 지역 차 안에서 사체 발견 밴쿠버중앙일.. 20.07.31.
5592 캐나다 한인이민자 위한 밴쿠버문화가이드 에세이 북 'Everyday Vancouver' 밴쿠버중앙일.. 20.07.30.
5591 캐나다 캐나다인 한국과 일본 중 어느 나라를 좋아할까? 밴쿠버중앙일.. 20.07.30.
5590 캐나다 한국 온라인 여권 재발급신청 서비스 시범 시행 밴쿠버중앙일.. 20.07.30.
5589 캐나다 아보츠포드 블루베리 포장 노동자 15명 집단 감염 밴쿠버중앙일.. 20.07.29.
5588 캐나다 박스오피스 1위 '반도' 8월 7일 캐나다 대개봉 밴쿠버중앙일.. 20.07.29.
5587 캐나다 화이트 파인 비치 노스지역 수영 금지 밴쿠버중앙일.. 20.07.29.
5586 캐나다 트뤼도 총리, 호건 수상 한국전참전용사의 날 성명 밴쿠버중앙일.. 20.07.28.
5585 캐나다 남의 싸움 말리려다 사람 죽일 뻔 밴쿠버중앙일.. 20.07.28.
» 캐나다 BC주 3월 중순부터 비정상 사망자 증가 밴쿠버중앙일.. 20.07.28.
5583 캐나다 캘거리, 에드먼튼, 실내및 트랜짓에서 마스크 착용 의무화 - 8월부터 시행, 벌금 개인 100불 사업체 200불 file CN드림 20.07.27.
5582 캐나다 산사태, 설상차량 전복사고 원인에서 배제 - RCMP, “사고원인 조사에 수 개월 걸릴 듯” CN드림 20.07.27.
5581 캐나다 내달부터 캘거리·에드먼튼시 마스크 착용 의무화 밴쿠버중앙일.. 20.07.25.
5580 캐나다 4월과 5월 영주권 비자 취득자 전년대비 75% 급감 밴쿠버중앙일.. 20.07.25.
5579 캐나다 캐나다 방문 한국인 작년보다 64.9% 감소 밴쿠버중앙일.. 20.07.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