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경덕교수 유투브 인스타그램 등 SNS 확인

 

 

Newsroh=노창현기자 newsroh@gmail.com

 

 

아디다스 전범기-1.jpg

 

 

독일기업 아디다스는 전범기를 옹호하나?

 

FIFA 러시아 월드컵 공식 후원사인 아디다스의 인스타그램 및 트위터 등 SNS와 유투브의 홍보 영상에 일본 전범기(욱일기)가 등장해 큰 논란이 되고 있다 .

 

'Spain | Demand Greatness'라는 제목의 이번 영상은 아디다스 풋볼 유투브 채널과 아디다스 풋볼 인스타그램 및 트위터에 동시에 올라와 있으며 현재까지 총 1백만여회의 조회수를 기록하고 있다.

 

'전 세계 전범기 퇴치 캠페인'을 펼쳐온 성신여대 서경덕 교수는 3일 "FIFA의 인스타그램 계정 및 일본과 세네갈전에서의 전범기 응원의 등장으로 큰 논란이 되고 있는 가운데 FIFA 공식 후원사들의 홍보물을 조사해 봤다"고 밝혔다.

 

그는 "그 결과 아디다스의 홍보영상에서 전범기가 발견됐으며, 특히 지난 브라질 월드컵때 일본 대표팀 유니폼 역시 전범기를 형상화 한 디자인으로 큰 논란이 됐었는데 이번 월드컵때도 등장한 것은 매우 유감이다"고 지적했다.

 

이에 서 교수팀은 독일의 아디다스 본사에 이번 영상을 수정해 줄 것을 요청하는 메일을 현재 보낸 상황이다.

 

특히 서 교수는 "FIFA 및 대부분의 서양인들은 '욱일기'가 '나치기'와 같은 의미의 '전범기'인 사실을 잘 모른다. 그렇기에 전범기의 등장으로 비난만 할 것이 아니라 시간이 좀 걸린다 하더라도 꾸준히 알려주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또한 그는 "현재 가장 큰 문제는 이런 월드컵에서의 전범기 등장이 한국에서만 민간하게 반응한다는 등 여론을 호도(糊塗)하고 있는 일본 언론이다. 이런 일본 언론들의 잘못을 반박하는 '전범기 자료집'을 곧 만들어 전 세계 주요 언론에 배포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아디다스는 2014년 브라질 월드컵에서도 일본 대표팀의 유니폼을 전범기의 부챗살 무늬 형상으로 제작해 크게 물의를 빚은 바 있다.

 

 

아디다스 전범기-2.jpg

 

 

한편 서 교수팀은 러시아 월드컵 개막전 FIFA 공식 인스타그램에 등장한 전범기 응원사진을 바꾸는 등 세계적인 기관 및 글로벌 기업에서 사용된 전범기 디자인을 꾸준히 수정해 오고 있다.

 

 

글로벌웹진 NEWSROH www.newsroh.com

 

 

<꼬리뉴스>

 

“FIFA는 日전범기 응원 묵과말라” (2018.6.28.)

서경덕교수 FIFA와 32개팀에 협조서한

 

http://newsroh.com/bbs/board.php?bo_table=m0604&wr_id=7737

 

 

  • |
  1. 아디다스 전범기-1.jpg (File Size:90.7KB/Download:4)
  2. 아디다스 전범기-2.jpg (File Size:37.7KB/Download:4)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841 프랑스 수 천년된 아프리카 바오밥 나무들이 사라지고 있다 프랑스존 18.08.17.
840 프랑스 파리, 예향의 도시 전주의 매력에 흠뻑 취하다 프랑스존 18.08.17.
839 프랑스 프랑스인들의 가슴을 울린 아리랑 프랑스존 18.08.17.
838 프랑스 프랑스에서 한국을 알리는 숨은 주역들 프랑스존 18.08.17.
837 프랑스 2017 한불문화상 수상자들 프랑스존 18.08.17.
836 프랑스 바게트의 본고장 프랑스에 빵공장 짓는 파리바게트 프랑스존 18.08.17.
835 프랑스 김진향 교수 강연회 '행복한 평화, 너무 쉬운 통일' 프랑스존 18.08.17.
834 프랑스 젊음과 열정의 '2018 한인체육대회' 프랑스존 18.08.17.
833 프랑스 파리한글학교, 머나 먼 정상화의 길 프랑스존 18.08.17.
832 독일 獨함부르크 평화의소녀상 전시 file 뉴스로_USA 18.08.12.
831 영국 영국 수출액 사상 최대 기록   코리안위클리 18.08.08.
830 영국 무더위 한풀 꺾여 … 런던 수도권 21~23도 ‘예년’ 기온 코리안위클리 18.08.08.
829 기타 미국산 가스, EU 시장 딜레마 file 뉴스로_USA 18.08.02.
828 영국 유학생 영국보다 호주 선호 코리안위클리 18.08.01.
827 영국 영국, 공항입국심사 ‘2시간’ 불편  불편   코리안위클리 18.07.25.
826 영국 BBC “수만명 韓여성들 ‘몰카단속’ 대규모 시위” file 뉴스로_USA 18.07.20.
825 프랑스 프랑스서 해외입양동포 자녀 한국어 집중캠프 file 뉴스로_USA 18.07.13.
824 기타 원형준 네덜란드서 한반도평화기원 연주 file 뉴스로_USA 18.07.12.
» 독일 월드컵마다 등장하는 아디다스 ‘전범기’ file 뉴스로_USA 18.07.04.
822 영국 자녀 고민 얼마나 알고 계십니까 코리안위클리 18.07.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