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일, 한인언론사들과 특별인터뷰

 

내년 10월 21일로 연방하원의원 총선이 잡혀 있는 가운데, 연방보수당의 앤드루 쉬어(Andrew Scheer) 당대표가 지난주 BC주를 찾아온 가운데 한인언론들만을 불러 특별기자회견을 가졌다.

 

이 자리에는 보수당 소속 연아 마틴 상원의원과 앨리스 웡 하원의원 등이 동석을 했다.

 

쉬어 대표는 인터뷰에 앞서 모두발언을 통해, "한인을 비롯해 많은 이민자들이 가족 부양과 보다 나은 자녀 교육 등을 위해 캐나다를 찾왔다 왔다"며, "그러나 에너지 개발 문제나 사회 안전문제에 있어 현 트뤼도 정부가 실패하고 있다"는 입장을 밝혔다.

 

보수당의 이민자에 대한 정책에 대해, 쉬어 대표는 "어떤 나라에서 왔던 어떤 언어를 가정에서 사용하던 이민자들이 캐나다 사회를 위대하게 만든다는 기본 개념은 변함이 없다"고 재확인했다.

 
마틴 상원의원도 "보수당 정부가 역사적으로 복합문화의 상징적인 일을 최초로 시행했다"고 부연했다. 웡 의원도 "보수당 정부에서 캐나다 사상 최초로 아시아 여성으로 장관을 맡았었다"고 강조했다. 이외에도 캐나다 최초 필리핀 상원의원도 보수당에서 나오는 등 친 이민적인 사례를 제시했다.

 

현재 미국 트럼프 행정부가 NAFTA 재협상에 보이는 태도에 대한 보수당의 입장에 대해, 쉬어 대표는 "당차원에서 캐나다 정부의 강력한 협상력을 보이기 위한 부분에 대해 동조한다"며, "그러나 미국이 멕시코와 NAFTA 주요 개정 합의하면서 캐나다와의 협상에서 우위를 차지하고, 또 캐나다에 미국의 직접투자도 줄어들게 됨으로써 생기는 경제적인 문제에 대해 캐나다도 고려해야 한다"는 입장을 보였다.

 

밴쿠버 한인사회를 비롯해 전국적으로 비 영어권 이민자들이 10년 전과 비교해 경제적으로 팍팍해진 이유에 대해 "연방정부가 제대로 이들의 해외자격 인정 등 주류 노동시장에 통합하도록 노력해야 하지만 다른 한편으로 규제가 풀리지 않아 도움이 되지 못했기 때문"이라고 해석했다. 또 쉬어 대표는 "현 연방정부가 소규모 비즈니스에 대해 제대로 세금 혜택을 주지 않고, 오히려 까다로운 비용 증명 등 오히려 세금부담을 늘렸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표영태 기자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3594 미국 캐나다, 홍콩, 호주, 스웨덴 주택시장 리스크 가장 심각 코리아위클리.. 18.09.27.
3593 미국 사실대로 말해야 건강 챙긴다 file 코리아위클리.. 18.09.26.
3592 캐나다 서울세계불꽃축제 2018’ 이번엔 캐나다 화답 밴쿠버중앙일.. 18.09.26.
3591 캐나다 캐나다 경제자유도 10점 만점에 7.98점 10위 밴쿠버중앙일.. 18.09.26.
3590 캐나다 렌트비 인상률 상한선 4.5%의 운명 10월 1일 판가름 밴쿠버중앙일.. 18.09.25.
3589 캐나다 밴쿠버 붉은 보름달 26일까지 관측 밴쿠버중앙일.. 18.09.25.
3588 캐나다 (VIFF2018 시리즈) 밴쿠버 한인 이민자 사회를 담은 '귀여운 여인' 밴쿠버중앙일.. 18.09.25.
3587 캐나다 로얄 앨버타 박물관, 오는 10월3일 새롭게 문 연다 CN드림 18.09.25.
3586 미국 래퍼 카니예 웨스트 한글등 11개언어 광고 눈길 file 뉴스로_USA 18.09.24.
3585 미국 뉴욕 중국계산후조리원 신생아들에 칼부림 뉴스로_USA 18.09.23.
3584 캐나다 밴쿠버 북미 대형공항 중 소비자 만족도 6위 밴쿠버중앙일.. 18.09.21.
3583 캐나다 연방 EE 이민 카테고리 연말까지 인원 축소하나? 밴쿠버중앙일.. 18.09.21.
3582 캐나다 10월 20일 지자체 선거 한인출마자들은 누구? 밴쿠버중앙일.. 18.09.18.
3581 캐나다 미 입국시 "마리화나 피웠나" 물으면? 밴쿠버중앙일.. 18.09.18.
3580 캐나다 BC주 8월 주택거래 전년 대비 26.4% 감소 밴쿠버중앙일.. 18.09.18.
3579 미국 중국계 존리우 뉴욕주상원 예비선거 승리 file 뉴스로_USA 18.09.15.
3578 미국 공화당 “민주당 광고 팩트 체크하자” 반격 file 뉴스앤포스트 18.09.15.
3577 캐나다 냉동 계육튀김제품 살모넬라균 오염 경보 밴쿠버중앙일.. 18.09.15.
» 캐나다 쉬어 당대표, "보수당 소수 민족 이민자들의 당" 밴쿠버중앙일.. 18.09.15.
3575 캐나다 험볼트 브롱코스 "다시 얼음판으로" 밴쿠버중앙일.. 18.09.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