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료칼럼] 일반 치아관리처럼 6개월마다 치과 방문해야
 

teeth.jpg
▲ 임플란트 수명은 보통 10년이지만 자연 치아를 다루는 것 처럼 정기적 치과방문, 올바른 잇솔질, 치실 사용 등으로 관리를 잘 하면 더 오래 유지할 수 있다.
 

(서울=코리아위클리) 이준수 치과의 = 임플란트를 한 이후에도 정기적인 관리는 필수입니다. 틀니 식으로 보철을 하셨다면 세월이 지남에 따라 틀니가 닳을 수가 있습니다. 많이 닳아서 이 모양이 없어지면 틀니를 다시 해야 하기도 합니다. 물론 한 5년 이상의 세월이 지난 다음의 이야기입니다.

그리고 완전 고정식으로 한 치아들도 그 치아의 이 색깔을 만들어주는 것은 도자기 계열의 재료입니다. 따라서 부딪히거나 충격을 지속적으로 받게 되면 깨지는 경우가 있습니다. 그런 경우에 범위가 작으면 이 색깔 나는 재료로 때워주기도 하지만, 많이 깨지면 이를 다시 해야 할 수 있습니다. 임플란트 뿌리 부분은 활용할 수 있지만 윗부분은 다 다시 해야 합니다.

믿을 수 있는 브랜드의 임플란트로

임플란트는 보통 10년 이상을 생각합니다. 아니 평생 쓰신다고 생각할 수도 있지요. 그러려면 좋은 임플란트를 쓰셔야 합니다. 임플란트 자체의 브랜드도 중요합니다. 왜냐하면 한국과 미국 아니 전 세계에서 임플란트 붐이 일어 많은 임플란트 회사들이 있습니다.

그러나 한 30년이 지난 지금에 와서 돌아보면 처음에 정말 각광 받던 임플란트 회사도 어느 날 실패 케이스의 증가와 함께 사라져버린 경우가 아주 많습니다. 그러면 임플란트를 심고 10년 후에 문제가 생겨서 고쳐야 하는데, 회사가 없어져 버렸다(?)는 황당한 경우가 생길 수 있습니다.

회사가 없어지면 각각의 부품도 구하기 힘들고 임플란트를 수리하기도 어려워지지요. 임상적, 그리고 과학적 데이터가 확립된 믿을 수 있고 역사가 있는 제품이 좋습니다. 치과의사 선생님께서 그 부품을 계속 가지고 계시면 문제는 적습니다.

그리고 전에도 말씀 드렸지만 이것도 사람이 만든 하나의 작품입니다. 수명이 있고, 그리고 문제가 생길 수 있습니다. 자동차나 TV나 다 마찬가지이지요. 보증 수리기간이 있고 수명이 있습니다. 관리를 잘 하시고 정기적으로 치과에 나오시면 수명이 길어질 수 있고, 문제가 생기면 거기에 맞는 치료를 받으셔야 합니다. 평생 아무 일 없기는 힘들지요.

그리고 관리라는 것은 특별한 것이 있는 것은 아닙니다. 그동안 알려드린 잇몸관리, 즉 정기적(6개월 정도)으로 치과에 나오셔서 엑스레이 등의 검사를 하셔서 뼈는 괜찮은지, 특별히 어떤 부위에 무리한 힘이 가고 있는 것은 아닌지 확인 하셔서 큰 문제를 미연에 방지하시는 것이 좋습니다. 그리고 정기적인 치석제거를 하여 잇몸건강도 유지하셔야 합니다.

무엇보다 기본은 자연치아가 있을 때처럼 잇솔질을 잘 하셔야 합니다. 제가 처음에 가르쳐드린 방법대로 해주십시오. 자연치아와의 차이점은 완전 고정식의 이를 해 넣으신 경우에는 어떤 치약을 쓰셔도 인공치아가 잘 닳지 않는다는 것입니다. 자연치아도 오래 쓰면 이가 파이고 닳아 버립니다.

그러나 인공치아는 관계없습니다. 그러나 틀니식으로 하신 임플란트는 다릅니다. 틀니는 치약에 의해서 닳을 수 있습니다. 비누로 닦으시고 이틀에 한 번 정도 치약을 쓰시거나 마모도가 적은 부드러운 치약을 쓰셔야 합니다. 슈퍼에 가보시면 민감한 치아에 쓰는 치약들이 있습니다. 센소다인(sensodyne) 등의 민감성 완화 치약이 마모도가 작습니다.

그리고 일반치아와 마찬가지로 치실를 쓰셔야 합니다. 임플란트의 경우에는 자연치아보다 공간이 많아서 치실보다는 슈퍼 플로스나 얀(Super floss or yarn)을 쓰시는 것이 임플란트를 더 잘 닦을 수 있습니다.

쉽게 말씀 드려 털실 같이 생겨서 심어진 임플란트 기둥 주위를 구두 닦듯이 잘 닦아줄 수 있습니다.

칫솔질 하실 때마다 하셔야 합니다. 이곳 미국 분들은 치실을 칫솔질처럼 잘하시는 분들이 많습니다. 그러나 한국도 그렇고 이곳에 계신 한국 분들도 안 쓰시는 분들이 많이 있는 것으로 보입니다. 음식물이 끼거나 잇몸이 안 좋을 때 이쑤시개로 더 파지 마시고 치실을 사용하는 습관을 들이십시오. 치아 관리가 잘되어 치아나 임플란트의 수명 연장에 아주 좋습니다.

그리고 가글 등의 구강 린스용품(Gargle solution, mouth rinse)은 안 쓰는 것보다는 낫지만 큰 효과는 없습니다. 정상적인 잇솔질을 하면서 보조적으로 사용할 수 있는 것이지 린스만 하시고 잇솔질을 게을리 하신다면 린스의 효과는 거의 없다고 보셔야 합니다. 몸에 때가 생기면 밀어 내야지요. 물칠만 한다고 해결되지는 않는 것과 같습니다. <일산 선 치과 원장>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 자기 무덤파는 개발업자들

    최근 3년 동안 아파트 개발 계획들이 줄을 이어 중단되고 있다.     중단 이유는 향후 시장의 변화에 따른 수익성이 보장되지 않거나 청약율이 낮아 은행으로부터 건설 자금에 대한 융자가 어려워졌기 때문이다.    시중 은행들의 개발업자들에 대한 투자 거부감은 같은 ...

    자기 무덤파는 개발업자들
  • 극적으로 지펴진 한반도 평화의 불씨, 반드시 살려내야

    숨가쁜 남북미 정상회담… 북미평화협정이 비핵화 지름길 (마이애미=코리아위클리) 김현철 기자 = 4월의 남북정상회담과 5월의 북미정상회담이 전격 합의되자, 미국 등 전 세계 언론이 이를 일제히 긴급뉴스로 보도, 트럼프, 문재인, 김정은 등 3국 수장들이 각자의 방식...

    극적으로 지펴진 한반도 평화의 불씨, 반드시 살려내야
  • 인간은 창조주의 조력자다 file

    별나라형제들 이야기(29)     Newsroh=박종택 칼럼니스트     Robert Shapiro     14. 세계는 조화와 부조화로 이루어져있다.   세계는 부조화와 더불어 조화(調和)를 이루며 살고 있다. 명백히 역설적인 상황이다. 역설(paradox)은 체제(system) 속에 내재해 있으며, 사...

    인간은 창조주의 조력자다
  • 애국자가 넘치는 세상(상) file

    [종교 칼럼]   (서울=코리아위클리) 최태선 목사(하늘밭교회) = 작년 봄 주말마다 광화문에서 촛불집회가 열리고 있었습니다. 바로 옆에선 촛불집회에 반대하는 태극기집회도 있었습니다.그런데 그 태극기집회의 가장 앞자리를 목사들과 성가대 가운을 입은 그리스도인...

    애국자가 넘치는 세상(상)
  • ‘미투’ 그리고 ‘타임즈업’ file

    “이제 시간이 되었습니다” 2018 사순절 첫 번째 이야기     Newsroh=장호준 칼럼니스트     잠언 6:9... <너 게으른 자야, 언제까지 잠만 자겠느냐? 언제 잠에서 깨어 일어나겠느냐? "조금만 더 자야지, 조금만 더 눈을 붙여야지, 조금만 더 일손을 쉬어야지!" 하겠느냐?...

    ‘미투’ 그리고 ‘타임즈업’
  • 도산 안창호선생 순국 80주기를 맞아 file

    흥사단 류종열 이사장 추모사 도산 안창호(1878.11.9~1938.3.10.) www.en.wikipedia.org     민족의 등불 도산 안창호 선생님.   한평생 민족의 독립과 발전을 위해 헌신적 삶을 사시다가 먼 길을 떠나신지 80년의 세월이 흘렀습니다. 최근 한반도를 둘러싼 국제정세는 ...

    도산 안창호선생 순국 80주기를 맞아
  • 설국 열차 file

    설국 열차 [시선]   호월(올랜도 거주 금관시인)     갓 세상에 나온 열차는   남쪽 나라에서 출발   북으로 북으로 달린다       향기롭고 싱그러운 봄 들판을 지나   한창인 여름 산을 가로질러   단풍든 계곡에 접어들고   끝 무렵에는 얼은 대지 허허벌판   눈 속을 ...

    설국 열차
  • 그랜드 캐년, 경관만 좋은 게 아니었다

    상행위에 시달리지 않고 진솔한 안내인까지 만나     (로스앤젤레스=코리아위클리) 홍병식(내셔널 유니버시티 교수) = 저는 체 친구가 운영하는 관광 회사에서 주선한 그랜드 캐년 관광을 한 적이 있습니다. 저에게는 첫번 째의 방문이 아니였습니다. 그러나 볼 때마다 ...

    그랜드 캐년, 경관만 좋은 게 아니었다
  • 자녀에게 좋은 성품 길러주자(5)

    [교육칼럼] '부지런함'은 가치있는 목표를 향한 노력 (올랜도=코리아위클리) 엔젤라 김(교육칼럼니스트)= "부지런함이란 가치 있는 목표에 대한 절제되고 집중된 노력입니다." 부지런한 사람이 성공한다는 것은 동서고금의 진리입니다. 오래 전 한국에서 일었던 “아침형...

    자녀에게 좋은 성품 길러주자(5)
  • 임플란트에도 꼼꼼한 관리 필요하다

    [의료칼럼] 일반 치아관리처럼 6개월마다 치과 방문해야   ▲ 임플란트 수명은 보통 10년이지만 자연 치아를 다루는 것 처럼 정기적 치과방문, 올바른 잇솔질, 치실 사용 등으로 관리를 잘 하면 더 오래 유지할 수 있다.   (서울=코리아위클리) 이준수 치과의 = 임플란트...

    임플란트에도 꼼꼼한 관리 필요하다
  • [기자의눈] 깜짝 생일파티와 사진 한 장 file

      제99주년 삼일절 기념식 및 음악회가 끝나자마자 애틀랜타 한인회장을 위한 깜짝 생일 파티가 있었습니다. 그리고 김 회장은 꼬깔 모자를 쓰고 손에 꽃다발을 든 채 삼일절 단체기념촬영을 합니다. 김 회장은 자신의 자신을 한인회관 건립기금 후원자 명패가 붙어있는...

    [기자의눈] 깜짝 생일파티와 사진 한 장
  • “북한이 옳다..독도를 빼다니” file

    단일팀기 독도 자진삭제 부끄럽다 올림픽/패럴림픽 개최국 자존심 없나     Newsroh=노창현 칼럼니스트 newsroh@gmail.com     평창 패럴림픽이 ‘조용히’ 시작됩니다. 열흘여전까지 뜨거운 열기속에 치러진 올림픽에 비하면 그야말로 소리소문없이 문을 여는 듯 합니다. ...

    “북한이 옳다..독도를 빼다니”
  • #Me too, #With you

      #Me too, #With you   [i뉴스넷] 최윤주 기자 editor@inewsnet.net   미투운동은 성욕의 문제가 아니다. 권력의 문제다. 사회적 불평등의 문제다. 모순덩어리 사회적 기준값을 정상적이고 상식적으로 바꿔놓기 위한 몸부림이다. 온 나라가 충격에 휩싸였다. 한국사회 ...

    #Me too, #With you
  • “천당갈 행동을 해라!” file

      Newsroh=장호준 칼럼니스트           예수가 말합니다. “천당 가고 싶으냐? 그러면 천당 갈 행동을 해라!”   우리의 소원은 통일이라고 합니다. 그러면 통일 할 행동을 해야 합니다. 하지만 통일로를 가로 막고 앉아서 악다구를 쓰면 그건 통일 하자는 것이 아닙니다....

    “천당갈 행동을 해라!”
  • 상념

    ‘청춘은 청춘에게 주기엔 너무 아깝다.’  영국의 문인인 죠지 버나드 쇼가 한 말이라 합니다. 94세까지 장수한 인물이니 그가 얼마나 많은 시간 동안 머리에 피도 안 마른 젊은이들을 시샘하며 입술을 툴툴거렸을까 상상하면서 설핏 웃곤 하지만 한편으론 그의 말이 절대...

    상념
  • 탈무드(Talmud)

      종교문제는 다분히 논쟁을 일으킬 소지가 많은 주제이지만 한 번쯤은 짚고 넘어 가야 할 주제이기도 하다. 그 첫 번째로 유대인을 택했다.    유대인은 자타가 공인하는 지상 최강의 성공 민족이다. 전세계 약 1300만 명이 살고 있다. 하지만 전 세계 인구의 약 0.2%...

    탈무드(Talmud)
  • 한반도에 감도는 ‘봄 기운'… 4월말 남북정상 만난다

    [시류청론] 북 안전 보장되면 북미 대화도… 문 대통령, ‘민족우선’ 외교 계속해야 (마이애미=코리아위클리) 김현철 기자 = 제3차 남북정상회담이 4월말에 판문점에서 열리는 등 한반도 평화 정착의 긍정적인 신호들이 속속 나타나고 있다. 물론 미국의 방해가 없다는 전...

    한반도에 감도는 ‘봄 기운'… 4월말 남북정상 만난다
  • 문정인특보가 망언을 했다고? file

    "주한미군 나가라!"의 진실     Newsroh=노창현칼럼니스트 newsroh@gmail.com         지난달 27일 문정인 대통령외교안보특보의 워싱턴강연을 취재했습니다. 이날 행사는 미 주요 도시에 있는 민주평통협의회가 주최한 것으로 인요한 세브란스병원 교수와 함께 하는 순...

    문정인특보가 망언을 했다고?
  • 와인과 스탈린 file

    백만송이 장미 노래의 고향 유라시아의 사랑과 모험, 평화이야기 (54)     Newsroh=강명구 칼럼니스트         불과 며칠 밖에 지나지 않았는데 지나온 도시의 이름이 기억나지 않는다. 기억이라는 것은 참 믿을 것이 못된다고들 하지만 나의 기억은 정말 믿을 것이 못된...

    와인과 스탈린
  • 역사는 되풀이된다 file

    송시열의 ‘글씐 바위’를 보며 부자들의 섬 노화도, 선비의 섬 보길도(3)     Newsroh=장기풍 칼럼니스트     뜻하지 않은 배탈로 한두 시간 쉬고 다시 버스정류장으로 나갔다. 배낭을 벗고 지팡이 차림이라 걷기에 한결 편했다. 우암(尤庵) 송시열(宋時烈, 1607년~1689)...

    역사는 되풀이된다