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제 기대치보다 훨씬 낮아,  전기 사용량 절반으로 줄여보았자 절감되는 비용은 한달에 고작 15불

 

한 가정의 8월 11일 Enmax 청구서를 기준으로 전체 비용중 실제 우리가 쓰는 전기와 물값의 비용은 얼마인지 편집부에서 꼼꼼히 살펴보았다.  

 

결론, 절약해서 써도 실제 전체 비용은 크게 줄어들지 않는다.  반대로 더 써도 내는돈은 크지 않다는 뜻이다.  

예를들어 한달에 250불을 내는 가정의 경우 물과 전기를 20% 줄여쓴다고 해서 250불의 20%인 50불이 절감되는게 절대 아니라는 뜻이다. 

 

첨부된 상세 내역을 보면서 설명해보자면

어느 가정 기준으로 한달에 270불을 냈는데 그중 전기값은 GST포함해 96.37불이다.

그런데 하단에 내역에서 보면 알수 있듯이 실제 내가 쓴 전기료는 불과 29불에 불과하고 (270불의 11%)  나머지 63불은 각종 수수료와 세금들이다.

결국 내가 전기 사용량을 절반으로 줄인다고 해서 270불의 비용이 절반이 되는게 아니라 29불의 절반인 14.50불만 절감된다는 뜻이다. 

 

상수도 비용은 59불인데 실제 사용한 비용은 43불, 하수도는 상수도 비용의 90%로 산정해 계산되고 하수도 비용은 41불이 청구되어  도합 84불이고 전체 비용의 31%이다. 물도 절반으로 절약해 보았자 한달에 절약되는 돈은 42불에 불과하다.  

 

실제 우리가 쓰는 전기와 상수도값은 전체 270불 비용의 27%인 72불에 불과하고 나머지는 다 세금이나 각종 수수료라고 보면 되는데 세금과 수수료의 명목이 상당히 많다. 

 

집 한채 소유하면 재산세도 년간 약 5천불 정도 내야하고 이런 저런 명목으로 유틸리티에서 내야하는 세금과 수료들이 년간 2천5백불 정도에 정도에 달하는 셈이다.  (Enmax 외에도 난방에 필요한 개스를 쓰는데 Atco Gas에서도 청구서를 받으니 여기에 포함된 수수료와 세금도 고려해야 한다) 

평소 급여를 받으면서 내는 소득세 외에도 집으로 인해 나가는 눈에 잘 보이지 않는 세금과 공과금들이 년간 7500불에 달하는 셈이다.  (편집부)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5738 캐나다 강경화 장관, 샴페인 장관에 다자 차원 공조 논의 밴쿠버중앙일.. 20.09.12.
5737 캐나다 써리 센트럴역 인근 흉기 난동 밴쿠버중앙일.. 20.09.12.
5736 캐나다 확진자 연일 쏟아져 나오는 밴쿠버 유흥주점들 밴쿠버중앙일.. 20.09.12.
5735 캐나다 오타와 수도권 최초, 칼튼대학교 한국어전공과정 설치 밴쿠버중앙일.. 20.09.11.
5734 캐나다 ‘여행 갔다 돌아오니 온 집안이 쓰레기통’ 밴쿠버중앙일.. 20.09.11.
5733 캐나다 페리서 차 안에 더는 머무를 수 없어 밴쿠버중앙일.. 20.09.11.
» 캐나다 우리가 내는 전기+물값의 실체 - 전기절약 물 절약하면 공과금이 얼마나 낮아질까? CN드림 20.09.10.
5731 캐나다 북미에서 처음으로 인디언 보호구역에 처음 문을 연 코스코 COST-CO file CN드림 20.09.10.
5730 캐나다 75세 캐나다 할머니, 3500M 템플 산 등반 성공 - 굶는 학생들 위한 급식 프로그램 위해 20만불 기금 모아 CN드림 20.09.10.
5729 캐나다 케네디언 록키 대표적인 관광타운 밴프, 해외여행 규제로 타격 커 - 호텔 업계, 투숙률 반토막 CN드림 20.09.10.
5728 캐나다 캐나다 앨버타주 종교시설 코로나 집단 감염 file CN드림 20.09.10.
5727 캐나다 메트로밴쿠버 공기 주의보 발령 밴쿠버중앙일.. 20.09.10.
5726 캐나다 BC주 다시 나이트클럽 등 영업중지 행정명령 밴쿠버중앙일.. 20.09.10.
5725 캐나다 BC, 9월 연휴기간 코로나19 확진자 무더기로 쏟아져 밴쿠버중앙일.. 20.09.10.
5724 캐나다 ‘나아도 나은 것이 아니다’ 밴쿠버중앙일.. 20.09.09.
5723 캐나다 왜 하필 버나비에서 내려 칼부림을? 밴쿠버중앙일.. 20.09.09.
5722 캐나다 Airbnb 한 세입자 집주인 고소에 법원 각하 밴쿠버중앙일.. 20.09.09.
5721 캐나다 올해는 독감 예방주사 꼭 맞아야 밴쿠버중앙일.. 20.09.05.
5720 캐나다 연방 외국인 입국 금지 9월 말까지 연장 밴쿠버중앙일.. 20.09.05.
5719 캐나다 CRA, "CERB 지급 이번 주말까지 입금 예정" 밴쿠버중앙일.. 20.09.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