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문화원).jpg

호주 어린이들로부터 최고의 사랑을 받는 밴드 '위글스'(Wiggles)와 함께 하는 한국문화 특병 영상 컨텐츠가 만들어졌다. 주시드니한국문화원이 제작한 이 동영상은 3ㅐ의 에피소드로 구성돼 위글스의 대표곡을 한국어로 부르고 또 한국의 전래동화를 영어로 들려주는 스토리 타임 등이 담겨 있다. 사진 : 한국문화원 제공

 

총 3개의 에피소드로 구성... 9일부터 문화원-'위글스' 유투브 채널서 공개

 

호주 어린이들로부터 최고의 사랑을 받는 밴드 ‘위글스’(The Wiggles)와 함께 하는 한국문화 특별 영상 콘텐츠가 제작됐다.

주시드니한국문화원(원장 김지희, 이하 ‘문화원’)은 주시드니한국문화원(원장 김지희, 이하 ‘문화원’)는 한-호 수교 60주년(2021년)을 기해 양국 어린이 세대의 상호 문화교류 활성화 차원에서 문화체육관광부(장관 황희) 및 한국국제문화교류진흥원(원장 정길화)과 협력으로 이 영상을 제작했다고 밝혔다.

문화원의 이번 영상은 총 3개의 에피소드로 구성되며, 9월 9일(목)부터 2주 간격으로 문화원과 ‘위글스’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순차적으로 공개된다. 영상에서는 ‘위글스’의 대표곡 ‘Twinkle, Twinkle, Little Star’ 및 ‘Rock-a-Bye Your Bear’에 맞춰 함께 춤추며 한국어 가사로 노래를 불러보고, 또 우리에게 잘 알려진 옛 전래동화를 ‘위글스’가 영어로 읽어주는 스토리 타임 시간도 들어 있다.

이와 함께 한국계 호주 가수 임다미(Dami Im)씨가 게스트로 출연하는 영상에서는 ‘위글스’ 30주년을 기념해 올해 발표된 신곡으로, 조화와 존중, 감사, 포용의 메시지를 전달하는 ‘We’re All Fruit Salad!’를 한국어 가사를 첨가해 함께 불러본다.

문화원은 이번 영상 공개와 함께 문화원 SNS를 통해 다채로운 경품 이벤트도 마련할 예정이다.

한편, ‘위글스’는 이번 영상 제작을 계기로 양국 어린이들을 위한 한국 문화 요소가 접목된 특별 컬러링 세트를 제작하여 배포하며, 본 영상과는 별도로 한국과 호주의 오랜 우정을 기리는 수교 기념 축하 메시지 영상을 전하기도 했다.

한-호간 공식 외교 관계는 1961년 10월 30일에 수립되었지만, 양국의 교류 역사는 더 오랜 시간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일제 강점기 시절, 이미 호주인 선교사 맥켄지 가족이 부산으로 건너가 아픈 환자들을 돌봤으며, 한국전쟁 당시 호주는 미국에 이어 두 번째로 참전을 결정, 약 17,000명 이상의 병력을 파견한 바 있다.

한-호 양국은 정치-안보-무역-인적 교류 분야에서 긴밀한 협력관계를 이어온 전통적 우방 국가로, 한국은 호주의 제4위 교역국으로 성장했으며 오늘날 17만 명의 동포가 호주에 거주하고 있다.

1991년 결성된 ‘위글스’는 미취학 아동을 위한 음악, 공연, 교육 콘텐츠를 통해 호주뿐 아니라 미국, 영국, 캐나다, 뉴질랜드 등 영어권 국가에서 활발히 활동 중인 4인조 어린이 밴드이다. ‘위글스’의 멤버 엠마 왓킨스(Emma Watkins)씨는 이번 프로젝트를 계기로 “호주와 한국의 수교 60주년을 함께 축하할 수 있어서 기쁘다”며 “문화적 포용성은 ‘위글스’를 대표하는 핵심 가치로, 이번 영상을 통해 호주와 전 세계의 어린이들이 아름다운 한국 문화에 대해 더 많이 알게 되기를 희망한다”라고 전했다.

김지희 문화원장은 “호주를 대표하는 아티스트 ‘위글스’와 협력을 통해 미래의 양국 관계를 발전시킬 차세대를 대상으로 한 문화 콘텐츠를 제작하게 되어 매우 뜻깊다”면서  “코로나19로 양국 간 이동이 자유롭지 못하지만, 이번 영상을 통해 호주와 한국의 어린이들이 가족과 함께 ‘위글스’ 노래를 부르며 양국간 오랜 우정을 기념하고, 상호 간 문화적, 정서적 유대감을 공고히 하는 시간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문화원은 ‘위글스’와 함께하는 한국 문화 특별 영상 외에도 내년 상반기까지 수교 60주년을 기념하는 다양한 문화 행사와 프로그램을 선보일 예정이며, 오는 10월에는 국립국악관현악단의 ‘삼삼오락(樂) 2’ 공연과 얼터너티브 팝 밴드 ‘이날치’의 특별 공연 영상이 문화원 SNS를 통해 공개할 예정이다.

한·호 수교 60주년 기념 ‘위글스’와 함께하는 한국 문화 특별 영상 및 수교 축하 메시지 영상, ‘위글스’ 컬러링 세트는 문화원 웹사이트(www.koreanculture.org.au/thewiggles)와 유튜브 채널(youtube.com/koreanculturalcentreau)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지환 기자 herald@koreanherald.com.au

 

  • |
  1. 종합(문화원).jpg (File Size:106.5KB/Download:3)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2965 호주 주시드니총영사관, 제20대 대통령 재외선거 신고신청 접수 개시 file 호주한국신문 21.10.07.
2964 호주 가언과 진언 사이- 6 file 호주한국신문 21.10.07.
2963 호주 다문화 국가에서의 인종혐오, 그에 대한 대응의 어려움은… file 호주한국신문 21.10.07.
2962 호주 시드니한국문화원, 전통음악 재해석한 ‘Travel of Korea’s Sound’ 마련 file 호주한국신문 21.09.30.
2961 호주 한글날 및 한호 수교 60주년 기념, ‘한글 손글씨’와 함께 file 호주한국신문 21.09.23.
2960 호주 가언과 진언 사이- 5 file 호주한국신문 21.09.23.
2959 호주 시드니한인회, “ ‘이웃과의 나눔’ 협조한 각계 인사들에게 감사한다” file 호주한국신문 21.09.23.
2958 호주 민주평통 아태지역회의, 첫 운영위원회 개최 file 호주한국신문 21.09.23.
2957 호주 시드니한국문화원, <The Calligrapher's Daughter>로 ‘9월 북클럽’ 개최 file 호주한국신문 21.09.16.
2956 호주 시드니문화원, ‘케이팝 커버댄스 페스티벌’ 호주 본선 계획 file 호주한국신문 21.09.16.
2955 호주 오지라퍼의 세상사 참견- 5 호주한국신문 21.09.16.
2954 호주 호주 한인 청년 포함된 신예 아이돌 ‘루미너스’ 돌풍 file 호주한국신문 21.09.16.
2953 뉴질랜드 제20기 민주평통뉴질랜드협의회 자문위원 69명 위촉 [1] 일요시사 21.09.16.
2952 뉴질랜드 제20대 대통령선거 재외선거관리위원회 설치 일요시사 21.09.16.
2951 뉴질랜드 9월 13일 오후 4시 뉴질랜드 정부 브리핑 일요시사 21.09.13.
2950 뉴질랜드 오클랜드 서부 뉴린의 린몰에 있는 카운트다운에서 테러 일요시사 21.09.13.
2949 뉴질랜드 오클랜드 4단계 유지, 노스랜드 3단계 하향 조정 일요시사 21.09.13.
» 호주 시드니 한국문화원, ‘위글스’와 함께 하는 특별 영상 콘텐츠 제작 file 호주한국신문 21.09.09.
2947 호주 동포단체 관계자들, 하반기 활동계획 밝혀 file 호주한국신문 21.09.09.
2946 호주 한인 청소년 정체성-리더십 함양 위한 민족캠프 교육 시작 file 호주한국신문 21.09.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