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도서상 1).jpg

올해 ‘Australian Book Industry Awards’(ABIA)의 최고 주인공이 된 작가 제시카 타운센드(Jessica Townsend)씨. 올해 33세인 그녀는 10세 전후(대략 7-13세) 어린이 대상 소설 <Nevermoor: The Trials of Morrigan Crow>로 ‘Gold ABIA for Book of the Year’을 비롯해 3개 부문을 수상했다.

 

New Writer of the Year-Year for Younger Readers 동시에

 

호주 작가 및 출판인들의 최대 잔치인 2018 호주 출판산업상(Australian Book Industry Awards. ABIA)에서 올해 최고 주인공으로 33세의 신진 작가 제시카 타운센드(Jessica Townsend)가 선정됐다.

지난주 목요일(3일) 시드니 International Convention Centre에서 열린 올해 ABIA 시상식에서 타운센드는 데뷔작인 <Nevermoor: The Trials of Morrigan Crow>로 ABIA 최고 영광인 ‘Gold ABIA for Book of the Year’뿐 아니라 ‘The Matt Richell Award for New Writer of the Year’ 및 7-13세의 어린이용 도서를 대상으로 하는 ‘Book of the Year for Younger Children’을 동시에 거머쥐었다.

특히 그녀는 지난 3월 ‘Australian Independent Booksellers Awards’(Indie Book Awards) 수상에 이어 첫 소설로 연이어 최고 영광을 차지한 주인공이 됐다.

타운센드는 ‘Indie Book Awards’ 수상 이후, 지난 달 ABC 방송과의 인터뷰에서 “마치 꿈속에서 살고 있는 것 같은 느낌이 든다. 정말 이상한 한 해를 보내고 있다”는 말로 자신의 벅찬 심경을 밝힌 바 있다.

<Nevermoor: The Trials of Morrigan Crow>(Hachette Australia 출판)는 타운센드가 10년에 걸쳐 완성한 것으로, ‘Eventide’에서 죽을 것이라는 저주 속에서 자란 한 소녀가 한 낯선 이에게 이끌려 ‘Nevermoor’라고 불리는 마법의 세계로 들어가면서 자신의 운명에서 빠져나올 새로운 기회를 얻게 된다는 줄거리이다. 작가에 따르면 이 책은 10세 전후(대략 7-13세) 어린이 독자를 위해 9권의 시리즈로 구상됐다.

퀸즐랜드 선샤인코스트(Sunshine Coast)에서 자란 타운센드는 4살 때부터 언니를 따라 독서에 빠져들었다. 책읽기에 몰입해 지내던 어린 시절의 자신에 대해 타운센드는 “집에서건 학교에 가는 차 안에서건, 심지어 차에서 내려 길을 걸을 때조차도 책에 코를 박고 다녀 늘 엄마의 걱정을 더하게 만든 아이였다”고 회상했다.

호주 출판산업상(ABIA)은 250명 이상의 출판 관계자로 구성된 아카데미에서 선정하며 선정 작가에 대한 상금은 없지만 수상자의 도서 판매에는 큰 영향을 미치며 독자들에게도 작가로서의 이름을 확고하게 인식시키는 계기가 된다.

출판회사인 ‘Hachette Australia’ 또한 올해 ABIA에서 좋은 결실을 맺었다는 평가이다. 이 회사에서 출간한 호주의 유명 소설가 마이클 로보텀(Michael Robotham)의 심리 스릴러 <The Secrets She Keeps>가 ‘General Fiction Book of the Year’를, 멜번 거주 작가 사라 슈미츠(Sarah Schmidt)의 <See What I Have Done>이 ‘Literary Fiction of the Year’를 차지했다. 슈미츠의 이 작품 또한 그녀의 데뷔작이다.

논픽션 부문 상은 사라 크란스노스타인(Sarah Krasnostein)의 애정 어린 회고록 <Trauma Cleaner: One Woman's Extraordinary Life in Death, Decay & Disaster>(Text Publishing 사 출간)에게 돌아갔다.

 

종합(도서상 2).jpg

출판회사 ‘Hachette Australia’가 출간한 타운센드의 어린이 소설 <Nevermoor: The Trials of Morrigan Crow>. 타운센드씨가 10년에 걸쳐 완성한 작품이다.

 

■ 2018 ABIA 수상작 리스트

-Gold ABIA for Book of the Year : <Nevermoor: The Trials of Morrigan Crow> / Jessica Townsend(Hachette Australia 출간)

-Biography Book of the Year : <Working Class Man> / Jimmy Barnes(Harper Collins 출간)

-General Fiction Book of the Year : <The Secrets She Keeps> / Michael Robotham(Hachette Australia 출간)

-General Non-fiction Book of the Year : <The Trauma Cleaner: One Woman's Extraordinary Life in Death, Decay & Disaster> / Sarah Krasnostein(Text Publishing 출간)

-Literary Fiction Book of the Year : <See What I Have Done> / Sarah Schmidt(Hachette Australia 출간)

-Illustrated Book of the Year : <Maggie's Recipe for Life> / Maggie Beer, Ralph Martins(Simon & Schuster Australia 출간)

-International Book of the Year : <Good Night Stories for Rebel Girls> / Elena Favilli, Francesca Cavallo(Penguin Random House Australia 출간)

-Small Publishers' Adult Book of the Year : <The Australian Bird Guide> / Peter Menkhorst, Danny Rogers, Rohan Clarke, Jeff Davies, Peter Marsack, Kim Franklin(CSIRO 출간)

-Small Publishers' Children's Book of the Year : <It's OK to Feel the Way You Do> / Josh Langley(Big Sky 출간)

-The Matt Richell Award for New Writer of the Year : <Nevermoor, Jessica Townsend>(Hachette Australia)

-Book of the Year for Older Children(ages 13+) : <Begin, End, Begin: A #LoveOzYA Anthology> / Amie Kaufman, Melissa Keil, Will Kostakis, Ellie Marney, Jaclyn Moriarty, Michael Pryor, Alice Pung, Gabrielle Tozer, Lili Wilkinson, Danielle Binks(Harper Collins 출간)

-Book of the Year for Younger Children(ages 7-13) : <Nevermoor, Jessica Townsend>(Hachette Australia)

-Children's Picture Book of the Year(ages 0-6) : <No One Likes a Fart> / Zoe Foster Blake(Penguin Random House Australia 출간)

-Audiobook of the Year : <The 91-Storey Treehouse> / 저자 및 일러스트 Andy Griffiths & Terry Denton. 나레이션 Stig Wemyss(Bolinda Publishing Pty Ltd 출간)

-The Lloyd O'Neill Award for Services to the Australian Book Industry : Suzy Wilson

-The Pixie O'Harris Award for Outstanding Commitment to Children's Literature : Jane Covernton

-Publisher of the Year : Harper Collins Publishers

-Small Publisher of the Year : Thames & Hudson Australia

-National Retailer : Dymocks

-Independent Retailer : Readings

-Rising Star of the Year : Shalini Kunahlan(Text Publishing 사의 마케팅 매니저)

 

김지환 기자 jhkim@koreanherald.com.au

 

  • |
  1. 종합(도서상 1).jpg (File Size:42.4KB/Download:14)
  2. 종합(도서상 2).jpg (File Size:77.2KB/Download:14)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3069 호주 평균소득 증가한 직업 분야, 하락한 일자리는 어디? file 호주한국신문 18.05.24.
3068 호주 “지방 정착 이민자들, 커뮤니티 활성화에 기여한다” file 호주한국신문 18.05.24.
3067 호주 “차우 착 윙, 전 유엔 사무총장에게도 뇌물 제공했다” file 호주한국신문 18.05.24.
3066 호주 올 1분기 시드니 지역 중간 주택 가격 다소 하락 file 호주한국신문 18.05.24.
3065 호주 “도시 빌딩의 옥상정원, 홍수 피해 줄이고 냉방비용 절약” file 호주한국신문 18.05.24.
3064 호주 NSW 주 일부 해안 지역 주택 가격, 상승세 이어져 file 호주한국신문 18.05.24.
3063 호주 NSW 주립 도서관, ‘2018 세계보도사진전’ 마련 file 호주한국신문 18.05.24.
3062 호주 늘어나는 시드니 홈리스, 호주 전체 증가 비율의 2배 이상 file 호주한국신문 18.05.24.
3061 호주 시드니 주말 경매- 시장 둔화 속, 일부 지역 경매 ‘활기’ file 호주한국신문 18.05.24.
3060 뉴질랜드 탯줄 자르기 전 60초만 기다려도, 많은 조산아들 목숨 건져 NZ코리아포.. 18.05.22.
3059 뉴질랜드 아시아 동성 연애자들, 뉴질랜드를 도피처로 찾아와... NZ코리아포.. 18.05.22.
3058 뉴질랜드 두 개 시중 은행, 크레딧 카드 도용사고 및 거래 착오 신고 증가 NZ코리아포.. 18.05.22.
3057 뉴질랜드 뉴질랜드 지리적 상황, 강대국 군사적 강제점령 가능성 거의 없어 NZ코리아포.. 18.05.21.
3056 뉴질랜드 '차세대 P' 합성 마약, 뉴질랜드에서도 등장 경고 NZ코리아포.. 18.05.21.
3055 뉴질랜드 기온 내려가면서 밤에 도움 청하는 노숙자 급증 NZ코리아포.. 18.05.19.
3054 뉴질랜드 교내에서 대마초 피우는 영상 소셜미디어에 올린 남학생들 NZ코리아포.. 18.05.19.
3053 호주 힐송 한국어 통역서비스, 영어강좌 운영- 율디스 김, 안젤라김, 바이올렛 이 톱뉴스 18.05.18.
3052 호주 호주정부 “지방 정착 이민자, 지방에 상주하라”…비자 규정 개정 추진 톱뉴스 18.05.18.
3051 호주 QLD 인구 500만 돌파…예상보다 4년 앞당겨져 톱뉴스 18.05.18.
3050 호주 호주 1분기 임금 전년 4분기 대비 0.5% 상승 톱뉴스 18.05.18.
3049 호주 2018 NAPLAN...응시생 20% 온라인 테스트, 찬반 공방은 진행형 톱뉴스 18.05.18.
3048 호주 소득세 인하 예산안, 턴불 정부 지지율 하락으로 file 호주한국신문 18.05.17.
3047 호주 한 겨울에도 열기는 이어진다... Australia's best winter festivals file 호주한국신문 18.05.17.
3046 호주 호주 젊은 수학자, 런던 왕립학회 최연소 회원에 file 호주한국신문 18.05.17.
3045 호주 “정부, 또 다른 ‘글로벌 금융위기’ 대비가 없다” 경고 나와 file 호주한국신문 18.05.17.
3044 호주 올해 아치볼드 상, ‘이베트 코퍼스미스 셀프 초상화’ 수상 file 호주한국신문 18.05.17.
3043 호주 연방 법원, 물티슈 허위광고 ‘White King’ 사에 벌금 70만 달러 file 호주한국신문 18.05.17.
3042 호주 시드니 주말 경매- 일부 경매 매물에 예비구매자 열기 고조 file 호주한국신문 18.05.17.
3041 뉴질랜드 펭귄 번식철 돌아와, 보호단체들 “개에게 반드시 목줄 채우도록 당부” NZ코리아포.. 18.05.16.
3040 뉴질랜드 천연 섬유 사용, 변화를 꾀하는 뉴질랜드 기업 메리노 NZ코리아포.. 18.05.16.
3039 뉴질랜드 주택 구입 어려움 해소, 공동 소유 개념 주택 소유 제도 검토 중 NZ코리아포.. 18.05.16.
3038 뉴질랜드 데본 포트 해군 기지 이전 소식, 부동산개발업자 군침 흘려 NZ코리아포.. 18.05.15.
3037 뉴질랜드 안면 인식 기술, 좀도둑 잡으려다 무고한 고객을... NZ코리아포.. 18.05.15.
3036 뉴질랜드 젖소 두들겨 팬 농부, 5년간 동물 소유 금지와 가택구류형 받아 NZ코리아포.. 18.05.14.
3035 뉴질랜드 부모가 담배를 피우는 가정, 아이들 니코틴 수치도 높아 NZ코리아포.. 18.05.14.
3034 뉴질랜드 NZ인구 33%인 오클랜드, 뉴질랜드 경제 40% 이상 차지 NZ코리아포.. 18.05.14.
3033 호주 2024년 대거 일자리 창출 직종은, 간호사 교사 농부 톱뉴스 18.05.11.
3032 호주 2018 연방예산안의 “승자와 패자” 톱뉴스 18.05.11.
3031 호주 [2018 연방예산안] 소득세 인하 혜택 대상 계층은? 톱뉴스 18.05.11.
3030 호주 Federal Budget 2018- 기본 방향은 file 호주한국신문 18.05.10.
3029 호주 Federal Budget 2018- winners and loosers file 호주한국신문 18.05.10.
3028 호주 아시아 지역에서의 호주 ‘파워’, 2030년경 크게 줄어들 듯 file 호주한국신문 18.05.10.
3027 호주 작가 겸 코미디언이 본 10 most Australian values... file 호주한국신문 18.05.10.
3026 호주 베레지클리안 주 총리, “이민자 수 적절한 수준이다” file 호주한국신문 18.05.10.
3025 호주 NSW 주, 신기술 이용해 운전 중 휴대전화 사용 단속 file 호주한국신문 18.05.10.
» 호주 작가 제시카 타운센드, 첫 소설로 2018 ABIA 수상 file 호주한국신문 18.05.10.
3023 호주 올해 아치볼드 ‘패킹룸 상’, ‘지미 반스의 초상’ 수상 file 호주한국신문 18.05.10.
3022 호주 시드니-멜번 부동산 가격, 4%가량 하락 전망 file 호주한국신문 18.05.10.
3021 호주 파라마타 카운슬, 필립 스트리트를 ‘Smart Street’로 file 호주한국신문 18.05.10.
3020 호주 올해 ‘캠시음식축제’에 ‘The Voice’ 출신 스타들 출연 file 호주한국신문 18.05.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