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자카드 ‘상반기 디지털 결제 10% 증가’

 

7.png

(사진=scmp)

 

코비드19 여파로 바이러스 감염에 대한 두려움에 홍콩 소비자들이 온라인 쇼핑과 홈쇼핑을 더 늘면서 ‘현금 없는 사회’를 가속화하고 있다.

 

글로벌 신용카드 브랜드 비자카드 홍콩 본부에 따르면, 올해 상반기 동안 발생한 디지털 결제 비중은 70%로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의 60%보다 10% 포인트 증가한 것이다.

 

홍콩 3대 생명보험사인 BOC 라이프(BOC Life)도 보험 상품 온라인 판매량이 전년 대비 60% 증가했다고 밝혔다.

 

마아이크 스타인바흐(Maaike Steinebach) 홍콩·마카오 비자 본부 총괄책임자는 “소비자들이 현금에서 디지털 결제로 이동했다. 코비드19가 소비자들의 결제 패턴을 바꿔놓았다”며 “전 세계 2,500만 명 이상을 감염시킨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을 우려한 홍콩 시민들이 현금을 만지기를 꺼리면서 ‘현금이 왕(cash is king)’이라는 사회적 선호를 바꿔버린 것이다. 이러한 추세는 당분간 지속될 것이다”고 말했다.

 

비자카드가 홍콩 소비자를 대상으로 실시한 설문조사에 따르면, 3명 중 1명이 코비드19 확산 이후 온라인 쇼핑이 더 늘어났다고 답변해 이러한 소비 추세가 디지털 결제로의 전환을 촉진한다는 점을 시사하고 있다.

 

지난 7월, 비자카드가 아시아 태평양 지역의 고객 약 6,800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설문조사에서 홍콩 시민 64%가 모바일 앱을 이용한 전자결제 방식을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 디지털 결제 방식은 현금과 실물 신용카드 필요 없이 스마트폰 앱을 이용해 휴대폰을 카드결제단말기에 갖다 대기만 하면 결제가 된다.

 

마아이크 스타인바흐 총괄책임자는 “탭투폰(tap-to-phone) 결제방식은 소상인에게는 비용 효율적인 동시에 소비자들에게는 편리함을 안겨주기 때문에 매우 유용하다. 특히 지금과 같은 전염병 대유행 기간에 사람들이 바이러스 감염 우려에 현금이나 신용카드를 만지는 것을 꺼린다”고 말했다.

 

코비드19 여파로 비접촉식 결제에 대한 소비자들의 요구가 늘어나면서 비자카드는 빠르고 안전하게 거래를 할 수 있는 탭투폰 비접촉식 결제 인프라를 구축해 소상인들에게 솔루션으로 제공하고 있다. 점주의 스마트폰을 결제단말기로 활용해 소비자의 앱을 이용해 스마트폰을 갖다 대거나 신용카드를 대기만 하면 결제된다.

 

한편 지난 4월, 홍콩 통화국이 올해 1분기 FPS 이용량이 급증했다고 전했다. 약 20개 은행 간의 빠른 이체가 가능한 FPS 거래량이 지난 3월 26만7천 건으로 집계되었으며 이는 불과 4개월 전인 2019년 12월보다 60% 증가했다. 1분기 동안 FPS 신규 가입자 수는 전분기 대기 30% 증가했다. FPS 등록 고객 수는 약 460만 명에 달한다.

 

ⓒ 위클리 홍콩(http://www.weeklyhk.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1. 7.png (File Size:632.1KB/Download:5)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1009 홍콩 해외 투자자, 홍콩 부동산 시장 ‘비관’ 전망 file 위클리홍콩 20.09.15.
1008 홍콩 홍콩 주간 요약 뉴스(2020년 9월 3주차) file 위클리홍콩 20.09.15.
1007 홍콩 “Covid-19에도 홍콩 투자자들 낙관론 우세” file 위클리홍콩 20.09.08.
» 홍콩 현금 선호하는 홍콩, ‘현금 없는 사회’ 가속화 file 위클리홍콩 20.09.08.
1005 홍콩 홍콩, 코백스 가입…Covid-19 백신 확보에 뛰어들어 file 위클리홍콩 20.09.08.
1004 홍콩 THE 세계 대학 순위, 홍콩 대학들 ‘엇갈린 성적표’ file 위클리홍콩 20.09.08.
1003 홍콩 홍콩 ‘글로벌 혁신 지수’ 2단계 올라 11위에 안착 file 위클리홍콩 20.09.08.
1002 홍콩 8월 부동산 거래, 4월 이후 최저 수준 file 위클리홍콩 20.09.08.
1001 홍콩 홍콩 주간 요약 뉴스(2020년 9월 2주차) file 위클리홍콩 20.09.08.
1000 홍콩 Covid-19 장기화로 스포츠 업계도 비상 file 위클리홍콩 20.09.01.
999 홍콩 지난 7월, 기상청 기록 시작 이래 가장 더워 file 위클리홍콩 20.09.01.
998 홍콩 국제학교, ESS 보조금 1.8억 홍콩달러 지급받아 file 위클리홍콩 20.09.01.
997 홍콩 홍콩 외국인 주재원, 2019년 실수령 급여 아시아에서 최고 file 위클리홍콩 20.09.01.
996 홍콩 미드랜드 홀딩스, 상반기 적자 기록…2016년 이후 최악의 성적 file 위클리홍콩 20.09.01.
995 홍콩 홍콩 기업 82%, Covid-19 이후에도 재택근무 실시 file 위클리홍콩 20.09.01.
994 홍콩 홍콩 주간 요약 뉴스(2020년 9월 1주차) file 위클리홍콩 20.09.01.
993 홍콩 바이러스 감염 우려에 헌혈자 발길 끊기자 ‘헌혈 동참 호소’ file 위클리홍콩 20.08.25.
992 홍콩 7월 실업률 6.1%, 상승세 꺾였지만 아직 안심 못 해 file 위클리홍콩 20.08.25.
991 홍콩 상업 부동산, 담보인정비율 40% → 50%로 확대 file 위클리홍콩 20.08.25.
990 홍콩 중소기업 42%, 정부 지원 없이 6개월 이상 생존 못 해 file 위클리홍콩 20.08.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